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밀리언셀러 음반의 명암 "지금 호황이라고?"
28,678 302
2020.10.30 10:48
28,678 302

wQFjE.jpg
아이즈 ize 글 윤준호(칼럼니스트)

길거리에 만나는 사람을 붙잡고 물어보자. "음악을 CD로 듣나요?" 대다수의 답은 비슷할 것이다. "요즘 누가 음악을 CD로 듣나요?"

아마도 ‘뭐 그런 답이 뻔한 질문을 던지냐’는 시선이 따라올 것이다. 맞는 이야기다. 요즘 CD플레이어를 챙기는 수고를 마다하지 않으며 CD로 음악을 듣는 이를 찾긴 어렵다. 이미 음원의 시대이기 때문이다. 옛 추억을 더듬는 이들이 LP를 찾는 경우는 있어도 CD는 이런 정도의 향수조차 불러일으키기 어렵다. 하지만 앨범 판매 추이를 살펴보면 사뭇 다른 답이 나온다. 점차 판매량이 늘어나며 ‘음원’의 시대에 ‘음반’을 외치는 모양새다. 과연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일까?

#앨범 시장, 아이돌 팬덤이 좌우한다?

올해는 100만 장 이상 판매되는 밀리언셀러 반열에 오른 가수가 부쩍 늘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이 431만 장의 판매고를 기록했고, 그룹 세븐틴의 7번째 미니앨범 ‘헹가래’가 137만 장, 그룹 엑소의 멤버인 백현의 솔로 앨범이 102만 장으로 100만 고지를 넘었다. 지난 26일에는 걸그룹 블랙핑크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블랙핑크의 첫 정규 앨범 ‘THE ALBUM(디 앨범)’은 이날까지 총 120만 9543장 판매됐다. 국내에서 약 87만 1355장, 미국과 유럽에서 31만 9300장이 팔렸다. 또 한정판 LP 1만 8888장은 일찌감치 품절됐다"고 밝혔다. 해외 판매량까지 포함되기는 했지만 걸그룹 중 밀리언셀러 반열에 동참한 최초 사례다.

가온차트 기준으로 보면 지난해에는 방탄소년단만 100만 장이 넘는 앨범을 팔았다. ‘맵 오브 더 소울-페르소나’가 371만 장을 기록했고, 세븐틴의 3번째 앨범 ‘An Ode’가 85만 장으로 2위에 오르며 담금짐을 마친 후 드디어 올해 밀리언셀러에 등극했다. 2018년에는 방탄소년단과 엑소, 단 두 팀이 100만 장 이상의 앨범 판매고를 올렸다.

최근 김진우 가온차트 수석연구위원은 앨범 시장이 호황을 누리고 있다는 내용을 담은 칼럼을 통해 "9월 앨범 판매량 400(1위부터 400위까지 판매량 합계)이 전달에 비해 28.1% ,지난 2019년 9월에 비해서도 54.1%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며 "톱400 기준 피지컬 앨범 시장은 1월부터 9월까지의 판매량이 이미 작년 한해 판매량 2500여 만 장 보다 100만 장 가량 많은 약 2600만 장을 기록했다"며 "이와 같은 추세라면 올해 톱400 기준 앨범 판매량은 3000만 장을 훌쩍 넘길 전망"이라고 전했다.

그렇다면 왜 이같이 앨범 판매량이 늘었을까? 이는 앨범 시장이 ‘팬덤’ 위주로 재편되고 있다는 의미다.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세븐틴, 엑소, 블랙핑크 등 강력한 팬덤을 구축하고 있는 그룹 위주로 밀리언셀러를 기록하고 있다는 것이 그 방증이다. 올해 상반기 앨범 판매량 톱20에 든 면면을 살펴봐도 위에 거론된 가수들 외에 NCT, 트와이스, 아이즈원, 갓세븐, 투모로우바이투게더, 강다니엘, 몬스타엑스, 스트레이키즈, 뉴이스트, 에이티즈, 슈퍼주니어, (여자)아이들 등 아이돌 일색이다. 

하반기에는 비(非) 아이돌 가수가 앨범 시장을 강타했다.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그 주인공이다. 그는 트로트 데뷔 앨범 ‘우리家’로 50만 장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하지만 이 역시 김호중의 단단한 팬덤을 기반으로 한 결과물이라 할 수 있다. 결국 ‘앨범 판매량=팬덤의 크기’라는 등식이 성립하는 셈이다.

buHHS.jpg

#팬덤에게 앨범의 의미란?


앨범을 ‘CD’의 개념으로 접근하는 것 자체가 편협한 사고다. CD는 앨범 안에 포함되는 부속품이라 보는 것이 더 타당하다. 이제 아이돌 가수의 앨범은 ‘듣는 가치’보다 ‘소장 가치’가 더 높기 때문이다. 팬들도 좋아하는 가수들의 노래를 스마트폰을 통해 음원사이트에 접속해 듣는다. 동시에 그들이 구매한 앨범을 샅샅이 살펴본다. 

요즘 아이돌 가수들의 앨범은 화보의 기능이 더 크다. 단체 사진을 비롯해 각 멤버 별 개인 사진이 빼곡하게 실린다. 또한 무작위로 각 멤버들의 포토 카드도 포함된다. 자신의 원하는 멤버의 포토 카드를 얻지 못한 팬들은 앨범을 여러 장 구매한다. 이런 행위 자체가 팬들에게는 즐거움이기 때문이다. 

