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테라스 아파트에서 3개월 정도 살아본 초기
4,024 16
2022.12.01 02:07
4,024 16
아기가 지금 20개월쯤이라 뛰기도 하고 험하게 놀때가 된거 같은데 집에서 뛰지말라는 얘길 하기 싫어서 일반 아파트에 살다가 3개월전에 테라스형 아파트로 이사를 왔어
우리 아파트는 200세대 정도 되고 모든 동이 4층임
우린 1-2층 복층을 쓰고 있고 우리 세대는 거실 밖에 테라스가 있고 테라스 문열고 나가면 개인세대 잔디밭이 있어
테라스랑 잔디밭 합하면 한 16평 정도
한 3개월 살아봤더니 장점이랑 단점이 조금씩 보이는거 같아서 일단 초기를 남겨봄





일단 단점
동은 20개 인데 층이 4층이라 세대수가 적음 관리비가 비싸 전기세 빼도 기본 20넘을듯

각 세대별로 잔디밭이 있고 나무들도 많아서 여름엔 벌레 장난아님 베란다에 물구멍 안막았다가 밤만 되면 온갖 벌레들이 거실로 뛰어들어 왔었음 물구멍 막고는 좀 괜찮아 졌어

아무래도 세대별로 서비스 면적 (테라스 + 잔디밭)이 많아서 땅값을 싼곳을 찾아헤맨건지 좀 외곽이야 .. 병원이나 대형마트 가려면 예전에 살던 10분 거리 동네로 가야해
10분 거린데 무슨 외곽이야 싶겠지만 지방 중소도시라 시내권에서 벗어나면 외곽이더라고

아무래도 층수가 낮으니 사생활 보호가 잘 안됨 밤엔 커텐 치고 살아야해

2층인데 테라스랑 잔디밭때문에 일반 사다리가 안되서 비싼 사다리 불러야해 이사시에 추가금이 듦

대충 지금까지 단점은 이정도고




장점은
1층 2층이라 뛰어도 아무 상관없음 조용히 다니라는 소릴 안해 나도 발망치 하고 다님

테라스에 바베큐 그릴 놔두고 손님들 오면 맨날 고기 파티함
어자피 이런 생각으로 들어오신 분들이 많은지 울 아파트는 주말쯤만 되면 여기저기 테라스에서 고기 냄새 나고 불 피우고 불멍하거나 고구마 구워먹는 사람들도 많아
테라스에서 떠들면서 술마셔도 거의 터치 없음

잔디밭을 텃밭으로 쓰는것도 가능해 일단 우린 작은 과실수 3그루 심어놨고 튤립구근도 사놨어 이제 곧 심으려고
내년봄엔 텃밭도 조금 일궈볼까해

애완동물 키우는게 편해
단지는 넓은데 차는 지상엔 많이 없는 편이라 산책 시키기도 좋고 동물 키우는 집들이 많아서 안키워도 동물들 한테 인사하는 재미가 쏠쏠함

집안에 놓기 힘든 아기 노는것들 여유있게 테라스에 놓고 쓸수있어
부피가 큰 트램플린이나 여름엔 아기 수영장 같은거 편하게 씀
테라스에서 놀다가 잔디밭 가서 놀기도 하고 아기들 노는데는 엄청 좋은거 같아

테라스에 바람도 잘 불고 해도 잘 들어서 감말랭이 같은것도 만들기 편함

집 놀러온 사람들이 하는 말이 펜션같다는 말을 많이 하는데 복층에 앞에 잔디밭 있으니까 테라스에서 차한잔 하면서 펜션분위기 내긴 좋아

그리고 테라스는 옆집하고 벽으로 확실히 분리되있는데 잔디밭은 나무로 심어져 있어서 보이긴 하거든 그래서 테라스나 잔디밭 나가서 놀다보면 자연스레 옆집하고 인사도 하고 안부도 묻게 되더라고

