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수능 3등급이 의대합격 실화냐…`최저등급 폐지` 논란
15,992 291
2019.11.19 12:10
15,992 291

대입 공정성 또 도마위에

"학종으로 연대 의예과 됐다"
인터넷 인증글, 논란 불붙여

재학생 "수업 따라올지 의문"
교육부 권고·압박에 못이겨
변별력 낮춘 학교측에 비판




99B52C4D5DD35BBC19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최저학력기준 폐지를 둘러싼 논쟁이 가열되고 있다. 수험생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해 수능 예상 등급 '평균 3등급'을 받았다는 학생이 연세대 의예과에 합격했다는 글이 올라오면서부터다. 수능의 취지가 대학에서 수학할 수 있는 적격자를 선발하기 위함인데 대입전형에서 최저합격 기준을 무분별하게 폐지한다면 학생 선발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사건의 발단은 지난 16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이다. 글 작성자는 자신이 올해 입시에서 최고 수혜자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해당 글 작성자 A군은 올해 시험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지 못했지만 학생부종합전형(학종) 면접형을 통해 연세대 의과대학 의예과에 진학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학종에서) 수능 최저기준을 폐지한 연세대에 고맙다"는 취지의 소감을 남겼다.

A군이 올린 수능 채점 자료에 따르면 그는 원점수 기준으로 국어 77점, 수학 가형 80점, 영어 83점, 한국사 23점, 화학Ⅰ 40점, 지구과학Ⅰ 39점 등을 맞았다. 입시 전문 업체 메가스터디가 제공하는 '수능·학평 풀서비스' 기준으로 예상 등급이 3·3·2·5·3·2등급으로, 전체 평균 3등급에 해당한다. A군은 게시 글을 통해 "여전히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유지하고 있는 고려대와 가톨릭관동대 등에는 진학하지 못했다"고 밝혀 그의 합격이 이례적이라는 점을 보여줬다. 다수의 인터넷 커뮤니티에 A군이 작성한 글을 캡처한 화면이 퍼지면서 대입 전형에서 수능 최저기준을 없앤 조치가 바람직한지 갑론을박이 펼쳐졌다. 특히 정시전형으로 연세대 의예과에 입학하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설명하는 사용자를 중심으로 연세대가 최저학력기준을 전면 폐지한 조치에 대해 비판하는 의견을 제시했다.


연세대 구성원들이 이용하는 익명 커뮤니티 '세연넷'과 '에브리타임' 등에도 A군의 합격 소식이 전해지며 학내 여론의 행방은 분노와 우려 쪽으로 커졌다. 정시로 의예과에 진학했다는 한 이용자는 "원점수 기준 400점 만점에 397점으로 의예과에 진학한 내게 이번 합격글을 친구들이 재미로 찍어서 보내주는데 속으로는 정말 화가 나는 일"이라고 말했다. 또 다른 이용자는 "수능 수학도 100점을 못 받은 학생이 입학 후 수업을 따라올 수 있을지 의문"이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수능 최저학력기준 축소·폐지 정책은 김상곤 전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재임 시기인 지난해 초 교육부가 공식 권고하면서 수면 위로 떠올랐다. 교육부는 '2018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 Q&A' 문서를 각 대학에 발송하며 '수시모집 내 수능최저학력 기준 축소·폐지는 중요한 평가요소'라는 내용을 강조했다. 연세대의 최저기준 폐지 기조도 이때 본격화됐다. 당시는 연세대가 2016·2017학년도 대입 논술고사에서 교과과정 외 문제를 출제했다고 판단한 교육부로부터 '입학정원 35명 감축' 행정처분 받고 이에 대한 소송을 진행하던 시기였다. 그러다 학교 측이 교육부의 요구사항인 수능 최저학력기준 폐지와 정시 확대를 즉각 수용해 교육계 일각에서는 "연세대가 교육부 눈치를 본 게 아니냐"는 해석을 제시하기도 했다.

적잖은 재학생들은 학교 측의 섣부른 수능 최저등급 폐지가 잘못됐다는 반응을 보인다.

연세대 재학생 B씨(25)는 "수능이 수학 능력을 판가름하는 신뢰성 있는 척도인 만큼 어느 정도의 최저 수준은 있어야 한다"며 "합격자가 내신을 아무리 잘 관리해도 수능 성적을 일정 기준 이상 넘기지 못한다면 수능 최저기준 폐지가 변별력까지 없앤 것이라는 말이 나올 수 있다"고 말했다.

