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해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서브남 포함).jpg
10,024 141
2019.05.21 00:05
10,024 141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내 마음이 들리니 '장준하'


"어쩌다 이렇게 됐는지 모르겠어.
우리야, 아무것도 모르겠어"


"우리야! 미안해... 미안해, 우리야..."


"자꾸 오빠 생각나는 병.. 치료할려면 잊으랬지?
이 시간부턴 오빠가 준 시계보지말고 이것만 봐...
그러면 조금씩 조금씩 잊혀질거야.."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더킹투하츠 '은시경'


"왕이라서 모신 게 아닙니다.

절망 속에서도 포기를 안해서 모신거예요.

앞으로도 절대 포기는 안됩니다.

당신은 왕입니다."


"겁쟁이였어요 공주님.

제가 너무 답답하고 재미가 없어서 틈을 보이면 바로 실증내실 거 같았어요.

그래서 일부러 바라만 보자 했는데 안 되더라고요.

처음 뵀을 때부터 좋아했습니다.

수천수만 번도 더 생각했습니다.

제가 공주님을 좋아해도 되는 사람인가.

저 공주님한테 별로 안 어울렸죠?

그래서 이번일 용기 냈어요.

어울리는 사람이 되고 싶어서....."

"전 썩은 과자는 안 먹습니다."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나쁜남자 '심건욱'


오늘 당신이...


이곳에서...


가장 아름다워요...


항상 혼자다.

눈을 감으면.

무엇인가.

자꾸 떠오르고.

괴롭다.

괴로움을 자꾸느끼면.

그 괴로움조차 느끼지 못하게된다.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개와 늑대의 시간 '이수현'


"내가 왜 개처럼 충성했는지 알고 싶다고?

복수하려고 했어!

아버질 죽이고...어린 내 앞에서 어머닐 죽였던 당신을!

내 손으로 해치우려고!"

"회장님의 그림자가 되겠습니다."


해질녘, 모든 사물이 붉게 물들고,
저 언덕 너머로 다가오는 실루엣이


내가 기르던 개인지,
나를 해치러 오는 늑대인지
분간할 수 없는 시간...


이때는 선도 악도 모두 붉을 뿐이다.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다모 '황보윤'


먼 산. 눈이 시리도록 짙푸른 산.
그 심연을 짐작할 수 없는 인연.
가늠할 수 없는 사랑.
내 심장을 뚫어버린 사랑.


다시는, 다시는…
나를 위해 살지 마라.

하나인 줄 알았다.
이런 날이 올 줄은 몰랐구나. 베거라.
나를 베서 너의 의지를 보이거라.
그래야 너와 장성백의 인연을 믿겠다.

어차피, 한 사람은 베야한다.


아프냐...나도 아프다.
넌 내 수하이기 전에 내 누이나 다름없다.
날 아프게 하지 마라.


인연은 만날때 묻는것이 아니고 끝날때 묻는것인가 보다.
고맙다.

마지막까지 함께 할수있는 인연을 줘서.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마왕 '오승하'


고마워요. 맛있는 밥은 어떻게 먹는건지 기억하게 해 줘서..

evil, 악이라는 영어단어를 뒤집으면 live, 산다라는 뜻이 된다는데요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러브레터 '안드레아'


나를 구해줘..은하야..

넌 정말 영영 안 깨어나 줄 거야? 나는 약속 지키려 노력하고 있어. 
옆에 있어 주려고 노력하고 있어. 매일 매일.. 기다리고 있어 은하야....
혹시 니가 깨어나면 내가 또 힘들어질까봐 안 깨어 나는 거니?...그럼 그때 대답 할 걸 그랬다. 
니가 깨어나면 어떻게 할거냐고 물어 봤을 때 대답할걸 그랬어. 
니가 깨어나면... 우리 다시 사랑하자. ..응?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선덕여왕 '비담'


덕만까지...70보...........

덕만까지...30보...........

덕만까지...10보...........

덕..만.....덕...만아..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구가의 서 '구월령'


"그대를 미워한 게 아니었소.


그리웠던 것 뿐이오.


그대를 원망한 게 아니었소.


사무치게 사랑했을 뿐이오.


사랑하오 서화."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파리의 연인 '윤수혁'


"나 미 같지. 너랑 나랑 뭘 했다구...

