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탈모 온 거 같아서 울면서 쓰는 후기...
4,151 31
2022.12.08 13:08
4,151 31

나는 원래 개풍성충이라 미용실 갈 때마다 숱 많다는 소리를 들었었어

그렇게 평생 탈모의 ㅌ도 나랑 상관이 없을거라고 생각하고 살았는데 2020년 재택근무를 하면서 뭔가 시작된거같음


원래 머리가 잘 떡져서 출근할 때는 매일 머리를 감았는데 재택근무하니까 긴머리 말리는것도 귀찮아서 이틀에 한번 감거나 하루 반나절 이상의 간격을 두고 감게 됨

말리는건 더 귀찮아서 머리 수건으로 감싸고 벽에 기대서 폰보다가 드라이 안하고 그냥 베개에 수건 깔고 잤음

그리고 활동량이 없으니까 배도 안고파서 아침은 스킵, 점심은 조금 먹거나 간식으로 떼우고 저녁에 또 조금 먹고 간식을 쳐먹음

(출근할 때 나는 50kg을 왔다갔다했는데 재택 2년 후 지금은 46kg가 기본 상태가 됐음)


머리가 원래 얼마나 빠졌었는지는 모르겠는데 어느 순간 머리 감고 빠진 머리카락을 뭉쳐놓은 걸 보고 가족이 뭐 이렇게 많이 빠지냐고 말하기 시작한게 올해 초였나...?

나는 그냥 이틀에 한번 감으니까 그러겟지~하고 넘겼고 내가 지나간 자리마다 집에 머리카락이 넘쳐도 하루 종일 집에서 일하니까 그렇겠지~하고 넘겼음

8월에 코로나도 걸렸었는데 이 영향도 있을수도 있을거같음


어느순간 거울을 보니까 가르마가 존나 길어진거임......원래 내가 일부러 가르마를 타지 않으면 앞머리 부근 쯤에서 멈췄는데 지금은 뒤통수까지 길이 나있음

머리숱도 엄청 줄어서 묶을때마다 머리끈이 엄청 헐렁하고 세번 감아도 시간 지나면 슬슬 풀림


인지하자마자 피부과로 뛰어갔는데 정수리 머리가 좀 얇아지긴 했는데 약 열심히 바르라고 했고 머리 많이 빠지는건 심각하게 생각을 안하셔서 안도하면서 집에 옴(빠지는 양은 많은데 아직 육안으로 정수리만 보면 심각하지 않아보여서 그랬던거같음)

그렇게 의사 말을 생각하면서 마인드컨트롤을 하고 있었는데 집에 와서 티비 보면서 머리카락 한꼬집 잡고 슥 당겨봤는데 당길때마다 한두가닥이 계속 빠짐....쎄게 잡아당긴것도 아니고 그냥 잡고 슥 당긴건데 술술 빠져....미친거같음 당황해서 두피에 열이 홧홧해짐

이날 머리 감을때 머리 역대급 많이 빠짐...저녁에만 빗고 감고 말리고 하면서 200개 넘게 빠진듯 ㅅㅂㅠ


너무 무서워서 유투브보고 샴푸법도 따라하고 머리도 바로바로 말리는데 계속 빠져.......누가 머리카락 얘기만 해도 울고싶고 하루종일 네이버에 탈모극복후기만 검색하고 있는데 진짜 무섭고 자존감 바닥남....머리털 있을때 지키자

댓글 3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00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8809 그외 오늘 시험치러 가는데 덬들의 행운을 바라는 중기!!! 6 01.29 596
158808 그외 남친이 나를 몰래 보고가는걸 알았는데 어떻게해야할지 모르겠는 중기 45 01.29 8254
158807 그외 장거리 운전할 때 뭐하는지 궁금한 후기 16 01.29 1474
158806 그외 과거의 내가 지금의 나를 보면 한심해할지 부러워할지 현타오는 중기 2 01.29 688
158805 그외 연애는 나만 좋아해주는 사람을 만나면 되는 거지..? 그런 거 맞지..? 물어보고 싶은 중기 27 01.29 2969
158804 그외 덬들은 연금술사 어떻게 읽었나 귱금한 후기 6 01.29 631
158803 그외 허리아픈데 요가될까? 10 01.29 806
158802 그외 일하는 덬들도 휴일 주말에 자기 아쉬운지 궁금한 중기 6 01.29 767
158801 그외 오른쪽 가슴이 너무 따가워... 이런 통증 겪어본 적 있는지 궁금한 중기 9 01.29 1251
158800 그외 우울하고 외로운데 인정하고 싶지 않을땐 3 01.29 548
158799 그외 알바짤렸는데 내잘못인지 궁금한 중기 10 01.29 2185
158798 그외 중고등학생들 많이 가는 건물에 이건 꼭 있다 하는거 뭐있는지 궁금한 중기 23 01.29 2276
158797 그외 구글 로그인 때문에 개빡치고 해탈할 것 같은 중기.........ㅠㅠ 4 01.29 805
158796 그외 직장인덬들 회사관련꿈 많이 꾸나 궁금한 초기 16 01.29 930
158795 그외 6 01.29 542
158794 그외 성형 후 우울증을 어떻게 극복해야할지 모르겠어 13 01.29 3358
158793 그외 엄마와의 대화에서 좀 덜 싸우고 얘기하는 방법을 찾는 초기 3 01.29 371
158792 그외 꼰대들이랑 일하는게 힘든 중기 1 01.29 345
158791 그외 7식구 제주도 여행 갈건데 돈을 어떻게 하는게 좋을지 궁금한 중기 15 01.29 1492
158790 그외 핫게보고 고양이밥은 어떤 경우까지 줘도 되는지 궁금해진 초기 47 01.29 33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