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안다르 성추행 사건 또 발생함;;
46,167 676
2020.10.30 13:04
46,167 676
https://news.v.daum.net/v/20201029172024972




저번 성추행사건이랑은 다른 사건.
결국 피해자 회사 관둠.







안다르에는 피팅모델 x
디자이너 A씨가 피팅함
여기서 상사 B(여,40세)씨가 확인하는 과정에서 신체접촉 및 "느끼는거아니지?"라는 멘트로 수차례 성희롱 및 성추행









하지만 2월 24일, A씨를 무너지게 한 사건이 발생했다. A씨는 "B씨가 요가복을 디자인하는 팀에서 피팅을 할 사람이 마땅히 없다고 저한테 한 번만 피팅을 해줄 수 있냐고 부탁했다"며 "거절할 수 없어 브라탑을 입게 됐다"고 했다.


피해자에 따르면 B씨는 가슴 안쪽 봉제가 잘못된 것 같다며 브라탑 안쪽 부분을 강제로 당겨 A씨의 가슴과 유두를 들여다 봤다.


A씨는 "10여명이 넘는 사람들 앞에서 B씨가 제 브라탑 앞부분을 내려 젖가슴이 다 드러난 상황이 순식간에 발생했다"며 "그 자리엔 남자들도 있었는데, 제 가슴이 수많은 사람들한테 보여졌다는 생각에 어지럽고 현실처럼 느껴지지 않았다"고 했다.








사내에서 저번 성추행 피해자를 오히려 이상한 취급해서
이번 피해자도 사측에 말하기 두려웠다고함
2차가해도 무서웠고.







인사팀과 상의해 일주일 연차 사용.
피해자는 간곡히 제대로 조사해줄것을 호소.
변호사도 선임해서 법적 대응도 했음



하지만..



휴가 이후 업무 배제, 회의 배제 팀원과 대화없음
스트레스로 공황장애 받아 회사에서 쓰러졌는데
부축해준건 막내 디자이너뿐




결국 사직서 제출





그런데 사직하려는 A씨에게
인사팀, 회사 내 기밀을 외부 발설할 시
민형사상 책임을 지겠다는 비밀유지각서 내밈.

A씨, 서명 거부.





교통사고 보상 전문 법무법인이 재조사?...
"이의제기 안했으니 성희롱 아냐"



(중략)






안다르는 B씨에게 제기된 총 14건의 직장 내 성희롱 행위 언어적 성희롱 2가지만 인정

"(B씨가) 고의가 없는 단순한 조심성이 부족했던 언어적 희롱만 인정했다"는 설명과 함께 '견책' 처분




또 안다르 측은 2월 24일 B씨가 A씨의 브라탑을 들춰 가슴을 본 행위를



△개방된 장소에서 여러 근로자들이 함께 피팅 업무를 하는 상황에서 피진정인(B씨)가 진정인(A씨)의 가슴을 보는 행동을 했다는 것을 믿기 어렵고, 목격한 사람이 없다 

△브라탑은 탄성이 있어 몸을 잡고 당기지 않는 이상 가슴을 볼 수 있을 정도로 늘어나지 않으며 

△진정인이 더 이상 피팅 업무를 하지 않겠다고 메시지를 보내고 얼마 안돼 스스로 피팅 업무를 하겠다고 언급했다





는 이유로 직장 내 성희롱으로 인정하지 않았다.




이 사건을 1차 조사한 노무법인은 9건의 성추행 행위 중 7건을 직장 내 성희롱이라고 봤지만,


2차 법무법인 조사에서 모두 무혐의로 결과가 뒤집어졌다.


한국일보 취재결과, 2차 조사를 담당했던 법무법인은 남성 변호사만 6명인 '교통사고 보상 전문' 법무법인이었다.



