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운영/점검 금일 접속 장애 문제 관련 사과문 및 추가 공지 사항 당부 알림
281,771 0
2021.01.13 21:41
281,771 0
우선 오늘 낮부터 내내 사이트 접속이 안되어 갑작스럽게 여러가지 불편을 끼친 점 깊이 사과드립니다.
여러가지 사이트 내부 사정관련 소수의 운영자만으로는 감당할 수 없을 정도의 크기의 문제가 생기면서 
사이트를 정상적으로 재개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였습니다.
작은 규모의 사이트도 아니고 많은 다수의 이용하는 공간임을 알고 있음에도 오늘 하루 긴 시간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한 마음이며,
넓은 마음으로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

오늘 혼란스러운 사태 관련하여 두개의 공지를 추가하였습니다.
아래 추가 갱신된 공지를 정독 해주시기 바랍니다.



1. 알페스 단어 사용 금지 관련

더쿠는 설립 초기부터 실존인물을 대상으로 한 음지성 글, 즉 RPS(알페스)가 원래 전면 금지되어 있었으며
2017년 당시에 댓글로 언급한 게 계속 끌올 되고 있는 것 처럼 실존인물 음지 관련 언급은 한 번 플로우를 타기 시작하면 무늬만 금지일뿐 
온갖 플로우가 다 생기기 때문에 아예 해당 음지성 관련 언급은 이야기 자체를 꺼내지 말아달라고 당부한거고 언급금지로 공지가 수년째 지켜지고 있는 상태임
  
현 공지 이전의 기존 공지 내용엔 "실존인물을 대상으로 한 음지성 글, RPS(알페스) 금지" 라고 명시해놨는데 
구구절절했던 공지를 간략히 바꾸면서 어차피 같은 내용이라고 생각되어 RPS(알페스)에 대한 단어를 생략했더니
단어 자체가 언금이다 vs 아니다, 공지가 헷갈린다 등의 각종 언쟁부터 시작해
단어 사용 자체가 언급금지는 아니라는 점을 이용해 지금 일어나고 있는 이슈 눈가리고 아웅식으로 논란 글을 계속 쓰고
타 사이트 주장을 우기기 위해 온갖 알페스 관련 게시물을 다 퍼와서 분탕치는 등 공지 악용이 점점 심해지고 있었는 상태였음.
간략한 공지의 빈틈을 이용해 공지 위반이 아니라며 분탕치려는 세력이 너무 많아 결국 알페스라는 단어 사용까지도 금지를 하게 되었음.

어차피 기존에도 더쿠에서는 실존인물 관련 음지글, 즉 RPS(알페스) 언급은 모두 금지 되어있는 상태라 
알페스 단어 사용까지 금지한다고 해서 크게 불편한 점은 없을거라고 생각함.

그러나 위 단어 사용 관련 공지에 대해 질문하는 회원에게까지 차단된다고 협박하거나 날서서 비꼬지 말고
해당 단어 사용 및 이슈는 공지위반이니 언급 하지말라고 친절하게 알려주면 고맙겠으며,
특정 관련 게시판들에서 밈 등으로 알페스란 단어를 언급하는것도 마찬가지로 금지인 부분이니 유의해주길 바라겠음.
 

(2021.01.31 자로 아래 2번항목 백지화됨)
2. 남초 커뮤니티 vs 여초 커뮤니티 (남자 vs 여자) 중계 및 비교하면서 더쿠에서 대리 싸움하는 행위 금지

현 사태에 대해 오늘 낮 까지 핫게 및 각 게시판 상황을 보고 조금이라도 알고 있는 회원들은 이게 무슨 뜻인지 알거라고 생각되는데
외부의 타 커뮤니티에서 일어난 몇몇 논란 및 이슈 관련해서 
어제까지만 해도 일부 삭제처리했던 핀트 나간 알페스 끌어들이기 및 물타기성 댓글들 제외하면 
게시물들 한정으로는 타 커뮤니티의 범죄행위 비판 이외에는 별 이슈가 없었기에 개입할 일이 전혀 없었음.