왜 여기까지 찾아와서네 입으로 듣고 싶은 걸까.....

너랑 나랑 뭘 했다구..."

"그래. 너랑 나랑 뭘 했니! 생각해보면 아무것도 없는데.

근데 왜 이래. 바보같이..."

"그러게. 근데 난 왜 이렇게 아프냐"

"......"

"네 얼굴...처음 만져본다...

근데 ...처음 만지는게 네 눈물이네......

너 처음 봤을 때도 울고 있었는데.

지금은 손수건이 없다.

그러니까 울지마."

".......'


"갈게.

축하한단 말은 못하겠다.

이제 너한테 미련 없다"


"이 안에 너 있다.

니 안엔 누가 있는지 몰라도,

내 안에 너 있다."


"태영아...사랑한다..."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발리에서 생긴 일 '정재민'


"내 앞에서 수작 부리지마."


"니 눈엔 내가 수작 부리는 걸로 보이냐?

그니깐 함부로 넘겨 짚지마."


"왜 마음에도 없는 말을 하고 그래.

그렇게 하면 없는 자존심이 생기냐?

너 솔직히 말해 봐. 
너 이런저런 핑계로 나 어떻게 한번 해볼려고 오는 거지."


"맞아."


"그럼 어떻게 한 번 해봐.

넘어가 줄게.


"애 하루라도 안보면 나 미쳐버릴 것 같아.....
그래서 그래...

그냥 나 좀 내버려둬....부탁이야....."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하얀거탑 '장준혁'


어떻게라는 생각을 버려, 조건없어! 무조건이야!

쉬지말고 놓지 말고 끝까지 붙어!

그럼 결국 내 것으로 만들 수 있어!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못난이 주의보 '공준수'


"비가 왔으면 좋겠네요...."

"매일 한가지씩 생각해냈으면 좋겠네요."
"뭘요?"
"사장님을 그렇게 크게 웃게 할 수 있는 얘기 하나씩."


아버지 고맙다.

아주 작은 일에도 행복할 수 있는 유전자를 물려주셔서.
날 지켜봐 주는 사람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이렇게 가슴 벅차게 행복할 수 있다는 게

고맙다. 아버지.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경성스캔들 '이수현'


애물단의 수장, 이수현 입니다.

당신이 나의 동지여서...다행입니다.

당신이 다른 남자들 품에 안겨있는 모습을 보는게 싫습니다.

당신이 다른 남자들에게 웃음을 파는 모습을 보는게... 싫습니다.

당신이 살인을 하는 모습을 보는게...고통스럽습니다.

당신이 웃고 싶은 사람 앞에서만 웃을 수 있었으면..

당신이 피 묻지 않은 손으로 살아갈 수 있었으면..내 마음이 좀 편해졌을까요?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굿바이솔로 '김민호'


버려질 때 버려지더라도 사랑할 때까지 해볼라고..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굿바이솔로 '유지안'


이 세상에 나를 전부 이해해 줄 수 있는 사람이 단 한사람만이라도 있음 난 참 좋겠다.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추노 '이대길'


"난 말이다.

다 싫구나...
네가 추운게 싫고

네가 아픈게 싫고

네가 힘든게 싫구나."


"예전엔 말이야 얼굴을 못보니까 미칠 것 같더니만

이제는 맨날 보니까 죽을 맛이야...

눈앞에 어른어른 거리는데 만져보지도 못하고...

세상 참 맞게 사는 것 같아"

"어여 데려가라.

살아서 좋은 세상 만들어야지. 그래야 다시는 우리 같은사람 나오지 않지...

언. 꼭 살아라.

네가 살아야 나도 산다.

어여 가거라."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일지매 '일지매'


오늘 누이가 죽었습니다.

이젠 못 본 척, 못 들은 척, 그리 살 순 없습니다.

꼭 알아야겠습니다.

아버지를, 누이를 죽게 한 자가 누군지

그리하여 지금 내 고통 꼭 그대로 느끼게 해 줄 것입니다.

반드시 그리하고 말것입니다.

절대 잊지 않겠다고 해 놓고.....

십 삼 년 만에야 찾아 왔습니다...

아버지... 아버지...

"죽어서도 그 아이는 행복하겠네요"

"그 분이 나한테 어떤 분인데!

내 팔이야! 내 다리야!