최근 발매된 그룹 NCT의 앨범  ‘NCT-The 2nd Album RESONANCE Pt.1’은 한 권의 책을 연상케 한다. 200페이지 이상으로 구성됐고, 멤버들의 다양한 사진이 그 안을 가득 메웠다. 수록곡에 대한 설명은 별지로 만들어졌다. 

한 가요계 관계자는 앨범을 산다는 것은 그들이 공들여 만든 작품을 공유하고 소장한다는 의미를 갖는다"며 "이를 단순히 듣는 가치로 환산할 순 없다. 음원의 시대가 앨범 시장을 사양길로 접어들게 했지만, 오히려 팬덤의 앨범 구매 행위를 공고히 하는 결과를 가져왔다"고 말했다.

대면 공연을 비롯해 해외 활동이 불가능한 상황 속에서 스타와의 소통에 갈증을 느낀 팬덤의 소비가 앨범 구매로 집중됐다는 것이다. 또한 언택트 시대에 발맞춘 전략을 통해 K-팝 시장이 더욱 활성화되며 국내 가수들의 앨범을 구매하는 해외팬이 늘어난 것도 하나의 요인이라 할 수 있다. 

전문https://entertain.v.daum.net/v/20201030104200774


댓글 30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온에어관련 협조 부탁공지 (금일부터 적용) 11.05 32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 궁예 금지 등 04.29 293만
전체공지 공지 🚨🚨🚨🚨 2020.11.30 *주의* 현재 일부 이용자에게 뜨는 노골적인 성인광고 관련 공지! 안드로이드 + 아이폰 각각 문의신고방에 URL 제보 부탁하겠음!! 제보방법 추가 갱신 🚨🚨🚨🚨 350 16.07.05 1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87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58 15.02.16 29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2290 스퀘어 진짜 사람들 심보 못됐다고 느끼는 것 중에 하나 459 01:22 6.1만
132289 스퀘어 (약 후방주의) BL방에서 최근 미친 섹텐으로 난리난 웹툰.jpg 420 01:07 4.9만
132288 스퀘어 진지하게 소속사 사장픽 아닐까 의심되는 멤버ㅡㅡ 463 01:01 5.7만
132287 스퀘어 수능 앞두고 도시락 예행 연습중이신 수험생 어머님들.jpg 460 00:57 5.7만
132286 스퀘어 요즘 오디션 프로그램 중에 심사위원 구성이 신박하단 칭찬듣는 예능.jpg 255 00:49 3.5만
132285 스퀘어 네이트판에서 신고충이다 아니다 팽배하게 싸우고 있는 글 619 00:22 3.6만
132284 스퀘어 오늘 sm이 20년만에 공개한 보아 연습생 시절 영상.....twt 465 00:10 3.2만
132283 스퀘어 데뷔 10년 차인데 앨범 1장도 없어 지금 실시간으로 트위터 총공 하는 YG 소속 팬덤. 602 00:05 5만
132282 스퀘어 아이즈원(IZ*ONE) 'Panorama' MV Teaser 1 472 00:01 1.6만
132281 스퀘어 NCT 2020 엔시티 2020 'RESONANCE' MV Teaser #1 330 00:00 1.3만
132280 스퀘어 위급 상황인데 제가 지금 어딘지 위치를 설명을 잘 못하겠어요 ㅠㅠㅠㅠㅠㅠㅠㅠ 1475 12.01 5.8만
132279 스퀘어 방금 올라온 김이브 커뮤니티 글 683 12.01 5.5만
132278 스퀘어 요즘 펜트하우스에서 소소하게 떡상중인 배우.jpg 737 12.01 4.6만
132277 스퀘어 네이트판) 동생이랑 연 끊기로 했는데 결혼식에 가야합니까? 858 12.01 3.6만
132276 스퀘어 콘서트에서 엉엉 우는 카이와 웃겨죽는 디오.gif 89 12.01 3455
132275 스퀘어 어떤 근육이든 10초안에 푸는 법 1454 12.01 3.4만
132274 스퀘어 10분전 김선호: 오늘 스케줄 있었어요 이제 끝났구요 뭐 찍었는지는 비밀! 148 12.01 1.9만
132273 스퀘어 이 머리 하고 1년 버텨 2억 받는다 VS 안하고 안 받는다 170 12.01 1.4만
132272 스퀘어 얼마전 다리 위에서 투신하려던 여성을 구한 광주 시민들 ㅜㅜ.gif 449 12.01 4.6만
132271 스퀘어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추천하는 수능도시락.jpg 715 12.01 4.7만
132270 스퀘어 트위터에서 알티타고 있는 중3 재능충 그림러...(심지어 독학이라함...ㄷㄷ) 565 12.01 5.1만
132269 스퀘어 동성애 출입을 금지한다는 경주 한옥 숙소 1021 12.01 8.1만
132268 스퀘어 New 북한주택 .jpg 507 12.01 4.6만
132267 스퀘어 해리포터 들어왔다고 신난 왓챠 근황 ㄷㄷㄷ 484 12.01 4.3만
132266 스퀘어 유부남인데 대부분 총각으로 알고 있는 연예인들.jpg 485 12.01 5만
132265 스퀘어 "'김연아" 하고 발음해봐. 그리고 들어와봐.jpg 944 12.01 4.5만
132264 스퀘어 살아있는 쥐가 나온 족발집.news 969 12.01 5.3만
132263 스퀘어 서울 한 유치원서 교사가 급식에 정체불명 액체 섞어... 경찰 입건 수사 381 12.01 4.4만
132262 스퀘어 타덕이어도 직캠픽으로 많이 꼽하는 아이돌 멤버들.jpg 506 12.01 2.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