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내 외모 관련해서 엄마가 이해가 안 가는 초중후기
1,962 7
2022.07.07 00:08
1,962 7
왜 초중후기냐면 과거에도 이해가 안 갔고 지금도 이해가 안 가기 때문



난 내 외모에 큰 불만 없이 살고 있었음


1 눈 쌍커풀


20살 때 엄마가 니 눈은 화장하는 눈이 아니라며 쌍수를 강제로 시켰어
계속 내 눈이 얼마나 못생겼고 싸납고 등등

수술 당일에 내가 하기 싫다고 말했는데 30분 간 니 눈이 싸납네 뭐네 계속 화내셔서 그냥 받음 너무 마음이 지치고 너덜너덜해서

수술을 엄마 친구에게 받았는데 쌍수 망함ㅋ...... 그래서 후에 재수술함
재수술은 병원 손품 팔아서 잘 골라서 잘 됨
근데 재수술했어도 난 지금 내 눈 별로임
아마 미적으로 지금이 나을지 몰라도 못생겨도 자연인 내 원래 눈이 더 좋았어



2 눈썹

별로 외모에 큰 관심이 있는 편이 아니어서 안 꾸미고 다녔는데 눈썹이 너무 지저분해보여서 눈썹을 조금 다듬고 싶었음

이때가 28살임 ㅋㅋㅋ

엄마한테 나 눈썹 다듬고 싶다고 말함 근데 다듬지는 않았음

그랬더니 술마시고 와서 ㅈㄹ함 왜 눈썹 이미 만졌냐고

이때 어이터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눈썹 다듬지도 않았는데 이미 다듬었다고 혼자 오해하니까

그래서 내가 안 다듬었다고 말했더니 내가 거짓말하는거래 ㅋ


이건 지금도 너무 어이없음...
아니 그렇게 내 눈썹이 좋으면 왜 내 눈썹 모양도 기억 못함? 만지지도 않았는데 혼자서 그렇게 착각하고 있으니 그냥 어이가 없었음


그리고 내 눈썹이고 내 얼굴인데 왜 엄마가 지랄인지 이해가 안 가

눈 쌍수도 마찬가지야

뭐 싸납네 화장 안되네 어쩌고 하는데 나는 전에도 화장 안했고 지금도 안함

엄마 눈 엄마 눈썹이면 이해하는데 본인꺼도 아니고
정작 내 얼굴 내가 평생 짊어져야하는데 엄마가 지랄인지...



더 웃긴건 엄마 젊은 시절 사진 보면 엄마랑 나랑 똑같음 가족들 다 그래
근데 본인은 젊었을 때 이뻤대 ㅋㅋㅋ

아니 그렇게 이쁘다고 생각하면 왜 본인 젊은 시절 똑같은 나는 그렇게 외모적으로 후려치는건지 ㅉ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91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4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62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4 15.02.16 47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5821 그외 나를 싫어하는 사람들이 많을때 어떻게 이겨내는지 궁금한 후기 21:45 24
185820 그외 평생 혼자살 생각하는 덬 있니? 3 21:26 224
185819 그외 다음주 제주도로 여행가는데 비행기가 너무 무서운 후기 4 21:18 208
185818 그외 사주나 타로 미래 안 좋게 나왔는데 그거랑 정반대인 덬들 있는지 궁금한 중기 3 20:59 165
185817 그외 할머니가 돌아가실 것 같은 중기 3 20:54 245
185816 그외 생일선물 안주고 안받기 운동 하고싶은데 방법을 모르겠는 초기 6 20:51 301
185815 그외 템퍼매트리스 추천부탁하는 초초기 3 20:49 96
185814 그외 아이돌 탈덕하고 나를 덕질한 후기 6 20:32 540
185813 그외 카페모카먹고 두통올 수 있는지 궁금한 중기 7 20:22 208
185812 그외 복강경 수술 후 얼마 후에 운동 가능한지 궁금한 중기 11 19:49 303
185811 그외 아기자기한(?) 외국드라마나 영화 추천 받고싶은 중기 26 19:26 406
185810 음식 술 무슨 맛으로 먹는지 궁금한 초기 9 19:24 205
185809 그외 기가g니 전원에 빨간불 혼자 고친 후기 1 19:08 250
185808 그외 후유증으로 어지러움 경험해본 더쿠있어? 3 18:58 140
185807 그외 수리업자가 돈 더 달라는데 어째야할지 궁금한 중기 16 18:48 1200
185806 그외 덬들의 돈자랑이 듣고 싶은 중기 13 18:30 974
185805 그외 오일파스텔 하다가 빡쳐서 그만하는 후기 13 17:13 1492
185804 그외 택배 반품 안해가는 초기 17:12 127
185803 그외 어떤 신기한 사건 이후로 한의원 맹신하게 된 중기 7 17:12 1004
185802 그외 직장인 2년차 수입 지출 잘하고있는지 고민인 중기 15 17:07 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