내 전부란 말이야!"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너의 목소리가 들려 '박수하'


"나는 그 사람 없었으면 10년 전에 죽었어!

그러니까 내 목숨 없던 목숨이라 치고 지킬 거야.

목숨 걸고 내가 지켜"



날 기억할까?

"내 이름...알아?"

"니 이름? 몰라. 근데 알 필요 없잖아. 또 볼 사이도 아닌데."

"수하야. 박수하."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꽃보다 아름다워 '장인철'


보고..싶었는데..니가 내 마음에 있으니까..됐다 싶었어..

미수야, 난 니가 다시는 날 찾지 않아도..괜찮단 생각을 한다.

우리가 다시 보지 못해도, 그게 사랑이 없어서는 아닐테니까..

그래도, 아마 나는, 아주 오래도록 널 기다길 거는 같다.

결코 오지 않는다고 해도. 그 시간 아까워하지 않으면서.

널 만나 내 인생 전부를 위로 받는 느낌이었다. 고맙다, 김미수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상두야 학교 가자 '차상두'


"쥐약먹고 죽자라는 생각 400번도 더 했고,

한강에서 뛰어내리려고 500번 더 갔어.

근데...그때마다 날 붙잡던 사람들...

은환이랑 보리였어.
이젠 죽어도 행복할 것 같아.

내겐 그게 사랑이야..."

"삼촌, 나 이제 그 짓 안 할래.

안 할래... 죽인다 그래도 안 할거야, 이제!

일단 우리집 전세금 월세로 돌리고,

팔 수 있는 거 다팔고,

....제비짓만 아니면 무슨 짓이든 할게...

벽돌도 나르고, 신문도 배달하고...파출부라도 뛸게...

잠도 안 자고, 밥도 안 먹고, 오줌도 안 누고...일만 할게.


나 좀 봐줘, 삼촌...

지금도 숨도 못 쉬게 더러운 놈인데... 
생각 같아선 표백제 푼 물에

3박 4일쯤 들어갔다 나오고 싶게 드런 놈인데

...더 이상 더러워지고 싶지 않아.


안 할래...때려 죽여도 안해, 이제!!" >


"그래도 아줌마, 사랑은 있다?

..... 
아무리 구질구질한 인생이래도,

인생에 한번쯤은.....

진짜 사랑이 온다, 신기하게? 
....그러니까 너무 낙심하지마, 응?..."


"그 동안 잘 지냈어?

나 되게 많이 오고 싶었는데

어떻게 오는데 10년이나 걸렸네...

피곤하다...

니가 있어서 버텼어.

너무너무 힘들어서

매일매일 주저 앉고 싶었는데 
그래도 니가 있어서 버텼어.
근데 이제 지친다.

나 너무 피곤해..."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피아노 '한재수'


엄마랑 아부지랑..만나기 전부터에요. 누나...수아랑 나...전학간 학교 수돗가에서 만났을 때부터라구요...

그 때부터 지금까지 쭉, 우리 둘...말두 못하구...누가 알까봐 숨기기만 바빴어요...누나구 동생인 거 누가 봐두 당연한데...

더 누난 척, 더 동생인 척 하거나...서로 미워하는 척 하거나...쪼끄만 머리들이 기가 막히게 돌아갔어...

아부지랑 엄마보다 우리가 먼저 사랑했는데...우리가 먼저 알아봤는데...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고맙습니다 '민기서'


"키스, 해도 됩니까?"

"내 맥박이 열배쯤 더 빠르죠? 
그쪽보다 열배쯤 더 떨고 있는 거...
느껴져요?"

"봄이 엄마랑 봄이가

나한테 뭐냐고 물었습니까.

기적이요...
개떡같은 내 인생에 어떤 자식이 
선물처럼 주고간 기적이요."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2탄 | 인스티즈


무사 백동수 '여운'


"앞으론 경거망동하지 마십시오.
그 몸으로 호박이나 자를 수 있겠습니까?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말씀드립니다.
경거망동 마십시오."

"내 유일한 안식처였다...동수 너와...초립이...

너희들과 함께라면

태양 아래서 살아갈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어.

