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오카모토 케이토 단독 첫 주연 무대 결정 친아버지 오카모토 켄이치와 공연으로 부모 역으로 <Le Fils 아들>
778 2
2021.04.21 08:08
778 2

g2gFYkW.jpg

to52P8A.jpg

GKAjG00.jpg

NbGPal0.jpg

5EN653t.jpg

42Hwrf0.jpg

DinEYM5.jpg


Hey! Say! JUMP를 탈퇴 한 오카모토 케이토가 2021년 8월 30일부터 도쿄 예술 극장 극장을 시작으로 키타큐슈, 고치,노토, 니가타, 미야자키, 마츠모토 효고에서 상연되는 무대『Le Fils 아들』로 단독 첫 주연을 맡는 것이 결정. 아버지 인 배우 오카모토 켄이치가 같은 무대에서 아버지 역을 맡은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 13개국에서 공연『Le Fils 아들』
각본을 다룬 것은 오늘날 가장 마음 뛰는 극작가, 플로리안 제레루. 2018 년 플로리안 제레루 작품, 라디스라스 · 쇼라 연출로 파리의 샹젤리제 극장에서 초연 된이 작품은 프랑스 일류 연극 상이다 몰리에르 상 최우수 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높은 평가를 받고 런던의 웨스트 엔드 등 세계 13 개국에서 공연. 타임스와 데일리 텔레그래프, 파이낸셜 타임스 등 각지의 劇評에서도 환호 한 걸작이다.

각본을 다룬 플로리안 제레루는 "오늘날 가장 마음 뛰는 극작가"라고 전 세계에서 주목 받고있는 프랑스의 젊은 극작가 "가족 부작"로 시작에 "La Mere 어머니 "를 다음"Le Pere 아버지 "마무리 본작 「Le Fils 아들 '을 맡았다. 2020 년에는 "Le Pere 아버지"를 앤서니 홉킨스 주연 자신의 첫 감독을 맡고 "대부"의 제목으로 영화화. 올해 제 93 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작품상을 비롯해 6 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는 등 영화 감독으로도 높은 평가를 받고 현재는 최신작 「Le Fils 아들 '의 영화화에 착수. 휴 잭맨은 아버지 역으로 출연하는 것이 발표되었다.

"Le Fils 아들"일본 첫 무대 화 유명한 연출가 라디스라스 · 쇼라가 담당
젊은이의 현실과 가족의 갈등을 그린 「Le Pere 아버지 '는 2019년 도쿄 예술 극장에서 라디스라스 · 쇼라의 연출로 상연되었다. 정신을 들려 주었던 멋진 묘사는 깊은 감동을 불러 주인공 인 아버지 앙드레을 맡은 하시 즈메 이사오가 '제 44 회 기 쿠타 가즈오 연극 상'연극 상 및 「제 27 회 요미우리 연극 대상 '대상 · 최우수 남우주 연상 상을, 그리고 앙드레의 딸을 연기 한 若村 마유미가 우수 여배우 상을 수상하는 등 매우 칭찬되었다. 이 작품 'Le Fils 아들'은 플로리안 제레루 작품, 라디스라스 · 쇼라가 연출을 담당 도쿄 예술 극장 기획 제 2 탄으로 일본에서 처음으로 개최한다.

"Le Fils 아들 '이란
제레루의 가장 비극적 인 보편적 인 작품으로 불린다 "Le Fils 아들 '은 사춘기 절망과 불안에 시달리고하면서 필사적으로 발버둥 치는 아들과 사랑으로 아들을 구하려는 아버지를 그리는 가족 이야기 .

제레루와 같은 세대에서 가장 젊고 재능있는 연출가의 한 사람인 쇼라 깊은 통찰력과 치밀한 연출, 인간의 본질을 그려내는 연출력, 그리고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있는 세련된 무대가이 작품에서 어떻게 구현되는지 주목이다.