그러나 오늘 2일차까지 플로우가 길어지자 금일 오전 이후부터 남초에 자아의탁한 일부 회원들이 어제부터 주장한 알페스등의 여초도 마찬가지다 타령 등을 끌고오기 시작하여
스퀘어방 등에 경쟁적으로 타 여초카페 성희롱 비판글을 전시하는 등
남초 vs 여초 싸움으로 순식간에 핫게에 번지는 등 겉잡을 수 없이 과해지면서 
안그래도 해당 이슈로 인해 신고 및 처리해야 될 회원들이 범람하고 있던 부분인데 감당할 수 없는 수준까지 이르렀음

이번 사건은 더쿠와는 전혀 관계없는 외부 커뮤니티발 이슈이며,
더쿠 내에서 언급되었던 본질은 남녀 구도간 언쟁이 아닌 현 시류와 동떨어진 범죄급 수위 행위 관련 비판 이슈임에도 불구하고 
어제부터 스퀘어방에 상주하는 일부 남초커뮤에 자아의탁한 일부 남자회원들을 주축으로 핀트에서 벗어난 성별 대결 문제를 만들기 시작함

더쿠는 여자회원이 80% 가까이 차지하는 여초에 속하는 커뮤니티라 같은 여성으로서 공감할만한 여성쪽 피해 논란이나 이슈 등에 
늘 대다수가 적극적으로 반응하고 주로 여성쪽 시선에서 바라보고 공감할 수 밖에 없는 여초 사이트라는 특성을 가진 커뮤인데
이번 사태 같은 특정 사건 이슈에 대다수의 여성 회원들이 비난하자 
굳이 더쿠에서 바득바득 그럼 여초는?, 여초카페 OO는?, 여초카페 OO도 동급인데?, 더쿠에서 뭐뭐 앓는 게 더 더러운데?, 더쿠도~, 여자들도~ 뭐뭐한데? 등등 
계속 논란에 기름을 부으니 어제부터 안그래도 저런 핀트 어긋난 회원들 차단도 끝도없던 상황에
낮에 기여코 타 여초카페 성희롱 모음이니 뭐니 다 끌고오고 한마디씩 보태면서 
애초에 해당 이슈에 대해 성별 이슈로 인한 언급 금지가 되지도 않을 문제였는데 
남초vs여초, 남자vs여자 성별 이슈로 흘러가게끔 만들면서 논란을 키웠음.
타 남초 커뮤니티에 소속감을 가지고 자아의탁해 본인들이 더쿠에서 여초를 계몽시켜야 한다는 사명감이라도 있는건지
바득바득 여초도 똑같이 문제라면서 여초 vs 남초 대결구도를 만들고 여초 커뮤니티 비판 끌고와서 성별싸움만들고
더쿠가 무슨 여기도 못됐다 저기도 못됐다 일러바치는 교무실도 아닌데 
커뮤니티 대리싸움으로 까지 문제를 키우며 대다수의 여자회원들과의 트러블 언쟁을 만들며 수백~수천플을 만듬

더쿠는 여초 사이트 중 가장 남자들이 눈팅하거나 접근하기 편한 공개 커뮤니티인데다가
타 폐쇄적인 비공개 여초카페들처럼 성별을 여성회원만 가려서 받는 곳이 아니기 때문에 
남자회원들도 어느정도는 있고 또 회원이 아니더라도 다른 남초 커뮤니티에서 여초반응 이라고 퍼가기도 수월한 상황이라
남초 커뮤니티에 자아의탁한 "일부"가 더쿠 내부 및 외부에서
이런 이슈가 생길때마다 언급금지가 아닌 글까지 댓글로 성별 논쟁처럼 만들고 
여성회원이 대부분인 커뮤니티라는 점을 감안하지 않은채 무조건적인 중립과 양비론을 주장하면서 의견 충돌을 만들어내며, 
조용히 넘어갈 수 있을만한 게시물도 대댓글로 분노와 공분을 사게 만들면서 해당 게시물들이 계속해서 논란되게 만들고
싸움의 불씨를 키우는 형국이니 사태의 본질을 떠나서 결국엔 이렇게 금지시키는 결론이 날 수 밖에 없는 안타까운 상황임

