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스퀘어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X김명수, 대본 리딩부터 빛난 환상 케미
571 12
2019.03.22 09:17
571 12
0000718092_001_20190322090803627.jpg?typ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X김명수, 대본 리딩부터 빛난 환상 케미

KBS2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 이동건, 김보미가 설레는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오는 5월 15일 첫 방송 예정인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는 사랑 한 톨 없는 독한 발레리나 이연서(신혜선 분)와 낙천주의 사고뭉치 천사 단(김명수 분)의 이야기를 그린 예측불가 판타스틱 천상 로맨스. 안방극장을 물들일 춤의 향연, 발레리나와 천사의 눈부신 만남을 예고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1월 18일 KBS 별관에서 진행된 ‘단, 하나의 사랑’ 대본리딩 현장에는 신혜선, 김명수, 이동건, 김보미, 도지원, 김인권 등 배우들과 이정섭 감독, 최윤교 작가를 비롯한 제작진이 총출동했다. 이미 캐릭터에 흠뻑 빠져든 배우들은 실제 촬영장을 방불케 하는 열연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먼저 신혜선은 까칠하고 도도한 발레리나 ‘이연서’를 자신만의 색깔로 그려냈다. 캐릭터를 완벽 준비해 온 신혜선은 순식간에 연기에 몰입, 그녀의 새로운 발레리나 변신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낙천주의 사고뭉치 천사 ‘김단’으로 분한 김명수는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연기를 펼치며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똘기 충만한 천사 단의 모습을 생동감 넘치게 담아내며, 드라마 속 그의 활약을 예고했다.

신혜선과 김명수의 신선한 조합은 ‘단, 하나의 사랑’의 기대 포인트다. 두 배우는 차가운 독설을 내뱉는 발레리나 ‘이연서’와 호기심 가득한 천사 ‘단’의 만남 장면을 환상의 케미로 그려냈다. 첫 호흡부터 기대를 높인 신혜선, 김명수의 만남이 화면에선 어떻게 펼쳐질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동건은 발레단 예술감독 ‘지강우’ 역으로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극중 지강우는 남다른 예술 안목의 소유자다. 이동건은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매력적인 어른 남자와 예술가의 모습을 그려냈다. 실제 무용과 출신의 김보미의 발레리나 변신에도 관심이 쏠린다. 김보미는 극중 신혜선에게 미묘한 라이벌 의식을 느끼는 발레리나 ‘금니나’ 역을 맡았다. 뛰어난 발레 실력과 안정적인 연기로 안방극장에 단단한 눈도장을 찍을 전망이다.

명품배우 도지원과 김인권의 존재감도 빼놓을 수 없다. 도지원은 발레단 단장 ‘최영자’ 역을 맡는다. 최영자는 발레단의 흥행을 위해서라면 못할 게 없는 야망 넘치는 인물이다. 김인권은 대천사 ‘후’로 분해, 극중 김명수와 천사 선후배 케미를 만든다. 연기력 출중한 배우들의 시너지가 극을 풍성하게 채우며 몰입도를 높였다.

무엇보다 이날 ‘단, 하나의 사랑’의 대본 리딩 현장에는 전, 현직 발레리나들도 참석해 특별함을 더했다. 그만큼 발레 드라마로서 완벽한 준비를 기울이고 있는 것. ‘댄싱9’으로 이름을 알린 현대무용가 최수진은 ‘단, 하나의 사랑’의 아름다운 무대를 책임지는 안무 감독으로서 자리를 함께해 시선을 모았다.

4시간여 동안 지친 기색 없이 각자 맡은 캐릭터, 극에 몰입한 대본 리딩이었다. 신혜선, 김명수, 이동건, 김보미, 도지원, 김인권 등 배우들은 서로의 호흡을 확인했고, 이정섭 감독은 디테일한 지휘로 리딩 현장을 이끌었다. 첫 호흡부터 이토록 눈부신 열정과 몰입을 보여준 ‘단, 하나의 사랑’이 과연 어떤 판타스틱한 드라마를 펼쳐낼지, 기대가 더해진다. 

