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단독] 기무사령관, 박근혜 국회 탄핵 당일 청와대 들어갔다
91 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34129993
2018.08.22 08:52
91 3

[한겨레] 조현천, ‘촛불 계엄령’ 모의 의혹 

군 고위직 “문고리 권력 전화 받고 

관저서 박 대통령 만난 걸로 알아”



0002422169_001_20180822083608674.JPG?typ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이정우 선임기자 woo@hani.co.kr조현천 전 국군기무사령관이 불법 계엄을 한창 준비하던 와중에 청와대를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더구나 방문 시점은 박근혜 대통령이 국회에서 탄핵되던 바로 그날이었다. 실제 그 시점 이후 군 내부에서 계엄 관련 논의가 본격화한다. 이는 기무사령관이 직무가 정지된 박 대통령과 부적절하게 만나 계엄을 포함한 촛불시위 대응 방안을 구체적으로 논의한 게 아니냐는 의문을 더욱 키우고 있다. 

21일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겨레21>과 함께 전·현직 군 및 정부 고위관계자 등에 확인한 결과,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이 국회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2016년 12월9일 박 대통령이 머물던 청와대에 들어간 것으로 드러났다. 박 대통령은 이날 탄핵안 가결로 직무가 정지된 상태였다. 당시 이 사정을 잘 아는 군 고위관계자는 “그날 이른바 문고리 권력 가운데 한 사람의 전화를 받고 (조 전 사령관이) 청와대로 들어갔다. 그가 박 대통령을 관저에서 만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실제 기무사령관의 청와대 방문은 기존 관례에 비춰봤을 때 대통령과 독대를 할 때나 이뤄진다.

0002422169_002_20180822083608711.JPG?typ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주도로 계엄을 실행하기 위해 만들었다는 의혹이 불거진 기무사 계엄 문건은 ‘전시 계엄 및 합수업무 수행방안’(위)과 이를 설명하는 ‘대비계획 세부자료’로 나뉜다. 지난 8월2일 수사단은 ‘전시 계엄 및 합수업무 수행방안’의 원래 이름이 ‘현 시국관련 대비계획’이라고 밝혔다. 원래 제목이 설명 자료의 제목과도 부합한다.군 관계자들은 방첩, 군사정보, 대전복 기능 등 기무사령부의 기능과 역할대로라면 기무사령관이 군통수권을 잃은 직무정지 상태의 박근혜 대통령을 만날 이유가 전혀 없다고 입을 모은다. 이와 관련해 군 관계자는 또 “조 전 사령관이 탄핵 의결 이후 일종의 비상사태 대비계획을 세우기 위해서였다고 하면 박 대통령이 아니라 황교안 권한대행을 만나야 하고, 내용은 행여 있을지 모를 북한 동향이나 방첩, 대정부 전복이었어야 한다. 만남의 대상도 내용도 모두 기무사령부의 역할에서 벗어났다”며 “기무사령관이 청와대에 다녀온 이후 기무사만 아니라 합동참모본부 등에서도 계엄과 관련한 얘기가 본격적으로 나오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한겨레21> 취재 결과, 조 전 사령관이 계엄을 논의하기 위해 합동참모본부를 찾아가고 기무사가 계엄 관련 비밀 티에프(TF)를 꾸린 것도 그의 청와대 방문 이후 진행된 일들이다.

기무사령관의 청와대 방문은 기무사가 2016년 11월초부터 ‘현 시국 관련 국면별 고려사항’ 등에서 언급한 ‘계엄령’을 현실화하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것이란 주장에 힘을 실어준다. 당시 문건에는 ‘계엄 상황 관련 사령관님 주요 조치사항’으로 계엄을 선포하기 전 ‘청와대·국방부 등과 계엄 필요성 및 합동수사본부 설치 여부 논의’란 문구가 등장한다. 이는 국회의 탄핵 의결 전부터 계엄과 관련해 기무사 내에 합동수사본부 설치 준비를 포함해 계엄을 준비하는 데 청와대와 사전 교감이 이뤄졌을 가능성을 높인다.

현재 기무사령부의 불법 계엄령 문건을 수사 중인 민군 합동수사단 관계자는 조 전 사령관의 청와대 방문을 포함한 행적 등과 관련해 “수사 중인 사안이라 답변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합수단은 조 전 기무사령관과 함께 당시 한민구 국방부 장관, 장준규 육군참모총장 등을 내란 혐의로 수사하고 있다. 합수단은 수사 기한을 이달 20일에서 다음달 18일로 연장한 상태다. 

하어영 <한겨레21> 기자 haha@hani.co.kr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28&aid=0002422169


댓글 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2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10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3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50 16.06.07 27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7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43 15.02.16 142만
공지 알림/결과 정치토크방 이용 안내. 17.06.02 8330
모든 공지 확인하기()
21239 잡담 이재명의 국토보유세 물건너갈 듯 08:49 17
21238 잡담 털갑제의 일관성 1 02:41 70
21237 잡담 경기남부경찰청 앞 일인시위 후기 9 11.13 227
21236 잡담 민주당 게시판 못 만드는 건 뻔함 10 11.13 247
21235 잡담 여야 대통합이네. 9 11.13 283
21234 잡담 조국 갑자기 왜 실검임? 9 11.13 365
21233 잡담 "유튜브는 됐고, 당원 게시판이나 만들라" 19 11.13 292
21232 잡담 김갑수 강연 짤리고 부들되는 김용민 9 11.13 292
21231 잡담 ㅃ팟캐등 6 11.13 170
21230 잡담 댓글공작 예비역 장성에게 연금 지급이라니... 1 11.13 106
21229 잡담 정청래 경제 인사 마음에 안든단다 24 11.13 454
21228 잡담 경찰은 김혜경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하라 1 11.12 112
21227 잡담 엠비씨 대규모 구조조정 한다는데 민주노총 뭐하냐 5 11.12 229
21226 잡담 도통령? 4 11.12 171
21225 잡담 넷에서 특정정치인에 대한 무비판적인 광신 어쩌구 하는애들 거르게되는게 5 11.12 184
21224 잡담 김갑수 더민주 강연 짤린듯? 14 11.12 434
21223 잡담 도통령의 수라상 트윗 14 11.12 372
21222 스퀘어 조군님 트윗 펌) 최재성의원 초청강연 :문재인 정부 성공과 승리의 키워드 ㅡ 정당혁신 3 11.12 156
21221 잡담 도통령 도통령하니깐 진짜 대통령을 착각하는구나 7 11.12 354
21220 잡담 일본 혐한 뉴스 보면서 갑자기 든 생각인데 ㅋ 6 11.12 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