다수의 회원들이 알다시피 최근 일어난 타 여초카페 성희롱 이슈에 대해서는 
더쿠내에서 이번 사태와 달리 큰 문제없이 다들 비판만 하고 조용히 넘어갔음에도 불구하고 
이번 타 남초 커뮤니티 성희롱 이슈가 터지니 위에서 언급했듯 온갖 여초 사이트 및 더쿠를 다 끌어들이며 비교하고 
더쿠에서 애초에 금지되고 있는 RPS(알페스)를 내내 운운하면서 불리한 것만 금지를 해놨다는 식으로 날조하는 등 
성별 문제라 생각도 안하고 단순히 논란에 대해 비판만 하던 대다수의 더쿠 회원들에게 반감을 사게 만들고 플로우를 매우 피곤하게 만들어버렸음

내부도 모자라서 외부에서도 사이트 덩치가 커지니 대표 여초 커뮤니티라 계몽 시켜야 된다는 주장을 가지고 더쿠 게시물들을 하나하나 중계 하는 등
더쿠가 남녀 성별 갈등 관련 문제가 금지라는 규칙의 사이트임에도 불구하고 쉽게 눈팅 및 반응 중계가 가능한 사이트란 이유로 
여초 대표격으로 저격당하고 대리 싸움전의 주축으로 생각하고 논쟁을 만들고 
아이디까지 사와서 외부에서 뺨맞고 더쿠에서 화풀이하듯 더쿠내외부에서 갑자기 여초와 더쿠를 싸잡으며 최전선에서 쳐맞는 일이 부지기수인 상황임

위에서도 계속 언급했듯이 여초 사이트 중 접근성이 가장 좋고 반응 중계하기도 좋으니 뭐든 대표격으로 문제있는 사이트로 덮어씌우는 등 
갈수록 특정 외부 이슈가 터질때마다 매번 난데없이 더쿠를 싸움의 장으로 만들려는 시도가 많아지고 
지금도 문제가 발생한 커뮤니티들보다 더쿠를 더 중계하고 패면서 싸움에 끼워넣으려는 행위가 실시간으로 진행중인 상황임

이로 인해 안그래도 온갖 문제에 날서있고 화풀이하는 이슈가 범람해서 기빨리는 와중에 
안보이는 성별싸움, 커뮤니티 자아의탁 대리싸움 등등 
저런 이슈라도 안 보고 싶어서 더쿠 이용하면서 스퀘어 및 핫게를 시작으로 
멀쩡히 각종 게시판들을 잘 이용하고 있는 다수의 회원들에게 심각한 불편을 초래하고 있음   

공지 헷갈리게 써서 미안함 내의도가 전혀 전달이 안된거 같아서 다시 재수정하니 다시 읽어주길 바람ㅠㅠㅠㅠㅠ
따라서 현시간부로 스퀘어에서는 현재 결국 남초 vs 여초 사태로 번져버린 주제에 대해 (알페스vs딥페이크의 남초 여초 편가르기/각종 남초 및 여초 커뮤니티들 성희롱 타령 경쟁적으로 중계하면서 성별 싸잡는 부분) 에 대한 언급을 금지하고 해당 주제에 대해 외부 사이트 반응 중계 (더쿠 딥페이크 청원에 대한 남초의 댓글 반응 이런거 말하는거임)22:49 추가+도 금지함.
나머지 다른 게시판에서도 가급적 성별 분란이 생길 수 있는 부분은 언급과 중계를 자제해주길 바람
분탕치면서 더쿠 싸잡았던 문제성 회원들 처리할때까지 한시적!!!금지이며 성범죄 언급 하지 말라는거 아님!!!!!
지금 커뮤 싸움으로 번진 부분들에 대해서만 금지인거니 확대 해석 없길 바라겠음ㅠㅠㅠㅠㅠㅠㅠ
딥페이크란 단어가 언금인게 아님!!!!
딥페이크 마음껏 까도 됨!!!
다만 여초vs남초 구도로 성별싸움으로 번지는 부분은 주의해달라는 것뿐
언금이 아님!!