오카모토 케이토 첫 단독 주연 무대 결정 아버지 역에 친아버지 · 오카모토 켄이치
아들 니콜라 역은 오카모토 케이토가 맡는다. 9세에 영국 유학 한 경험이있는 영어 실력을 바탕으로 18 년부터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명문 연기 학교 인 아메리칸 아카데미 오브 드라마틱 아트 배운 오카모토 케이토. 날카로운 감수성과 화려 함을 느끼게 거하고 내하고 10대 특유의 섬세함과 몹시 함을 서들 까는 표현한다. 이 작품은 만반의 준비를하고 대망의 스트레이트 플레이 첫 무대 또한 단독 첫 주연이된다.

니콜라의 친어머니 안느 역에는 "Le Pere 아버지」에서 「제 27 회 요미우리 연극 대상 '우수 여배우 상을 수상, 연출의 쇼라에서의 신뢰도 두텁다 若村 마유미. 아들에 대한 풍부한 애정과 그러므로 격정과 니콜라의 아버지 인 전 남편 피에르의 복잡한 감정과 다양한 정감이 넘치는 배역을 맡았다. 피에르의 재혼 상대 소피아 역에 이세 카요 의사 역 하마다 신야, 간호사 역은 야마 廉彬가 연기한다.

그리고 아버지 피에르 역은 무대를 중심으로 활약을 계속 「제 26 회 요미우리 연극 대상 '최우수 남우주 연상 수상 "제 45 회 기 쿠타 가즈오 연극 상'연극 상 '제 55 회 키노 쿠니 야 연극 상'개인 상 "제 71 회 예술 선장 문부 과학대 신상 '과 수많은 연극 상을 휩쓸 높은 실력이 평가되는 오카모토 켄이치가 연기한다. 사랑으로 아들을 살리려 사랑만으로는 불충분하다는 것을 알게된다. 큰 주머니 깊은 존재이면서 때 "다른 사람"인 아들의 이해 불가능한 존재에 고뇌하는 ... 단어 뒤에, 말로 표현할 수없는 표현으로 관객의 마음에 묻는다. (modelpress 편집부)

스토리
"무언가를 바꾸고 싶다. 그렇지만, 어떻게 하면 좋을지 모르겠다"

17세의 니콜라 어려운 시기를 맞이하고 있었다. 부모의 이혼을 통해 가족이 뿔뿔이되어 버린 것에 심한 충격을 받고 화가, 무엇에 대해서도 관심을 가질 수 없게되어 버렸다. 거짓말을 거듭하고 학교에도 가지 않고 하루 같은 하루, 목적도없이 혼자 지내던 곳 학교를 퇴학이되어 버린다.

아버지 피에르는 새로운 가족과 함께 살고 있었지만, 어머니 딴느에서 니콜라의 모습이 재미 있다는 것을 듣고 어떻게 든 그를 저장하고 이혼 후 거리를두고 있던 아들과 向き合お려고한다.

생활 환경을 바꾸는 것이 유일한 자신을 저장하는 방법이라고 생각 니콜라는 아버지와 재혼 상대, 그리고 해가 떨어진 작은 동생과 함께 생활하며 새로운 생활을 시작하는 것이지만 .... 고민, 고민, 상처받으며 자신을 재발견 해 나가는 절망 한 젊은이의 서정시이다.

오카모토 케이토 코멘트
처음『Le Fils 아들』 대본을 읽고 받은 때 나는 극작가 플로리안 제레루 그리는 이야기에 깊은 감명을 받아이 작품에 만날 것을 운명을 느꼈습니다. 내가 지금까지 걸어온 삶과 주인공 니콜라의 삶과 겹쳐 그의 심정과 말이 마치 자신의 일처럼 아플 정도 이해 할 수있었습니다.