‘단, 하나의 사랑’은 ‘쾌도홍길동’, ‘제빵왕 김탁구’, ‘힐러’, ‘동네변호사 조들호1’, ‘7일의 왕비’ 등 다수의 히트작을 탄생시킨 이정섭 감독의 차기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단, 하나의 사랑’은 5월 15일 첫 방송된다
댓글 1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1017 update+ 4번 항목 확인요망】 (필독) 10월 23일부터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1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2 16.06.07 47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3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2만
공지 알림/결과 ゚。·۰•☀ 인피니트 대백과사전(19.03.06) ☀•۰·。 ゚ 15 18.09.08 1.1만
공지 알림/결과 ~☆~☆ (거의 잉구조사가 되어버린) 잉방 잉덬들의 입덕시기를 조사합니다 ~☆~☆ 591 18.08.25 1.3만
공지 알림/결과 ゚。·۰•☀ 인피니트방 스케줄(10/04) ☀•۰·。゚ 132 18.02.08 4.2만
공지 알림/결과 ゚。·۰•☀ 인피니트방 월드컵 & 총선 ☀•۰·。 ゚ 26 18.02.07 2.1만
공지 알림/결과 ▶▶▶ 인피니트(INFINITE) 게시판 독립 메뉴 오픈 안내 219 16.11.09 2.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775638 잡담 ㅇㅇㅍ 아 몸새끼 넘 눈치없어..ㅜㅠ 3 15:48 66
775637 잡담 오늘 귀환 보러가는 덬들 후기 써조... 5 15:37 71
775636 잡담 홀온미 끝나고 팬싸 추가한것도 그렇고 이번 나졸급도 그렇고 2 15:25 125
775635 스퀘어 오늘 너를 그리고 어제의 널 그리워해 4 15:20 122
775634 잡담 입덕하고 단체컴백 한번도 못 본 사람도 있다구요 ༼;´༎ຶ ۝ ༎ຶ ༽ 3 15:18 64
775633 잡담 ㅅㅌ인데 중학교 때 우리학교축제에 잉피 올 뻔 했었음ㅋㅋㅋㅋ 1 15:01 137
775632 잡담 우혀니 기획력 쩔지 않아? 2 14:54 133
775631 잡담 입덕하고 첫 컴백이 추격자였는데 1 14:46 65
775630 잡담 내꺼하자-파닥-추격자 저때 덕질했으면 존잼이었겠다ㄹㅇ 1 14:36 71
775629 잡담 14년도 입덬이라 난 진짜 조금 좋아했다고 말하는데 1 14:29 94
775628 잡담 근데 진짜 내 친구들이 늘 하는말이 잉덬들은 다들 오래 덕질한다고ㅋㅋ 6 14:27 149
775627 잡담 맨인럽 입덬 덬인데 아직까지도 난 일찍 입덬한 편이 아닌 거 같아 ㅋㅋㅋㅋ 15 14:12 172
775626 잡담 우현이 진짜 대단한게 엠씨까지 혼자 다해야 하니까 계속 말하고 바로 노래하고 8 13:37 193
775625 잡담 아 우현이 손키스 두번한겤ㅋㅋㅋㅋ 6 13:28 264
775624 잡담 홍콩에서 생긴일 때부터 싹이 보이더니 기획 제작 주연 가수 엠씨 다 훌륭하게 소화하고 남우현 ㄹㅇ 천재인거 같아 ㅋㅋㅋ 2 13:16 147
775623 잡담 나졸급팬 다녀오면 공부 할 줄 알았는데 말이죠? 2 12:26 142
775622 잡담 애들 제일 말랐을때가 언제였던거같애?? 20 08:52 439
775621 잡담 음원 다운로드 음질 어디가 제일 좋아? 4 08:52 170
775620 잡담 나 펩시 광고 조아해 1 08:36 90
775619 잡담 헐 만원 지하철에서 누가 토했어 6 08:15 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