예전 아파트는 이사갈때 치킨 피자 다 사들고 가서 인사했어도 2년동안 거의 말도 안했는데 여기는 담장이 없어서 사생활 보호가 안되는 대신 오히려 주택보다 이웃하고 더 많이 부딪히고 친해지고 하는거 같음

사이가 안좋다면 많이 부딪힌다는게 단점이겠지만 우린 몇몇집이랑 친해져서 같이 밥도 먹고 술도 먹고 김장김치도 나눠먹고 텃밭에서 농사지으신 농작물도 나눠주고 나도 빈그릇 가져다 줄때 다른것도 가져다 주고 옛날 동네에서 옆집이랑 음식 나눠먹는 5그런 기분도 좀 느끼고 있음

애들있는 집도 많아서 가다가 비슷한 애기 보이면 스몰톡도 하고 집에도 놀러오고 하고 아기 키우긴 좋은거 같아


지금 3개월 정도 지났지만 우리 가족은 만족하며 살고 있어
원래 전원주택 살아보고 싶었는데 나중에 잘 팔리지도 않는다고 하고 아무래도 관리가 힘들고 차없으면 못나오니까 먼저 이런 아파트에서 살아보자 했는데 오히려 전원주택보단 이게 나은거 같아 분리수거라던가 여러 관리들이 가능하니까

나중에 이사를 다른지역으로 가야해서 그지역 테라스 아파트를 알아보고 있는데 대도시 쪽이라 그런가 집값이 ㄷㄷㄷ 하더라
집값도 비싼데 서비스 면적도 훨 적고 나중에 다시 이런집에서 살아볼까 싶어
암튼 일단 지금은 이사 잘 왔다고 생각중이야
댓글 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394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7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8772 그외 동네 미용실에서 호구 당한 후기 27 01.25 3706
158771 그외 방금 내통장으로 모르는 사람이 돈 100만원 입금 무서운 초기 25 01.25 5606
158770 그외 성당에 가고싶은데 쉽지않아 속상한 후기 17 01.25 1527
158769 그외 요즘 폰으로 네이버 웹툰을 보다가 거의 스크롤 마지막 쯤에는 꼭 화면이 튕기(?)는 후기 01.25 219
158768 그외 편도 40분거리 걸어서 출근했고 곧 걸어서 퇴근할 중기 7 01.25 1171
158767 그외 갑상선 수치 얼마나 심각한지 궁금한 중기 5 01.25 962
158766 그외 애완동물 싫다고 데려오지 말라던 부모님이 막상 데려오니 우쭈쭈 한다는 글이나 유튭 보기싫은 후기 34 01.25 4448
158765 그외 예전에 탔던 기차 옆자리 사람이 이해안가는 후기 11 01.25 2680
158764 그외 더쿠 덕분에 초등학교 조카들과 친해진 후기 24 01.25 3123
158763 그외 갤럭시 스마트 스위치 궁금한 중기 3 01.25 612
158762 그외 대학생 친구랑 자취하는데 대출을 받아야하는가 초기 20 01.25 1729
158761 그외 고양이 키우면 집에 냄새 배는지 궁금한 후기 69 01.25 3591
158760 그외 시댁과 연 끊고 사는 덬들 후회 안하는지 궁금한 초기 13 01.25 2007
158759 그외 건강염려증때문에 죽고싶은 후기!!!!!!!!! 조언을 바래.. 18 01.25 1659
158758 그외 짜장면 시켰는데 배달원이 범죄저지르려고 한 짓인지 짜증나는 후기 5 01.25 2261
158757 그외 두드러기로 이비인후과 가도 되나 9 01.25 527
158756 그외 시어머님이 여자들은 찬밥 먹자는 소리한 후기 18 01.25 4415
158755 그외 반려동물 평생 약 먹이는게 고민인 후기.... 25 01.25 1686
158754 그외 우울증의 형태가 변한 덬 있는지 궁금한 중기 3 01.25 708
158753 그외 강아지 배변훈련이 궁금한 초기 3 01.25 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