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방탄소년단 소속사, 티셔츠 논란에 원폭 피해자 찾아 공식 사과
686 15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23712061
2018.11.16 15:52
686 15
mcwAa
원폭 피해자 만난 방탄소년단 소속사 관계자(왼쪽) (합천=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16일 오후 경남 합천군 원폭 자료관에서 한국원폭피해자협회가 최근 방탄소년단 티셔츠 논란과 관련한 입장문을 낭독하는 가운데 소속사 관계자가 이를 경청하고 있다. 2018.11.16

(합천=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16일 경남 합천의 원폭 피해자들을 찾아 멤버 지민이 과거 착용한 티셔츠를 두고 불거진 최근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합천은 한국 원폭 피해자 70%의 출신지여서 '한국의 히로시마'라고 불리는 곳이다.

빅히트에서 운영총괄을 맡은 이진형씨는 이날 오후 1시께 합천 원폭 자료관에서 한국원폭피해자협회 관계자들 10여명을 만나 비공개 간담회를 하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씨는 20여분간 진행된 간담회에서 "피해자분들 마음에 상처를 입은 부분이 있을 수 있어 찾아뵙고 말씀드리는 게 도리라고 생각했다. 의도치 않았지만 (원폭 투하 그림이 있는 티셔츠로) 마음에 상처를 입으신 분들이 있다면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며 고개 숙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언론을 대상으로 한 자리가 아니라 협회와 피해자께 직접 말씀드리기 위한 자리"라며 취재진에는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았다.

협회 측은 간담회가 끝난 뒤 "원폭 피해자들은 일련의 사태를 이해하고 공감한다"며 입장문을 낭독했다.

이규열 협회 회장은 "방탄소년단 멤버가 입은 티셔츠의 원폭 투하 그림을 문제 삼아 일본이 전범 가해자로서 사죄는커녕 세계 유일의 핵 피해국인 것처럼 코스프레를 한다"고 비판했다.

이어 "역사의식 없는 몰지각한 일본의 일부 언론이 자국의 침략 역사부터 반성하는 여론을 조성하기는커녕 오히려 방탄소년단의 방송 출연을 정지하는 등 적반하장의 태도를 보이는 데 경악을 금치 못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OvxpO
논란된 티셔츠 [연합뉴스TV 제공]

다만, "원폭으로 광복이 됐다는 생각보다는 원폭의 반인류성에 대해 우리 모두 생각해봤으면 한다"며 "일본 당국과 언론은 더는 여론을 호도, 왜곡하지 말고 방탄소년단의 순수한 활동을 방해하지를 않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 "방탄소년단 소속사의 사과를 혐한, 반한 여론을 조장하는 데 이용해서도 안 될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티셔츠 논란은 최근 일본의 한 매체가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이 지난해 착용한 티셔츠에 원자폭탄이 터지는 그림이 있는 것을 두고 "반일 활동을 하고 있다"고 주장하며 불거졌다.

미국 유대인 인권단체로 알려진 '시몬비젠탈센터'는 성명을 통해 "방탄소년단이 일본 나가사키 원폭 희생자들을 조롱하는 티셔츠를 입었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이에 빅히트는 지난 13일 SNS를 통해 공식 입장을 내고 "원폭 피해자분들에게 상처를 드릴 목적으로 제작된 의상이 아니다"며 "원폭 피해자분들께 의도하지 않게 상처를 드린 점은 물론 당사 아티스트가 원폭 이미지와 연계된 모습에 불편함을 느끼신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해명한 바 있다.

해당 티셔츠는 한 국내 브랜드가 광복절을 기념하기 위해 만들었다.

광복을 맞아 만세를 부르는 사람들 모습과 더불어 애국심(PATRIOTISM), 우리 역사(OURHISTORY), 해방(LIBERATION), 코리아(KOREA) 등 영문이 담겼다.

