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프듀X' 1차 순발식 스포 유포자 잡혔다…Mnet 강경 대응 예고
18,472 125
2019.06.16 20:47
18,472 125
[img=https://imgnews.pstatic.net/image/311/2019/06/16/0001005382_001_20190616203615080.jpg]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Mnet '프로듀스X101' 첫 순위발표식 순위와 발표 당시 상황을 온라인상에 게시한 최초 유포자가 붙잡혔다.

16일 엑스포츠뉴스 취재에 따르면 '프로듀스X101'측은 최근 1차 순위발표식 순위와 내용을 상세히 유출한 유포자를 색출했다.

앞서 1차 순위 발표식 녹화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른바 '엑셀 스포'라는 것이 유포됐다. 해당 내용에는 1~60위까지 연습생들 순위는 물론이고, 해당 연습생들과 관련된 소감이나 특이 사항 등이 담겼다. 이후 순위 발표식 방송과 해당 스포일러 내용이 모두 맞아떨어지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해 충격을 줬다.

해당 유포자는 이날 다음 한 카페에 자필 사과문을 게시했다. 유포자는 '프로듀스X101 1차 순위발표식 스포 사과문입니다'라는 게시물을 통해 "제 잘못으로 인해 크게 피해를 보신 제작진 및 스탭, 모든 출연자분들께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그는 "5월 26일 CJ 일산 스튜디오에서 녹화했던 '프로듀스X101' 1차 선발식의 상황 및 순위를 이 카페에 댓글 형식으로 올렸다가 삭제하는 큰 과실을 저질렀다"고 밝혔다.

그는 "당시 이 행동이 어떠한 결과를 초래할지에 대해서는 안일하게 생각했다"며 "제가 쓴 댓글들은 누군가에게 캡처, 정리되어 일명 '엑셀 스포'라는 이름으로 여러 사이트에 돌아다니게 되었고 회사로부터 그 사실을 연락받은 후, 제가 어떤 짓을 한 것인지 이 문제가 얼마나 심각한 것인지 깨닫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시 보안 유지 서약서에 서명했음에도 불구하고 서약서 내용을 숙지하지 않았고, 회사 사수분들이 항상 말씀해주셨던 녹화 내용을 어느 누구에게도 알리지 말라는 조언을 간과하여 이러한 결과를 초래하게 됐다"며 "경솔한 행동이었다. 변명의 여지가 없는 저의 잘못"이라며 반성했다.

또 "시간을 되돌릴 수는 없지만, 만일 그때의 상황이 다시 주어진다면, 이번과 같은 실수를 절대 반복하지 않을 것"이라며 "저의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제작진 및 스탭, 여러 관계자분들과 또 모든 출연자분들께 큰 피해와 심려를 끼치게 한 점 다시 한번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재차 사과했다.

https://img.theqoo.net/mjZZr
댓글 12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더쿠공지 - 3번항목 기차자료 본인 블로그 검색 홍보 금지 등 유의 당부] 5915 16.06.07 413만
전체공지 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88만
전체공지 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9 15.02.16 18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4181 스퀘어 장애인 어린이가 수영장 다닌다고 부모들이 청소시킴 362 07.17 1.9만
144180 스퀘어 [JP] 中 언론 "한국 기업, 중국 업체에서 불화수소 조달" 일본반응 138 07.17 8943
144179 스퀘어 체념한 듯한 후쿠시마 농부 아저씨 102 07.17 9053
144178 스퀘어 유니클로 수습 나선 롯데…황각규 부회장 "소통에 오해 있어"(종합) 316 07.17 1.5만
144177 스퀘어 스엠 새 유닛 추측? 291 07.17 2.4만
144176 스퀘어 불매 운동에 도움 될까해서 올립니다. 956 07.17 2.7만
144175 스퀘어 톰홀랜드 열애설 파파뜸 377 07.17 3.5만
144174 스퀘어 BTS 공식 인형 실사 343 07.17 2.3만
144173 스퀘어 사진찍을때마다 포즈 취하는 고양이.jpg 136 07.17 1.1만
144172 스퀘어 방금 뜬 태풍 다나스 진로도.jpg 206 07.17 2.8만
144171 스퀘어 국민들은 가지 않겠다는데… 슬그머니 일본 팸투어 떠난 여행기자들 224 07.17 2.1만
144170 admin 급식들이 화장하기 시작한 시기가 로드샵 나오기 시작한 시기임 185 07.17 1.1만
144169 스퀘어 흔한 중드 속 남주가 여주 핸드폰 잠금해제하는방법 183 07.17 2.4만
144168 스퀘어 장애인이 이 세상사는데 특권입니까? 285 07.17 1.8만
144167 스퀘어 카레에 흰주걱쓰면안된다고? 아니왜?.twt 215 07.17 2.7만
144166 여행 생각보다 별로였던 여행지 없어?? 101 07.17 2992
144165 스퀘어 방금 끝난 영화 <엑시트> 언론시사회 평 160 07.17 1.6만
144164 스퀘어 정경미♥윤형빈 아들.jpg 267 07.17 3만
144163 스퀘어 이쁜여자 많다는 대구 293 07.17 2.1만
144162 스퀘어 개그맨 문세윤 딸 문시연...JPG 251 07.17 3.1만
144161 스퀘어 일본 말고 아시아에 여행갈만한 나라들.jpg 390 07.17 1.6만
144160 스퀘어 터키사람들이 길거리 동물들한테 잘해주는 이유 249 07.17 2.4만
144159 스퀘어 90년대생 이전만 아는 꼰대 문화.jpg 313 07.17 2.6만
144158 스퀘어 독도 관련 무례한 질문 던진 일본 기자에게 배우 허준호가 한 행동...JPG 284 07.17 1.9만
144157 스퀘어 프로듀스x101 그룹명 후보들 173 07.17 1.2만
144156 스퀘어 소유가 바닷가 청소하다가 주운 쓰레기.jpg 166 07.17 3만
144155 스퀘어 미성년자 멤버들 데리고 컨셉 과한듯한 버스터즈 컴백 티저 304 07.17 2.5만
144154 스퀘어 "이전에 초밥집을 갔는데, '엔가와'(광어 지느러미) '이카'(오징어) 등 모든 메뉴가 일본어로만 써있었다"면서 "몇개는 무엇인지 이해할 수 없어서 '이게 뭔 뜻이냐' 물었더니 '이것도 모르냐'는 식으로 대답이 돌아와 당황했던 적이 있다" 177 07.17 1.6만
144153 인터넷방송 인방판에는 불매운동 영향 없나봐? 29 07.17 36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