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동스포] 아라시가 대싸움 3파 분열!! 닛테레 「24시간 테레비」 출연 둘러싸고 질척질척한 내분
2,286 50
2020.07.01 12:37
2,286 50
CVBxs.jpg


내분 발발! 니혼테레비의 간판 방송 「24시간 테레비」 를 둘러싸고, 메인 퍼스널리티의 최유력 후보 「아라시」 가, 멤버끼리 크게 싸우고 있다고 하는 무대 뒤가 부상했다. 매년 여름 항례인 동 프로그램의 방송은, 8월 22, 23일로 결정된 것이 본지의 취재로 판명. 조만간 발표된다. 당초는 9월 5, 6일로 내정되어 있었지만,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의 신규 감염자가 다시 증가하고 있어, 「조금이라도 빨리 방송해야 한다」 라고 하여 예년과 같은 일정이 되었다고 한다. 그런데 최근에 와서 아라시 내부에서 큰 문제가 일어나고 있다. 금년 말에 활동을 휴지하는 그룹에 도대체 무엇이--


「8월 22, 23일의 토,일 2일간으로 확정입니다. 당초 토요드라마 『미만경찰 미드나잇 러너』 의 종료를 기다렸다가 『24시간 테레비』 를 방송할 예정이었습니다. 그래서 9월 5, 6일로 조정되고 있었습니다만, 코로나의 제2파가 오기 전에 방송해 버리자는 의견으로 바뀌었습니다」 그렇게 증언하는 것은, 니혼테레비의 내부 사정에 정통한 관계자다.


본지도 지난 5월 25일자 지면에서 올해의 「24시간 테레비」 에 대하여 테마를 「생명」 으로 하여 9월 5, 6일자로 내정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최근 사정이 달라졌다.


국내 코로나의 신규 감염자 수가 다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도쿄도가 현저하게 나타났으며, 30일에 확인이 된 사람은 54명이다. 5일 연속 50명을 웃도는 만큼, 예측을 불허한다.


「물론 8월에 제2파가 직격할 가능성도 있지만, 9월까지 끌고 가는 것보다 빠른 게 좋을 것 같다고 정리했습니다」(동 관계자)


후지테레비가 「27시간 테레비」 를 중지하는 가운데, 니혼테레비는 「24시간 테레비」 를 '강행'하게 된다. 물론 각 코너는 가능한 한 수록하고 리모트도 구사할 것으로 보이지만 세간의 목소리는 여전히 곱지 않다. 그럼, 왜 그렇게까지 해서 동국은 「24시간 테레비」 를 고집하는 것인가.


닛테레 관계자에 의하면 「이유는 3가지입니다. 하나는 방송 컨셉인 『사랑은 지구를 구한다』 의 정신으로 이제 돌아가자는 것. 세계가 사랑으로 하나가 되지 않으면, 이 코로나를 극복할 수 없다 라는 메시지를 보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는, 코로나화로 일이 격감한 연예인의 구제. 마지막은, 코로나로 어려워진 니혼테레비의 광고 출고를 보충하고 싶다.『24시간 테레비』, 매년 평균으로 20억~25억엔 정도의 출고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금년은 줄어들 것 같습니다만, 그런데도 18억~20억엔은 예상되니까요」.


그런데 말이다. 요즘 성가신 난제가 가로막고 있다.


메인 퍼스널리티의 최대 유력 후보인 아라시가 멤버 간 의견이 대립하면서 닛테레의 오퍼를 보류하고 있다는 것이다.


「리더 오노 사토시가 납득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아라시는 5월 15, 16일에 국립 경기장에서 콘서트를 열 예정이었지만, 코로나로 연기되었습니다. 게다가, 9월 이후로 예정되어 있었던 아라시 팬들을 위한 감사 콘서트의 목표조차 서지 않았다. 그런데도 24시간 테레비만 우선하느냐는 거죠」(예능 프로 관계자)


완고한 태도를 바꾸지 않는 오노에 대해, 사쿠라이 쇼와 아이바 마사키, 니노미야 카즈나리 3명은 정면 반론.「오히려 『24시간 테레비』 야말로 출연해야 한다!」 라고 화내고 있다고 한다.