물론 해당 범죄행위를 일삼는 커뮤들은 비판받는게 당연하고 대다수의 회원들이 성별 목적도 없이 자연스럽게 비판하던 사안인것은 너무나 잘 알지만,
그 틈새를 이용하여 자신이 소속된 커뮤니티에 소속감을 가진채 성별과 커뮤니티에 자아의탁해서 분탕치는 위와 같은 회원들 때문에 관리가 힘들 지경이었고
오늘 낮까지 핫게가 난장판이 되었으며, 외부에서 더쿠댓글 줄줄이 가져다가 중계하면서 더쿠 회원들을 이용해 자신들이 원하는 일에 선동하려는 움직임이 심상치 않았던 상황을 생각해주며 이해해주길 바라겠음.
그러니 불편하더라도 해당 이슈에 대해 자신의 의견을 공유하고 주장하고자 하는 회원들은 해당 이슈 한정 타 사이트를 이용해주길 바라겠음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전체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42만
전체공지 전체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32만
전체공지 전체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78만
전체공지 전체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5만
전체공지 운영/점검 [⭐필독⭐ / 5번 운영관련 공지 꼭 읽기 바람] 19.10.14 109만
전체공지 운영/점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04/23 스크랩 분류 기능 적용] 19.05.21 52만
전체공지 운영/점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24만
전체공지 운영/점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독방 개인 카테고리 유의사항 여기에 있음 독방 관련 공지 필수 정독**) 18.08.31 60만
전체공지 운영/점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2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424 운영/점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뜨니 양해 바라겠습니다. 08.20 38만
423 운영/점검 [긴급] 금일 사이트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현재 접속이 불안정한 상태입니다.. 06.27 18만
422 운영/점검 3시 부터 현재 사이트 작업중으로 DB 오류 화면이 계속 뜰 수 있음 06.27 1.5만
421 운영/점검 현재 사이트 속도 느린 상태에 관해 공지 06.08 3.2만
420 운영/점검 [0610 덤핑 완료] 검색 문제 관련 공지 필독!!!!(+검색 서버 과부하 다운으로 인한 작업 진행) 05.26 23만
» 운영/점검 금일 접속 장애 문제 관련 사과문 및 추가 공지 사항 당부 알림 01.13 28만
418 전체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42만
417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 이니스프리x더쿠 단독 『블랙티 유스 인핸싱 앰플』체험 이벤트 당첨자 발표 60 20.12.28 5450
416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이니스프리x더쿠 단독🍂] 어워드 수상 6관왕! 푸석~칙칙한 피부 지금 바로 #블랙티앰플 하자! 778 20.12.21 7318
415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 이니스프리x더쿠 단독 『그린티 씨드 세럼 대용량 홀리데이 에디션』체험 이벤트 당첨자 발표 37 20.11.23 3951
414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이니스프리x더쿠 단독🌿] 다른 것 찾고 찾아도 다시 또 그세럼이라는 또그세럼! 이니스프리 #그린티수분세럼 899 20.11.16 7978
413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 레어카인드x더쿠 뷰티방 레어카인드 『페이드 매트 립스틱』 쿨톤 체험단 당첨자 발표 54 20.11.09 3341
412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레어카인드x더쿠 븉방 이벤트💄💋] 레어카인드 『페이드 매트 립스틱』 쿨톤 체험단 542 20.11.02 7000
411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 미샤(MISSHA)x더쿠(theqoo) 뷰티방 『더 쿠션 스킨 매트』 체험단 당첨자 발표 36 20.10.26 3366
410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미샤x더쿠 븉방 이벤트🎀] 미샤 『더 쿠션 스킨 매트』 쿠션 체험단 730 20.10.20 6582
409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 일리윤x더쿠 뷰티방 『일리윤 세라마이드 아토 집중 크림』 체험단 당첨자 발표 45 20.10.19 3737
408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일리윤x더쿠 븉방 이벤트🍁] 일리윤 『세라마이드 아토 집중 크림』 체험단 446 20.10.12 5426
407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 글린트 바이 비디보브x더쿠 뷰티방 『글린트 런칭 기념 대표 색조 세트 라인업 체험』 이벤트 당첨자 발표 81 20.09.17 5715
406 이벤트/광고 【뷰티방 이벤트】 [💄글린트 바이 비디보브x더쿠 븉방 이벤트👝] 글린트 런칭 기념 대표 색조 세트 라인업 증정 체험! 565 20.09.10 6845
405 이벤트/광고 【차이나방 도서이벤트】 ▶▶ 중드 명대사를 나만의 손글씨로 <차라의 중국어 손글씨> 도서 이벤트 당첨자 발표 31 20.08.03 5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