그리고 대본을 읽으면 읽을수록 내 안에 "니콜라의 수를 구하고 싶다 ..."라는 마음이 부풀어 올라갔습니다. "어떻게 그 일을 구할 수 있을까 ..."라고 생각했을 때, 제레루 그린이 이야기를 한 명이라도 많은 분들이 알아주기 것으로, 어쩌면 세계에있는 니콜라 같은 아이, 그리고 그 가족을 구할 수있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연출가의 라디스라스 · 쇼라 씨 대선배이기도 한 아버지 · 오카모토 켄이치와 若村 마유미 씨를 비롯한 캐스트 여러분, 그리고 훌륭한 직원 여러분과 함께 "Le Fils 아들"의 이야기에 생명을 吹き込める 같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꼭 극장까지 발길을 옮겨 주어,이 이야기를 여러분과 공유 할 수있는 것을 진심으로 바라고 있습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오카모토 켄이치 코멘트
모두가 생각하고 마는 것이다 가족의 이야기입니다. 어린이, 학부모가 안고있는 문제. 서로가 아무리 이해하려고해도 그 마음이 전해지지 않는 문제. 자신의 생각과 상대방의 생각. 어떻게 해결되어 어떻게 구할하여 어떻게하면 도움받을 것인가. 그 때 이렇게하면, 저렇게하면 좋았다. 이런 생각이되어야 이런 생각을시켜야 좋았다.

어쨌든 모두가 지나가고 있습니다. 앞으로가 중요하다고 살아가는 수밖에없는 것입니다 만,이 생각을 가지고 앞으로를 살아갈 수밖에없는 것입니다. "Le Fils 아들"이 이야기의 등장 인물들은 각각 어떤 생각으로 어떤 일이 있었습니까?

나는이 작품을 읽을 때마다 마음이 마구 쳐 페이지가 진행되지 않게되고, 사고 회로가 멈춰 버리는 장면이 몇 가지 있지만, 연습에 들어갈 무렵에는 극복하고있는 것입니다. 우리는 다양한 상황 속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만, 앞으로를 살아갈 세대를 위해서도 가능한 한 많은 분들이 작품을 전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극장에서 감염 대책에 만전을 기하고 있기 때문에, 부디 몸을 소중히 건강하고 있고, 피가 이어진 아버지와 아들이 만들어내는 한 가족의 이야기 생활을 극장에서 공개적으로 들여다 보라.

작 : 플로리안 제레루 코멘트
도쿄에서 "Le Fils 아들 '이 초연 될 것입니다 매우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것은 나에게 특별히 중요한 이야기이며, 여기에 그려진 감정은 내 개인적인 경험을 직접 반영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작품을 작성하는데있어서 내 자신을 이야기 한 것은 아닙니다. 나 이외의 사람이 자신을 비출 같은 거울을 내밀어 보였다입니다. 나는 그것이야말로 예술의 존재 이유라고 생각합니다. 예술은 우리의 억누를 수없는 감정의 공유를 가능하게합니다. 이를 통해 우리는 서로 분리 된 개체가 아니라, 오히려 우리 자신보다 큰 무언가에 귀속되어 있다는 것, 그리고 그 무언가는 "인류"라고 수있는 것이라는 것을 우리에게 생각 나게합니다.

이 작품이 라디스라스 · 쇼라 훌륭한 연출에 의해 파리에서 초연되었을 때, 다행히 매번 공연이 끝난 후 관객이 우리를 기다리고있었습니다. 그들은 자신의 이야기를 나누는 것입니다. 그들의 이야기는 종종 피에르와 안느와 소피아와 니콜라의 이야기의 연장이었습니다. 지금 일본의 여러분 덕분에, 그리고 여러분을 통해이 나눔이 계속 될 것이라고 상상 매우 행복합니다. 도쿄 예술 극장, 그리고 배우 여러분이 일본 판 공연을 가능하게 해 준 모든 사람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유럽에서 몇 달에 もわたり 모든 극장이 침묵을 강요하고 왔지만, 그런시기의 후에,이 작품의 막이 일본에서 여는 것은 특별한 기쁨입니다. 여러분과 함께 그 순간을 나누면하면 더할 나위없는 기쁨이었다 겠지만, "Le Fils 아들"영화 촬영 일정이있어 유럽에 그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나는 마음으로, 마음으로, 그리고 명석 한 라디스라스 · 쇼라의 중개에 의해 그 자리에 입회하는 것입니다. 여러분 감사합니다.