「쟈니스 그룹은, 코로나의 감염 확대를 받은 사회 공헌 활동 『Smile Up! Project』 를 실시하고 있습니다.또, 그 지원 활동의 일환으로 태어난 쟈니스 총 75명의 유닛 『Twenty★Twenty』 도 동 방송에 출연한다. 역으로 출연하는 게 활동 취지에도 맞죠」(동 관계자)


대싸움이 계속되는 가운데, 마츠모토 준만은, 오노에도 사쿠라이 측에도 편승하지 않고, 중립적인 입장을 취하고 있다.


「사쿠라이, 아이바, 니노미야는 니혼테레비에서 단독 레귤러방송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동국에 모래를 뿌리는 것과 같은 일을 할 수 있을 리가 없습니다. 그 점에서, 마츠모토는 레귤러를 가지고 있지 않기 때문에 묶이지 않습니다. 오노의 의견에도 일리가 있다고 생각하나 봅니다」(동 관계자)


겨우 결정된 「24시간 테레비」 이지만, 아직 파란을 띠고 있는 양상이다.


https://www.tokyo-sports.co.jp/entame/news/1943187/
댓글 5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724 5-3)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12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9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29 15.02.16 267만
공지 알림/결과 슼방 마플 중계 안하는게 맞는거임.. 왕덬이 말해준건데 좀 지켜주라♪┏(・o・)┛♪┗( ・o・)┓♪ 29 18.12.03 9.6만
공지 알림/결과 [재팬방 우익 관련 공지] 어제 저녁에 있었던 우익파티에 대해서 147 18.08.31 1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799 잡담 또 이해안되는 플 왔네 64 16:39 487
2798 잡담 ㅋㄹㄴ 종식 되면 일본 여행 갈거 같아? 37 16:23 376
2797 잡담 덬들은 비공굿즈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 44 15:55 348
2796 잡담 너네도 한중일 남자중에 한국 남자가 제일 잘생겼다는데에 동의해? 84 14:31 648
2795 스퀘어 테고시 유야 인스타 스토리 - 뭐든지 비판해 오는 사람은 아무래도 좋아. 그래도 진심으로 목숨처럼 아끼던 팬들이 없어지는 것은 견딜 수 없다 미안해. 이제 앞으로 두 번 다시 약한 소리 하지 않을거니까! 41 12:49 1269
2794 잡담 한국 주택가 번화가 이런게 거의 80프로 아님? 40 12:31 670
2793 잡담 내 경험상 왕따인 사람들이 덬질 비율 좀 높은듯 54 12:17 691
2792 잡담 시발 잠시 더쿠 나가야겠다 39 11:47 849
2791 잡담 근데 테고시 노래는 잘하지않아? 37 02:07 694
2790 스퀘어 테고시 눈사태 : 타도 야마시타 토모히사! NEWS 센터 싸움 40 00:40 1807
2789 잡담 뉴스 캇툰이랑 합칠일은 없겠지?? 52 08.05 784
2788 스퀘어 테고시가 스타벅스 커피를을 방송국바닥에 내동댕이 친이유(내용추가) 75 08.05 2042
2787 스퀘어 테고시 눈사태 : 이마이 츠바사 군과 시부타니 스바루 군, 니노미야 카즈나리(아라시) 결혼, 아라시「립싱크」 45 08.05 2139
2786 잡담 엄마가 수능끝나고 임플란트 할지 쌍수할지 골르래 둘다 안해준데 ㅠㅠㅠㅠㅠㅠㅠㅠㅠ 50 08.05 738
2785 스퀘어 테고시 유야 - 아카니시 진 & 니시키도 료에 대한 내용 49 08.05 1970
2784 잡담 우리집 저녁때마다 싸우는데 조언좀;; 31 08.05 712
2783 스퀘어 일본 아이돌 테고시 유야 "한국 정부가 BTS 밀어 줘 ... 영어 할 줄 알았다면 빌보드 접수했을 것" 35 08.05 1558
2782 잡담 와 진짜 코야마랑 뉴시게 존나 불쌍함........... 90 08.05 1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