잠시나마 행복했으니

그걸로 됐다..."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생각만해도 가슴 시리고 먹먹지는 드라마 속 남자주인공들 | 인스티즈


미안하다 사랑한다 '차무혁'


하느님, 당신이 정말 존재한다면..
나, 당신에게 약속합니다.
내게 남은시간... 송은채...
저 여자만 내곁에 남겨 두신다면
저 여자로 내 남은 시간을 위로해 준다면
더 이상 날 건드리지 않는다면 
그냥 여기서 다 멈추겠습니다..
증오도, 분노도 다 쓰레기통에 쳐 넣고
조용히, 조용히 눈 감겠습니다..
하느님, 당신이 정말 존재한다면..
나, 당신에게 약속합니다.


댓글 14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3 16.06.07 459만
전체공지 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0702 스퀘어 의외로 수요 있다는 밥 스타일...jpg 344 09.22 3.5만
150701 스퀘어 러블리즈 갤러리에 올라온 한 여덕의 탈덕문 614 09.22 3.8만
150700 스퀘어 연예인은 1 이미지가 중요하다 2 본업이 중요하다 257 09.22 1만
150699 스퀘어 더쿠에서 박제당한 중국인이 올렸던 글 중에 제일 터진거...JPG 239 09.22 2.9만
150698 스퀘어 씨발 근무지에서 담당자년이 자꾸 개 지랄해서 트라우마 하나 심어줬다 ㅋㅋ 291 09.22 3.7만
150697 스퀘어 사랑도 표현도 듬뿍인 사람들이 만났을 때 방탄 정국제이홉 112 09.22 3790
150696 스퀘어 왕덬이 예전에 박제했었던 더쿠 중국인 글...JPGTXT 229 09.22 2.5만
150695 스퀘어 드영배방에 올라왔다가 삭제된 글 371 09.22 2.9만
150694 스퀘어 최근 머리 많이 기른 방탄소년단 정국.jpg 224 09.22 1.5만
150693 스퀘어 EBS 아이돌 육상대회 근황......jpg 375 09.22 2.6만
150692 스퀘어 기안84 닮았다는 소리 듣는다는 박나래 동생 296 09.22 2.9만
150691 국내축구 의조 40살 넘은 상대팀 수비수한테 털려서 감독이 윙어로 뺀거 레알이야? 91 09.22 5990
150690 스퀘어 (피주의) 남해고속도로 9중추돌사고 343 09.22 2.8만
150689 후기 오늘부터 노키즈존으로 바꾸기로 한 후기 155 09.22 1.1만
150688 스퀘어 도대체 방탄한테 무슨 권리로 훈수 두는지 모르겠음 350 09.22 2.5만
150687 스퀘어 소시 유리가 그동안 팬미팅 못했던 이유 jpg 202 09.22 3.2만
150686 더꾸공방 소소한 빈티지스티커 나눔♡ (당첨발표★ 55덬 78덬 155덬) 248 09.22 2198
150685 스퀘어 성유리 팬카페 캠핑클럽 단관 공지 중 당부 사항.jpg 246 09.22 3.3만
150684 스퀘어 다큐7일 소아뇌종양 하람이 근황 395 09.22 2.4만
150683 스퀘어 애샛기와 어른남자가 공존했던 응사 쓰레기 156 09.22 1.5만
150682 스퀘어 '보이스 코리아' 우혜미, 자택서 숨진 채 발견 327 09.22 3.9만
150681 스퀘어 연쇄살인범이 젊은 남자는 노리지 않는 이유 289 09.22 4.4만
150680 스퀘어 일주일간 따라해보는 운동법.gif 786 09.22 2만
150679 스퀘어 지하철 누워서자는 민폐가족 172 09.22 2.6만
150678 스퀘어 방탄 정국 헤어 거지존 지나 테리우스존 예상짤 150 09.22 1.8만
150677 스퀘어 오늘 수업시간에 발표하다가 존나 쪽팔렸다.real 296 09.22 3.5만
150676 스퀘어 한국국적 vs 중국국적 어디를 선택할지 고민된다.... 293 09.22 2.8만
150675 스퀘어 아 ㅆㅂ 섀도 바르다 빡쳐서 다 발라버림 193 09.22 2.3만
150674 스퀘어 원덬이 유튭 보다가 발견한 풍경 오지는 국내 관광지.JPG 256 09.22 1.3만
150673 스퀘어 현재 논란중인 아이즈원 사쿠라 흉내내는 여자 개그맨 338 09.22 3.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