연출 : 라디스라스 · 쇼라 댓글
플로리안 제레루의 "Le Fils 아들 '연출을 위해 일본에 돌아올 수 것은 큰 영광이고 큰 기쁨입니다. 2 년 전에 개최 된 동일 저자의 "Le Pere 아버지"일본 판의 연출은 나를 위해 훌륭한 일의 추억이되었습니다. 일본 배우 여러분, 그리고 도쿄 예술 극장의 기술 / 예술 · 직원과 함께 일 할 수 있었던 것은 대단한 요행이었습니다.

이번 'Le Fils 아들'일본 판의 캐스팅에는 2 개의 특색이 있습니다. 우선 나에게 若村 마유미 씨와 재회 할 수있는 기회라는 것. "Le Pere 아버지"로 그녀를 연출할 수 있었던 것은 큰 기쁨이었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는 피에르 니콜라를 실생활에서도 부자 인 배우 2 명, 오카모토 켄이치 씨와 오카모토 케이토 씨에게 맡기는 선택을 한 것입니다.

피가 이어진 친아들과 함께 출연하는 위험을 맡아 준 켄이치 씨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사생활과 일을 양립시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지만, 그들의 부자의 정이 무대 위의 부자의 인연을 더욱 깊고 예리 해 줄 것으로 확신합니다.

圭人 씨는 풍부한 감수성을 가진 청년이며, 끊임없이 변화하려고하고 있습니다. 스트레이트 게임에서 큰 무대를 밟는 것은이 작품이 처음이다. 이 역할이 그에게 그 젊은 인재의 모든 색상을 표현할 수있는 기회가되기를 바랍니다.


공연 정보
"Le Fils 아들"
작 : 플로리안 제레루
번역 : 사이토 아츠코
연출 : 라디스라스 · 쇼라
출연 : 오카모토 케이토 와카무라 마유미 이세 카요 하마다 신야 키야마 유키아키 오카모토 켄이치

주최 : 공익 재단법인 도쿄도 역사 문화 재단 도쿄 예술 극장
후원 : 재일 프랑스 대사관 / 안스티츄 · 프랑스어 일본
기획 제작 : 도쿄 예술 극장
 
공식 사이트 : https://lefils-theatre.jp
 
<도쿄 공연>
일정 : 2021 년 8 월 30 일 (월) ~ 9 월 12 일 (일)
회장 : 도쿄 예술 극장 극장
 
일반 발매 : 2021 년 7 월 10 일 (토) 10 : 00 ~
요금 : S 석 8,800 엔 A 석 7,500 엔 65 세 이상 (S 석) 7,500 엔
(전석 지정 · 세금 포함) : 25 세 이하 (A 석) : 4,000 엔 고교생 이하 : 1,000 엔 (대상 일 한정)
 
문의 : 도쿄 예술 극장 박스 오피스 0570-010-296 (휴관일을 제외한 10 : 00 ~ 19 : 00)
http://www.geigeki.jp/
 
[투어 일정]
<키타큐슈 공연>
일정 : 2021 년 9 월 17 일 (금) ~ 19 일 (일)
회장 : 기타큐슈 예술 극장 중 극장
 
주최 : 공익 재단법인 기타큐슈시 예술 문화 진흥 재단
공동 주최 : 기타큐슈시
문의 : 기타큐슈 예술 극장 093-562-2655 (10 : 00 ~ 18 : 00)
 
<고치 공연>
일정 : 2021 년 9 월 22 일 (수) ~ 23 일 (목 · 축)
장소 : 고치시 문화 플라자 かるぽと 대홀
 
주최 정도 : 공익 재단법인 고치시 문화 진흥 사업단
문의 : 공익 재단법인 고치시 문화 진흥 사업단 088-883-5071
 
<노토 공연>
일정 : 2021 년 9 월 26 일 (일)
장소 :와 演劇堂

주최 정도 : 공익 재단법인 놀이 마을 진흥 사업단
문의 : 공익 재단법인 놀이 마을 진흥 사업단 0767-66-2323 (9 : 00 ~ 17 : 00 / 월 · 공휴일 제외)

<니가타 공연>
일정 : 2021 년 9 월 29 일 (수) ~ 30 일 (목)
장소 : 류트 피아 니가타 시민 예술 문화 회관 극장
 
주최 : 공익 재단법인 니가타시 예술 문화 진흥 재단
문의 : 류트 피아 전용 전화 025-224-5521 (11 : 00 ~ 19 : 00 / 휴관일 제외)
 
