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잡담 文대통령, 참모진과 '상춘재 오찬'.."日 엄중하게 대응" 주문
310 1
2019.07.17 21:31
310 1
12일 정책·정무·민정수석..16일 경제라인과 오찬
靑, 여론전 본격화에 '고위 인사' 수시 브리핑 검토

(서울=뉴스1) 진성훈 기자,최은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참모진과 잇달아 오찬을 갖고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에 대한 엄중한 인식을 공유하고 함께 대응책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지난 12일과 16일 소수의 청와대 참모진을 불러 상춘재에서 오찬을 했다.

12일에는 김상조 정책실장과 강기정 정무수석, 조국 민정수석, 일부 비서관이 참석했고, 16일에는 이호승 경제수석과 산하 경제정책·산업정책·통상비서관이 자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뉴스1과의 통화에서 "대통령께서 일본 관련 상황을 굉장히 엄중하게 생각하시고, 그 엄중함을 참모들에게 전달하기 위한 오찬이었다"고 밝혔다.

청와대의 대(對) 일본 대응 수위는 점진적으로 강도를 높여왔다.

문 대통령이 처음 공식입장을 표명한 것은 8일 수석·보좌관회의로, 절제된 톤으로 "일본 측의 조치 철회와 양국 간의 성의있는 협의"를 촉구했다.

10일 주요 경제인 오찬 간담회에서는 '전례없는 비상상황'으로 규정하고 일본을 향해 "더 이상 막다른 길로만 가지 않기를 바란다"고 경고했다.

이어서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이 방미해 관계자들을 만났고, 12일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사무처장 자격으로 이례적인 브리핑을 통해 일본이 제기한 전략물자 밀반출 및 대북 제재 위반 의혹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전문가 패널 또는 국제기구에 조사를 의뢰하자고 제의했다.

문 대통령은 15일 수석·보좌관회의에서 강경한 대일(對日) 메시지를 냈다. 문 대통령은 "일본의 수출제한 조치는 상호의존과 상호공생으로 반세기간 축적해온 한일경제협력의 틀을 깨는 것"이라며 "엄중하게 바라볼 수밖에 없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고 밝혔다.

사태 초기 '로키'(low-key, 절제된)에 가까운 대응이었다가 문 대통령의 공개 메시지가 이어지면서 분위기는 달라졌다.

문 대통령이 공개석상의 메시지와는 별도로 참모진과 오찬을 하며 다시 한번 사태의 엄중함을 말한 것은 개별 수석실에 따른 직접적인 관련성 정도를 떠나 참모진들이 엄중한 인식을 공유하고 각자의 위치에서 할 수 있는 노력을 다해 줄 것을 주문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조국 민정수석이 SNS에 일본의 수출제한 조치와 관련한 기사와 정부 대응을 적극적으로 올리기 시작한 시점도 이와 무관치 않아 보인다.

이와 함께 청와대는 이번 사태에 대한 효과적인 대외 메시지 전달을 위해 정부 고위 인사를 내세워 필요할 때마다 언론 브리핑을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일본의 경우 정부 대변인격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이 수시로 입장을 발표하는 데 대한 대응 성격이다.

현재 청와대 대변인이 역할을 하고 있긴 하지만 이번 사안만을 집중적으로 다루는 정부 차원의 고위 인사 대응이 효율적일 수 있기 때문이다. 이에 차관급인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 등이 후보로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silverpaper@news1.kr



문프 셋팅 다 끝내셨나봐
본격적으로 실력 발휘 시작하는데 일본 큰일났네
댓글 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1 16.06.07 45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알림/결과 ♥♥대통방 인구조사 결과!!♥♥ 50 18.07.05 3625
공지 알림/결과 ◆ 대통령토크(대톡) -> 대통(대통령덬질)방으로 메뉴이름 변경 및 알림 (06/02 UPDATE+) 153 17.05.13 3.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6655 온에어 6명 모두 임명 재가 하셨대 40 09.09 720
156654 잡담 뭔가 좀 단단해진거 같아 11 09.09 510
156653 잡담 조국 법무장관 임명청원 역대 4위로 올라써! 6 09.09 267
156652 잡담 오늘 출근해서 결재 올리면서 시방새가 생각나서 또 .... 8 09.09 267
156651 잡담 오랜만에 대선때 영상 보자 10 09.09 190
156650 스퀘어 자꾸 공지 어기고 대통방에 글,댓글 올리는 pc충 및 어그로들 9 09.09 535
156649 잡담 검찰은 얼마나 쓰레기이길래... 11 09.09 612
156648 잡담 동양대 총장 "청문회 표창장 일련번호 검찰과 동일" 입장 바꿔(종합) 7 09.09 443
156647 스퀘어 청와대 청원 링크 모음+새로운 청원 11 09.08 276
156646 잡담 [댓글 속보] 총장의 학위 문제와 관련 미주 한인분들이 뜻모아 FBI에 의뢰,미국 워싱턴 현지에서 진상확인 조사~ 15 09.08 503
156645 잡담 내일의 ㄱㅅㅇ 8 09.08 273
156644 잡담 얘들아 여기 좀 가줄래? 11 09.08 321
156643 잡담 선택적 박탈감 선택적 분노 7 09.08 438
156642 잡담 주광덕 이건 뭐임ㅋㅋㅋ 10 09.08 363
156641 잡담 (펌) 떳떳하면 왜 원본을 못주냐?! 하시는분들있는데..기소해서 그렇습니다. 15 09.08 586
156640 잡담 표창장 원본 없이 기소한 검찰 뼈때리는 댓글 9 09.08 515
156639 스퀘어 내일이면 드디어 임명인건가? 16 09.08 449
156638 잡담 동양대 총장 뭐냐ㅋㅋ 10 09.08 487
156637 잡담 조국이랑 주광덕이랑 악수하는 짤 봄? 15 09.08 552
156636 잡담 조국 사퇴하라는 사람한테 자일당 좋아하냐 하면 화내는 경우 많길래 왜인가 했는데 11 09.08 5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