입시 전문가들도 대학의 수능최저학력기준 폐지가 부작용을 낳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만기 유웨이 중앙교육평가연구소장은 "학종전형은 공정성 시비가 벌어질 수 있고 타 전형 응시자들의 박탈감을 가져올 수 있는데,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유지해야 이 갈등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연세대 측은 이번 사태에 대해 공식적인 입장 표명은 하지 않고 있다. 학교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이번 상황에 대해 응대하지 않는 것으로 원칙을 세웠다"고 밝혔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9&aid=0004466052


기사 댓글 700개 넘어가며 난리남

리얼 일 커진게 이거 지면에도 실려서 오늘 전국 발행됨

일개 디시 인증글 하나가  교육정책에 맞물려

신문 지면에 실릴 줄이야;;


댓글 29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742 01.17 1만
전체공지 공지 [영화이벤트] 2020년 DC 코믹스 선두주자! '할리 퀸' 《버즈 오브 프레이》➖예매권➖ 증정 940 01.14 2.6만
전체공지 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0만
전체공지 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5만
전체공지 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9 15.02.16 21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5858 스퀘어 내가 인생의 최저치를 찍으면 어떻게 해야할까? 243 01.18 1.6만
155857 후기 고2 첫 명품백 골라줄 무묭이들 바라는 후기 153 01.18 1.1만
155856 스퀘어 많이 건강해 진 것 같은 태연 272 01.18 4.5만
155855 스퀘어 제2의 뇌라고 하는 신체부위(쥐사진 주의) 253 01.18 3.3만
155854 스퀘어 얼굴에 머리카락 묻히고 온 팬을 본 연예인들의 반응 256 01.18 4.5만
155853 스퀘어 히가시노 게이고 짧은 분량 책 추천.jpg 409 01.18 1.6만
155852 스퀘어 한예슬 인스타스토리 367 01.18 5.4만
155851 스퀘어 제임스코든 레잇레잇쇼 1/28 방탄소년단 공연확정 117 01.18 1.1만
155850 스퀘어 센수쟁이가 될수있는 기여운 이모티콘 모음 ♡(•̀ᴗ•́)و q(▰˘◡˘▰)ρ 244 01.17 3549
155849 스퀘어 미리 알아놓으면 좋은 조문예절.jpg 1210 01.17 3만
155848 스퀘어 팬덤 스트리밍 싫어하는 것 같은 이즘 평론가.jpg 302 01.17 2.6만
155847 스퀘어 트위터에서 실시간 연재중인 광공에 빙의한 소설 377 01.17 3만
155846 스퀘어 오늘 선공개곡 낸 방탄소년단 멜론 11시 차트 상황.jpg 206 01.17 2.4만
155845 스퀘어 델리스파이스가 슈가맨에 나온다면 어떤 노래로 나올까 ? 330 01.17 1.5만
155844 스퀘어 서울 제육볶음이 맛있는 집 9.jpg 282 01.17 1.4만
155843 스퀘어 존나 이걸 진짜 입금하고 물어보네 우리 고모 뭐임 ㄱㅅ합니다;;;: 332 01.17 5.2만
155842 스퀘어 태연콘서트 마지막에 나온 편지 160 01.17 1.8만
155841 스퀘어 자이언트 펭티비 펭수 X 놀면뭐하니 유재석 콜라보 영상 공개일 + 충격손님 ㅅㅍ 169 01.17 2.3만
155840 스퀘어 아이폰, 내년엔 크게 바뀐다…라이트닝 커넥터 제거 229 01.17 3.4만
155839 스퀘어 다음주 일본 아사히 엠스테이션 본방 데뷔하는 빅히트 신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224 01.17 1.9만
155838 스퀘어 지금 나와도 멜론 연간 1위는 찍을거 같은 오늘 슈가송.swf 212 01.17 2.5만
155837 스퀘어 브이앱 라이브 역사상 가장 절묘한 순간 299 01.17 4만
155836 스퀘어 동성친구 간에 스킨십 어디까지 허용 가능한가요? 428 01.17 1.5만
155835 스퀘어 참이슬 天下…전국제패 '경상도'만 남았다 155 01.17 9403
155834 스퀘어 방탄소년단 신곡 블랙스완 아이툰즈 싱글차트 88개나라 1위 한국 기록 세움.jpg 217 01.17 1.5만
155833 스퀘어 ⭐️회사원A 영상에 나왔던 손대식 기초스킨케어 마사지법 움짤.gif⭐️ 519 01.17 2.3만
155832 스퀘어 유튜브에 올라온 '성북구 간호사 태움' 영상 439 01.17 3.9만
155831 스퀘어 현재 실트 1위인 현관문 옆방 1104 01.17 5만
155830 스퀘어 이모지 입력하는 쉬운 방법 170 01.17 1.3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