국내에서는 '원폭 티셔츠'가 아닌 '광복절 티셔츠'라며 전혀 문제 될 것이 없다는 의견과 원폭을 광복 상징으로 사용하는 것은 자칫 핵무기 비윤리성에 둔감해지게 할 수 있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DESyv
원폭피해자협회 회장과 악수하는 방탄소년단 소속사 관계자 (합천=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16일 오후 경남 합천군 원폭 자료관에서 이규열 한국원폭피해자협회 회장(왼쪽)과 방탄소년단 소속사 관계자가 악수하고 있다. 2018.11.16
댓글 1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2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2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9 16.06.07 322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14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0 15.02.16 155만
공지 알림/결과 슼방중계 안하는게 맞는거임.. 왕덬이 말해준건데 좀 지켜주라♪(´ε` ) 20 18.12.03 1.7만
공지 알림/결과 [재팬방 우익 관련 공지] 어제 저녁에 있었던 우익파티에 대해서 139 18.08.31 4.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5467 스퀘어 칸쟈니∞ 무라카미, 헤이세이 스포츠 총결산 방송에서 MC 「레전드를 만끽할 수 있도록」 5 02.19 226
165466 스퀘어 타카하시 잇세이, 사이토 타쿠미, 타키토 켄이치가 “굳이 결혼하지 않는” 남자로, 공연 드라마 4월 방송 11 02.19 431
165465 스퀘어 King & Prince 나가세 렌 주연 영화 『우리 집사가 말하기를』 90초 예고 영상 & 포스터 해금 5 02.19 316
165464 스퀘어 2019 뉴페이스 시네마 02.19 157
165463 스퀘어 이 시대의 월급쟁이들에게 부르는 타카하시 유 - 샐러리맨 록 (リーマンズロック) 4 02.19 140
165462 스퀘어 KAT-TUN 나카마루 유이치, 2분기 TBS 드라마 「저, 정시에 돌아갑니다」 에서 요시타카 유리코의 연인 역 (스포츠호치) 5 02.19 341
165461 스퀘어 「SICK'S 죠노쇼」 지상파에서 방송. 기무라 후미노, 마츠다 쇼타, 츠츠미 유키히코의 “뒷좌담회”도 전달 02.19 65
165460 스퀘어 칸지야 시호리와 키시타니 고로의 형사 콤비 또 다시, 「흑장미2」 연내에 방송 결정 2 02.19 97
165459 스퀘어 일 안 한다는 제이스톰 싱글, 앨범, 딥디블레 가장 최근 발매일 (답없음주의) 18 02.19 621
165458 스퀘어 오늘부터 아카데미 시상식 신인상받은 배우들 시부야에 걸릴 사진 15 02.19 736
165457 스퀘어 쟈니스 FC 회원수 2019년 2월 중순 11 02.19 707
165456 스퀘어 flac기차) 원옼락 이번 앨범 (재패니즈버젼) 12 02.19 180
165455 스퀘어 KAT-TUN의 나카마루 유이치가 4월 스타트 TBS계 렌도라 「저, 정시에 돌아갑니다」 에서 주연 요시타카 유리코와 첫 공연 7 02.19 329
165454 스퀘어 미즈키 나나, NEW LIVE BD & DVD 「NANA MIZUKI LIVE GRACE -OPUS Ⅲ-×ISLAND×ISLAND+」 발매 결정!! 02.19 35
165453 스퀘어 SEKAI NO OWARI, FM 후쿠오카 「SUPER RADIO MONSTER ラジ★ゴン」 생출연 결정! 02.19 42
165452 스퀘어 SEKAI NO OWARI, TOUR 2019 「The Colors」 비주얼 이미지 발표 & 특설 사이트 오픈!! 02.19 103
165451 스퀘어 SoftBank 신CM 기가국 이야기「촬영 중입니다 시라이시씨」 「촬영 중입니다 츠치야씨」 02.19 54
165450 스퀘어 아카데미 신인상 배우들 「NEW CINEMA FACE 2019」전시 사진 3 02.19 222
165449 스퀘어 이시카와 사유리 | SoftBank TVCM 「スマホ舟」편 (요시자와 료 출연) 02.19 45
165448 스퀘어 기무라 타쿠야가 “자유”를 입다 「Wear The FREEDOM」 WEB 한정으로 방영 개시 (2.20~) 4 02.19 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