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디즈니가 선택한 강다니엘, '배우'로서 갈 길은 구만리
79,806 1063
2022.01.29 08:49
79,806 1063
가수 강다니엘이 오리지널 시리즈 '너와 나의 경찰수업'으로 첫 연기에 도전했다. 걸음마를 이제 뗐기에 성장 가능성은 충분해 보이지만 배우로서의 갈 길은 구만 리다.

최근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오리지널 시리즈 '너와 나의 경찰수업'이 공개됐다. '너와 나의 경찰수업'은 겁도 없고, 답도 없지만 패기 하나 넘치는 눈부신 열혈 청춘들의 캠퍼스 라이프를 담았다. 아직 1, 2회만 공개됐기에 강조하던 청춘들의 캠퍼스 라이프와 우정과 사랑을 꽃피우는 모습은 없다.

2021년 11월 12일 디즈니 플러스가 야심차게 국내에 론칭했다. 2019년 론칭 후 전 세계에서 성공적인 성적을 거두고 있다고 자신했지만 아직까지 넷플릭스에 밀리는 추세다. 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국내에서 가장 많이 이용하는 OTT 서비스(지난해 12월 기준)는 넷플릭스였다. 이어 웨이브, 티빙 순이었다.

이러한 가운데 디즈니 플러스가 가장 먼저 선보인 오리지널 시리즈는 '너와 나의 경찰수업'이었다. 남자 주인공은 그룹 워너원에서 솔로 가수로 자리를 잡은 강다니엘. 디즈니 플러스는 연기 경험이 전혀 없는 강다니엘을 '콕' 찍어 캐스팅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다니엘은 3년간 '연기에 생각이 없냐'는 질문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그는 "연기는 전문적인 영역이자 배우들의 영역이라고 생각해 더 배우고 좋은 기회가 있으면 노력해 보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그의 첫 선택 작품은 '너와 나의 경찰수업'이었다. 자신에게 마지막 청춘물이 될 것 같아 홀린 듯이 출연을 결정했다고.

1월 26일 공개된 '너와 나의 경찰수업' 1화, 2화에서는 경찰대학교 새내기들이 혹독하게 신고식을 치르는 모습이 그려졌다. 극중 강다니엘은 위승현으로 분했다. 위승현은 경찰대 수석 입학생으로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정의감을 가진 인물이다.

1, 2화에서 강다니엘의 모습은 짧게 짧게 지나간다. 그가 내뱉는 대사의 길이 역시 길지 않다. 길어야 두 문장이다. 공개된 2화 분량으로만 그의 연기력을 논하기에는 아직 이른 듯하다. 그러나 그 짧은 분량에서도 느껴지는 건 한 가지 표정만 있다는 것과 부족한 발성이다.

강다니엘은 시종일관 무표정을 짓고 있다. 표정의 변화가 크게 없기에 시청자들에게 그의 감정이 어떤지, 어떤 감정을 전달하고자 했는지 설득력이 떨어진다. 또한 힘이 부족한 발성과 부산 출신이기에 들리는 억양이 아쉬움을 자아낸다. 배우에게 발성은 기초 중에 기초다. 이에 확실한 자신의 톤이 필요하다.

디즈니 플러스는 강다니엘의 가능성만을 보고 주인공으로 점찍은 것일까. 물론 공개된 '너와 나의 경찰수업' 1, 2화 만으로 모든 것을 평가할 수는 없다. 무난하다고 평하기에도, 어색하다고 평하기에도 어딘가 애매하다. '너와 나의 경찰수업'은 16부작이다. 아직 공개될 분량이 많다. 강다니엘이 배우로서 갈 길은 구만 리다. 하지만 점차 변화된 모습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312/0000527751
댓글 106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28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106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184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69 15.02.16 4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6953 스퀘어 [네이트판] 남편이 여직원에게 선물을 받아왔는데 기분이 나빠요 1267 05.26 6.4만
186952 스퀘어 아이돌 덕후는 두가지로 나뉜다 767 05.26 4.1만
186951 스퀘어 [단독]'사이코지만 괜찮아'·'스토브리그' 이얼, 식도암 투병 끝 별세 674 05.26 6.9만
186950 스퀘어 "신논현에 괜찮은 카페 생겼네" 423 05.26 7.2만
186949 스퀘어 미국에서 스타벅스 배달을 시켰는데 로봇이 왔어 619 05.26 5.7만
186948 스퀘어 한 쟈니즈팬이 팬을 그만둔 이유 427 05.26 4.5만
186947 스퀘어 이렇게 먹는게 더러워? 1019 05.26 5.9만
186946 스퀘어 10일동안 식단대충 6키로 감량하는법 498 05.26 5.4만
186945 스퀘어 요즘 여자들이 옷 사러가면 드는 생각.jpg 809 05.26 7.7만
186944 스퀘어 흰색 린넨 팬츠의 위험성 758 05.26 8.3만
186943 스퀘어 [단독] '회원 10만명' 초대형 성매매 사이트 덜미 잡혔다 508 05.26 4만
186942 스퀘어 점점 심해지는 mbti유행을 바라보는 전문가들.jpg 496 05.26 4.6만
186941 스퀘어 아유미 "황정음과 부촌 산책하는데 男연예인이 차 몰고 다가오더니.." 369 05.26 7.3만
186940 스퀘어 "현직 기자 10명 중 8명, 심리적 트라우마 경험" 271 05.26 2.3만
186939 스퀘어 일본 제일(1)당이 기획해 개최한 행사 (역겨움 주의) 652 05.26 3.9만
186938 스퀘어 충격적인 최근 지방에 있는 초등학교 상황 372 05.26 6.4만
186937 스퀘어 영어로 말할때 "T" 발음 좀 그만해ㅜㅜ 459 05.26 6.7만
186936 스퀘어 촬영 내내 배우들도 작품 자체에 확신이 없었다는 영화 680 05.26 8만
186935 스퀘어 직장 후배에게 젓가락질 가르친 선배.jpg 708 05.26 5만
186934 스퀘어 '난소암 4기' 유튜버 꾸밍, 25일 사망…"또 삶이 있다면 다시 만나" [종합] 708 05.26 7.8만
186933 스퀘어 [단독] NO재팬이라더니…일본 패키지 2시간만에 10억원치 팔렸다 777 05.26 3.8만
186932 스퀘어 ??? : 젊은 직장인분들 제발 카톡예의 좀 지키세요 651 05.26 6.5만
186931 스퀘어 블랙핑크 제니 팬덤 “소속사 침묵 참담, 루머 무차별 확산” 170 05.26 2만
186930 스퀘어 의견 갈리는 직장상사 타입 670 05.26 2.5만
186929 스퀘어 히트곡인지 아닌지 애매하다는 걸그룹 노래...jpg 672 05.26 5.4만
186928 스퀘어 곰돌이 푸 공포영화로 제작 638 05.26 5만
186927 스퀘어 [1보] '성매매 알선' 빅뱅 승리 징역 1년 6개월 확정 777 05.26 4.7만
186926 스퀘어 피어싱을 뚫었고 한참 하고 다녀서 빼도 자국이 선명하게 보일 수준인데 지금은 피어싱을 안 하고 있다 <-여기서 읽히는 스토리가 대충 있잖아요(+갑자기 오타쿠 판별글 됨) 373 05.26 4.1만
186925 스퀘어 이준기 인스타 어게인 마이라이프 시청률 공약 262 05.26 1.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