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주간문춘] 이시다 잇세이 「이혼의 진상」 19세 새 연인과 “한 지붕 아래”를 직격
581 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13286797
2017.11.15 16:15
581 6

올해 8월 2번째 이혼을 한 배우 이시다 잇세이(42)가 미성년인 새 연인과 교제중이며, 이미 잇세이의 맨션에서 반동거 상태임이 「주간문춘」 취재로 밝혀졌다.



잇세이는 올해 10월 18일 블로그에서 2014년 재혼한 11살 연하의 일반 여성 A코씨와의 이혼을 보고했다. 잇세이에게 이혼은 2번째. 아버지 이시다 준이치(63)가 경험한 것과 마찬가지로 바츠2가 되었다.


같은 날 방송된 「좋으시라고 생각해서」(후지테레비계)에 출연한 잇세이는 이혼의 원인으로 「아침에 일어나면 물과 백탕을 준비했다」 「샐러드를 먹을 때는 7종류의 드레싱을 준비했다」 등 세부적인 루틴을 아내에게 강요했음을 고백했다. 결국 아내가 집을 나가서 별거 상태가 되고 8월 중순에 이혼 서류를 제출했다고 한다.


하지만 그 이혼극의 뒤에서 잇세이가 미성년인 공연 여배우와 교제하고 있다는 목격 정보가. 상대는 이이무라 타카코(19). 올해 5월 잇세이 주연 무대 「오전 5시 47분의 시계탑」 에서 공연한 무대 여배우이다. 「주간문춘」 취재팀이 조사하면, 잇세이는 이미 이이무라와 반동거 상태였다.


그 두 사람을 직격하자 「그렇네요, 문춘이 왔으니 (교제) 선언할 수밖에 없겠군요」 라며 사실을 인정했다. 그 외에도 이혼과 새 연인의 관계를 설명하고 이시다 패밀리에게 소개한 사실도 밝혔다.


11월 16일 (목) 발매되는「주간문춘」 에서는 잇세이와 이이무라의 신혼 부부 같은 삶 등을 상보. 「주간문춘 디지털」 에서는 두 사람에 대한 직격 취재의 모습을 담은《완전판) 동영상을 같은 날 아침 5시부터 공개한다.


iyHCC

https://headlines.yahoo.co.jp/article?a=20171115-00004949-bunshun-ent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7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5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8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3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알림/결과 [재팬방 우익 관련 공지] 어제 저녁에 있었던 우익파티에 대해서 137 08.31 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3340830 잡담 정준하 일본인처럼 보임? 01:50 1
3340829 온에어 지금나오는 노래 좋다 01:49 1
3340828 온에어 아리가또-타카하시유 01:49 1
3340827 잡담 일본어 문장 말 할때 ~さ라고만 끝내도 자연스러워보인대 4 01:49 22
3340826 잡담 밖에서 중년의 남성이 계속 소리지르면서 3 01:49 20
3340825 잡담 일본인들 빨간안경끼면 섹시하다고 좋아하는거 6 01:49 29
3340824 잡담 남친이 헬로톡 하다가 알게된 여자가 한국인들은 다 성형한다고 그래서 ㄹㅇ그런줄알았대 1 01:48 26
3340823 잡담 우리 그룹노래 이건 꼭 들어야한다는 거 하나씩 적고가봐 17 01:47 44
3340822 잡담 병크 골고루 터져보면 멤버마다 반응 다른거 알수있음 1 01:46 44
3340821 잡담 난 진짜 여자연옌들 더듬이 넘시렄ㅋㅋㅋㅋㅋㅋㅋ 4 01:46 32
3340820 잡담 입덬 전엔 좀 무뚝뚝하고 과묵한 줄 알았던 멤버가 9 01:46 56
3340819 잡담 일본메이크업스타일도 많이 내츄럴해진거 같아 2 01:45 32
3340818 잡담 요즘 부쩍 조심성이 없어짐.. 조심할 의지를 잃은듯 2 01:45 31
3340817 잡담 오늘까지 일본 친구들한테 들은 한국&한국인에 대한 인식들 6 01:45 64
3340816 잡담 후마 솔로중에 1 01:44 17
3340815 잡담 근데 모든 덧니가 그렇다는건 아니지만 가끔씩 매력적인 덧니도 5 01:44 35
3340814 잡담 팬덤에 정털리고 그런게 뭔느낌인지 모르겠어 11 01:44 53
3340813 잡담 솔직히 내 남동생 진짜 잘생겼는데 4 01:44 60
3340812 잡담 켄정 이머리 좋은데 3 01:43 31
3340811 잡담 혼덬질이 익숙해서 2 01:43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