(중략)


회사 대표 신애련이 sns에 올린 사과문


"위 사건은 본사 디자인실 디자인 소장(여성 가해자)과 디자인팀 팀원(여성 피해자) 간 업무 중 일어난 사건"


"안다르는 사건 발생 직후 외부 노무법인과 법무법인에 조사를 의뢰했고 


디자이너 업무 특수성, 동성 간의 사건인 점 및 가해 여성은 기혼에 여아가 있는 점이 고려된 징계 수위 의견을 전달받아 조치했다"고 했다.
댓글 67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온에어관련 협조 부탁공지 (금일부터 적용) 11.05 28만
전체공지 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9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84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57 15.02.16 29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1959 스퀘어 [놀토] 오늘도 큰일해낸 팬티안의 두 글자 카이.twt 205 11.28 2.2만
131958 스퀘어 루머) 갤럭시 s21 루머기반 렌더링.jpg 213 11.28 9183
131957 스퀘어 대한민국 20대 미혼 청년들···"평균 보유자산 1억1천만원 갖고 있어" 554 11.28 2.6만
131956 스퀘어 오늘자 구혜선 인스타 670 11.28 6.5만
131955 스퀘어 35살 imf 시절을 모를 수 있을까요?.jpg 1007 11.28 3.3만
131954 스퀘어 김민종 : '가세연' 이란 프로는 진짜 대단한 것 같아요 782 11.28 4.7만
131953 스퀘어 동네 여자애랑 정략결혼이 싫은 잼민이 401 11.28 4.7만
131952 스퀘어 전문가 피셜 돈 모으고 싶다면 이 6가지 소비는 당장 끊어라! 902 11.28 4.7만
131951 스퀘어 [편스토랑] 류수영이 알려주는 식기 고르는 꿀팁 1258 11.28 2.2만
131950 스퀘어 지인들에게 구황작물 나누고 다니는 아이돌 375 11.28 3.4만
131949 스퀘어 나는 이제 ? 없이는 못사는 몸이 되어버렸어... 655 11.28 3.8만
131948 스퀘어 한 연예기획사의 연습생 관리법 441 11.28 4.7만
131947 스퀘어 아!!!! 이름은 도저히 모르겠는데 아무튼 그거 있잖아 그거!!!!!!!!!!!!!.jpg 1151 11.28 4.7만
131946 스퀘어 축의금을 상품권으로 내면 안되는거였나요???.jpg 543 11.28 3.8만
131945 스퀘어 많은 사람들이 원하던 공인인증서 마침내 폐지 334 11.28 4.6만
131944 스퀘어 엔시티 멤버 수 체감..jpg 492 11.28 3.2만
131943 스퀘어 日 'FNS 가요제' 방탄소년단 제이홉 2년째 누락..유명 비평가, 항의하는 팬들 응원 200 11.28 1만
131942 스퀘어 실제 모델들이 아침마다 하는 얼굴 붓기 빼는 마사지 방법.jpg 2056 11.28 4.2만
131941 스퀘어 ??: 오 근데 진짜 샤이니 태민느낌나 499 11.28 4.1만
131940 스퀘어 김민종 오늘(28일) 밤 '가세연' 방송에 쏠린 관심…출연 왜 응했나? 505 11.28 3.8만
131939 스퀘어 갓세븐 컴백함) JYP가 키운 한국어 영재들.twt 281 11.28 2만
131938 스퀘어 배달대행업체 직원에게 막말하는 숭실대생 741 11.28 5.4만
131937 스퀘어 부모님들이 생각하는 효도폰.jpg 532 11.28 5.1만
131936 스퀘어 애슐리 혼자가기 검색해서 보고 있는데 어떤사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애슐리 혼자 갔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06 11.28 6.7만
131935 스퀘어 전남러가 서울와서 문화충격받았다는 것.jpg 858 11.28 5.8만
131934 스퀘어 간단하게 포토샵으로 네온사인 만들기.jpg 1830 11.28 3.6만
131933 스퀘어 (충격주의) 모르는 사람들 많은 턱드름을 유발시키는 원인 중 하나.jpg 282 11.28 5.1만
131932 스퀘어 배우들 마지막 촬영 트렁크 파티 모음.jpg 500 11.28 4.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