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靑경고 하루 만에… 文정권 심장부 찌른 檢
328 2
2019.12.05 09:51
328 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81&aid=0003048711


검찰은 2017년 유 전 부시장의 비위 의혹에 대해 민정수석실 특별감찰반의 감찰이 어느 수준까지 진행됐는지, 감찰을 무마했다면 ‘윗선’이 누구인지 들춰 보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당시 민정수석이던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박형철 반부패비서관, 백원우 전 민정비서관 등이 감찰 중단을 결정했다는 의혹을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특감반원들이 감찰 당시 확보한 유 전 부시장의 휴대전화 포렌식 자료 원본을 확보하는 데 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는 해당 자료가 이미 폐기됐다는 입장이어서 자료의 원본 유무 역시 확인했을 것으로 보인다.


전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검찰을 겨냥해 “피의사실과 수사 상황 공개를 금지하는 형사사건 공개금지 규정 제도가 시행되고 있음을 명심하라”고 경고했다. 이에 검찰은 지난해 12월 민정수석실 산하 반부패비서관실과 특감반 사무실 압수수색에 이어 또 청와대 압수수색이라는 강수로 대응한 것이다.

6시간가량 압수수색이 끝난 뒤 고 대변인은 “서울동부지검 검사·수사관들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고 청와대는 절차에 따라 성실히 협조했다”면서도 “다만 비위 혐의가 있는 제보자 김태우(전 특별감찰반원)의 진술에 의존해 검찰이 국가 중요시설인 청와대를 거듭 압수수색한 것은 유감”이라고 했다. 또 “오늘 검찰이 요청한 자료는 지난해 12월 26일 ‘김태우 사건’에서 비롯한 압수수색에서 요청한 자료와 대동소이했다”며 불편한 속내를 감추지 않았다.

청와대는 ‘하명 수사’ 논란 자체조사 결과에서 김 전 시장 측근 비리와 관련한 첩보는 부처에서 민정비서관실 행정관이 지인의 제보를 받아 문건으로 정리한 것이며 지난 1일 숨진 채 발견된 A 검찰수사관(전 특별감찰반원)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 서초경찰서는 A수사관의 명확한 사망 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휴대전화와 이미지 파일 등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검찰에 신청했다. 검찰이 2일 서초서를 압수수색해 고인의 아이폰을 입수한 지 이틀 만이다.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925 01.17 1.6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2020년 DC 코믹스 선두주자! '할리 퀸' 《버즈 오브 프레이》➖예매권➖ 증정 1006 01.14 3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0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5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9 15.02.16 216만
공지 알림/결과 정치토크방 이용 안내. 17.06.02 1.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43341 스퀘어 민주 영입인사 우향우?… 삼성, 김앤장에 MB정부 경력도 2 01.16 218
43340 잡담 민주당 1호 공약 전국 무료 와이파이 20 01.15 737
43339 잡담 강경화, 남북 사업 , 미국측도 이해하고 있는 상황 6 01.15 404
43338 잡담 소가 닭 추존하는거 맞다니까? 1 01.15 267
43337 잡담 월세 존나 올랐네 3 01.15 449
43336 스퀘어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 ㄷㄷㄷㄷㄷ.jpg 12 01.15 787
43335 잡담 근데 요즘 문재인 얼굴 이상하지않음,..? 10 01.15 743
43334 잡담 문재인케어는 뭘 믿고 지 이름 걸어서ㅋㅋㅋㅋ 6 01.15 448
43333 잡담 디재스터 부칸의 막말에 입을 열다 3 01.15 315
43332 잡담 진중권 제발 말싸움 필승법 강의 열어줘 8 01.15 394
43331 잡담 홍준표는 이제 진짜 나가리로 가는듯 4 01.15 491
43330 잡담 진중권 작심 반격에 공지영 “비난 소름…이제 그를 언급 않겠다” 16 01.15 591
43329 잡담 주택 매매 허가제 기사 봤니? 24 01.15 682
43328 잡담 국가혁명배당금당이란데는 처음들어보는데 7 01.15 366
43327 잡담 만 19세~29세 대상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jpg 12 01.15 630
43326 잡담 기자회견에서 경제 부동산 덕분에 묻힌 거 6 01.15 390
43325 스퀘어 양홍석 참여연대 소장 사직.. "검경 수사권 조정은 국민 기본권 측면서 부당" 10 01.15 361
43324 잡담 근데 청원 20만명 넘어도 답변 제대로 안해줄거같음 3 01.15 235
43323 잡담 대깨들은 30,40대 힘든건 언급도 안하더라 8 01.15 571
43322 잡담 박근혜도 경제 정책으로 보면 선녀 같음.. 14 01.15 5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