<미야자키 공연>
일정 : 2021 년 10 월 3 일 (일)
장소 : 메디 키트 현민 문화 센터 (미야자키 현립 예술 극장) 놀이 강당
 
주최 : 공익 재단법인 미야자키 현립 예술 극장
공동 주최 : MRT 미야자키 방송
문의 : 공익 재단법인 미야자키 현립 예술 극장 0985-28-3208

<마츠모토 공연>
일정 : 2021 년 10 월 9 일 (토) ~ 10 일 (일)
장소 : 마쓰모토 시민 예술관 주 홀
 
주최 : 일반 재단법인 마츠모토시 예술 문화 진흥 재단
후원 : 마츠모토시 마츠모토시 교육위원회
문의 : 마츠모토 시민 예술관 센터 0263-33-2200 (10 : 00 ~ 18 : 00)

<효고 공연>
일정 : 2021 년 10 월 14 일 (목) ~ 10 월 17 일 (일)
장소 : 효고현 립 예술 문화 센터 한큐 중 홀
 
주최 : 효고현, 효고현 립 예술 문화 센터
문의 : 문화 예술 센터 사무실 0798-68-0255 (10 ~ 17시 월요일 휴무 / 공휴일 인 경우 다음날)


https://mdpr.jp/news/detail/2542229

https://spice.eplus.jp/articles/286162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9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3 15.02.16 332만
공지 알림/결과 🏆투표 결과 공개 ~쟆덬들의 인생 영화는~🏆 24 01.29 1.8만
공지 알림/결과 🏆 제1회 쟆방픽 드라마를 뽑아라 🏆 72 20.12.01 2.7만
공지 알림/결과 [재팬방 우익 관련 공지] 어제 저녁에 있었던 우익파티에 대해서 148 18.08.31 1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4178616 잡담 나 쟈니스 관심 없었는데 17:51 17
4178615 잡담 요새 키타무라 타쿠미 겁나 치여.. 2 17:48 26
4178614 잡담 나 일등신붓감임 1 17:48 32
4178613 잡담 까마귀 보다가 왓는뎅 치즈루랑 치즈누나랑 닮지않음?? 1 17:47 23
4178612 잡담 Jlpt 문자어휘 문법 기출에서 나오는 경우는 별로 없지? 17:40 29
4178611 잡담 커피 어떠세요 원작 본 덬들아 질문 좀!!! 1 17:38 50
4178610 잡담 나만큼 돈벌레한테 지독하게 당한 사람 없을듯 5 17:35 169
4178609 잡담 담당이 드라마 찍을때는 세상 모든 사연 다 짊어졌으면하는데 4 17:28 121
4178608 잡담 만화중에 love so life라고 싱글파파 3 17:27 66
4178607 잡담 갑자기 싱글파파 나오는 드라마 보고싶어졌어 11 17:24 139
4178606 잡담 코이푸니 기사 괜히 클릭했다가 마상 6 17:22 303
4178605 스퀘어 5/24 (월) 발매 월간 더 텔레비전 2021년 7월호 표지 - Snow Man 3 17:22 60
4178604 잡담 와벌써 3분기 방센 슬슬하려나ㅋㅋ 17:19 150
4178603 잡담 ㅇㅈㅍ) 덬들아 안경집에 전화로 렌즈 얼마하는지 물어봐도 돼??? 5 17:18 138
4178602 잡담 난 내 담당 애기랑 연기하면 무지 좋겠지만 애기'가' 담당 연기하는건 못볼것같애 4 17:16 152
4178601 잡담 번개장터 보다가 급 생각났는데 2 17:16 70
4178600 잡담 토리 이 드라마 혹시 몬지 아니? 3 17:15 104
4178599 잡담 오늘 王様のブランチ 녹화한 덬 있니...? 17:15 66
4178598 스퀘어 CNBLUE(씨엔블루) - ZOOM 【Official Music Video】(BAND ver.) 17:15 24
4178597 잡담 난 내배우 애기랑 같이 연기하는거 너무좋아해... 6 17:14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