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내년 여름 남자들이 긴장해야 하는 이유.jpg (패션)
119,893 747
2022.08.15 20:39
119,893 747
https://img.theqoo.net/BbeEa



내년 여름, 남성들의 니플 컷아웃 트렌드가 온다

https://img.theqoo.net/LbnEv



여성의 유두는 1970년대 비비안 웨스트우드(Vivienne Westwood)의 가슴이 프린팅된 티셔츠부터 90년대 장 폴 고티에(Jean-Paul Gaultier)의 콘 브래지어, 오늘날 브레스트 플레이트, 언더와이어 브라 탑, 네이키드 드레스에 이르기까지, 오랫동안 디자이너에게 영감의 원천이었다. 아쉽게도 인스타그램(Instagram)이나 페이스북(Facebook)에 유두가 살짝 드러나는 게시물만 올려도 삭제나 이미지 제한의 위험을 감수해야 한다는 점에서 유두를 드러내는 것은 금기 사항으로 통한다. 하지만, 남성의 경우에는 이 정도로 제약이 심하지 않다는 점에서 최근 ‘남성의 유두’는 패션계에서 매력적인 주제로 거듭나고 있다. 2022년 가을-겨울 남성복 컬렉션이나 2023년 봄-여름 남성복 컬렉션을 둘러보면, 다양한 모습을 한 남성들의 유두와 마주하게 될 것이다.



루이 가브리엘 노우치(LGN Louis Gabriel Nouchi)와 루도빅 드 생 세르넹(Ludovic de Saint Sernin)에서는 컷업 속옷을 선보였으며, 로에베(Loewe)에서는 트롱 프뢰유(trompe l'oeil) 누드 바디 수트를, 코페르니(Coperni)에서는 단추가 풀어 헤쳐진 셔츠를 선보였다. 이외에도 다양한 브랜드에서 남성의 유두에 관심을 기울이고 남성성의 해체에 집중한 옷을 제작하면서, 컷아웃과 깊게 파인 목선을 통해 관능을 표현했다.

https://img.theqoo.net/GTtNr



중략

아직 남성의 유두 노출에 소극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는 나머지 디자이너들은 모델의 유두를 살짝 드러내는 방식을 차용했다.

중략

https://img.theqoo.net/PNIUU


슬래셔 의상으로 잘 알려진 스테판 쿡(Stefan Cooke)은 2022년 가을-겨울 컬렉션에서 옷깃을 제거한 블레이저를 통해 모델이 움직일 때마다 유두가 살짝씩 보이게 만들었다.

중략

그런데 왜 하필 지금 남성의 유두 노출이 화제가 되고 있는 걸까? 오늘날 패션계는 컷아웃, 슈퍼 크롭 미니스커트, 네이키드 드레스가 난무하는 파격적인 시대를 관통하고 있다.

중략

https://img.theqoo.net/JjCEI

틱톡(TikTok)이 Y2K 유행을 다시금 확산시키면서, 린제이 로한(Lindsay Lohan), 메간 폭스(Megan Fox), 패리스 힐튼(Paris Hilton), 브리트니 스피어스(Britney Spears)의 빔보(bimbo) 스타일도 부활했다. 이는 힘보(himbo)를 향한 온라인 상에서의 집착과 맞물리는 유행이라고 할 수 있다.

최근 우리는 영화 ‘스쿠비 두(Scooby Doo)’의 프레드(Fred)와 네이트 제이콥스(Nate Jacobs)(그리고 학창 시절에 싱글렛을 입던 그의 아버지까지), 바비(Barbie, 2023)에서 켄(Ken) 역할을 맡은 라이언 고슬링(Ryan Gosling), 토르(Thor)를 맡은 크리스 헴스워스(Chris Hemsworth)를 떠올리지 않을 수 없다. 힘보를 향한 우리의 집단적인 욕망은 패션계에서 남성의 유두를 강조하는 방식으로 나타난다. 이는 도리토스 모양의 단단한 남성의 몸을 추앙하던 기존의 트렌드에서 변화한 방식이다.

하지만 이 모든 것이 섹시한 미학이나 2000년대의 추억을 불러일으키는 것과 관련된 것은 아니다. 최근 몇몇 컬렉션에서는 런웨이에서 남성의 유두를 통해 성별의 이분법을 파괴하기도 했다. 장 폴 고티에의 2022년 가을-겨울 오뜨 꾸뛰르 게스트 컬렉션에서 올리비에 루스테잉(Olivier Rousteing)은 브랜드가 마돈나(Madonna)의 1991년 ‘Blonde Ambition’ 투어를 위해 제작한 유명한 콘 브라 코르셋을 활용해, 플라스틱처럼 보이는 남성 브래지어와 두꺼운 하이 웨이스트 브리프 버전을 만들어냈다.

중략
https://img.theqoo.net/qkEyr


중략

by Tom George; translated by Park Jiwoo

https://www.google.com/amp/s/i-d.vice.com/amp/kr/article/y3pdj5/nipple-cut-out-trend-mens-fashion-ss23
전문링크



엌ㅋㅋ
댓글 74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74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1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2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8578 스퀘어 이혼전문변호사가 말하는 남자들이 도저히 못참는 이혼사유.jpg 213 21:25 8563
198577 스퀘어 정부 "외환보유고 다 못 쓴다고? 4000억불 전부 당장 쓸 수 있어" 333 20:58 8177
198576 스퀘어 영화 정직한 후보2 배급 담당자 트윗으로 호소 (feat. 강원도지사 김진태) 512 20:38 2.7만
198575 스퀘어 우울증에 취약하기 쉬운 mbti 순위 (우울증 환자 대상 연구자료 기반) 360 20:32 2.6만
198574 스퀘어 국민의힘, "MBC 사장·보도국장·디지털국장 고발" 264 20:29 7478
198573 스퀘어 '마약 혐의' 돈스파이크 구속…보도방 업주 등과 3차례 투약 538 20:02 3.8만
198572 스퀘어 현재 배바지가고 트렌드라는 로우라이즈 의상입은 국내 연예인들...JPG 460 19:50 3.6만
198571 스퀘어 한번만 들어봐도 ㄹㅇ 찐천재적인거 인정할수밖에 없다는 샘플링 398 19:44 4.9만
198570 스퀘어 1440원 뚫은 환율..정부 "외환보유액 지금 쓰라고 있는 것..탄탄하다"(종합) 434 19:40 2만
198569 스퀘어 삼성 vs 애플 제품 내부사진 비교 .jpg 362 19:38 2.9만
198568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종료) 151 18:44 1.3만
198567 스퀘어 회 덕후들 사이에서 엄청 갈린다는거 1240 18:29 4.9만
198566 스퀘어 앞으로 학교에서 비만 학생 상시 모니터링 관리할 예정 905 18:27 5.2만
198565 스퀘어 성매매와 바람은 다르다는 사람들.jpg 822 18:02 4.5만
198564 스퀘어 "애플, 아이폰14 예상 밖 수요 부진에 증산 계획 철회" + 주가 하락 중.. 381 17:40 3.3만
198563 스퀘어 이센스가 이야기하는 대마초와 필로폰의 차이 623 17:35 5.8만
198562 스퀘어 [단독]고액체납액 91% '시효 지나 명단 삭제'…최대 29조 증발할수도 736 17:35 3.1만
198561 스퀘어 극단EXILE 마치다 케이타, 한국 국적의 여배우 현리와 열애 165 17:28 2.2만
198560 스퀘어 여론) 대통령 집무실 용산 유지 32.4 청와대 복귀 63.1 653 17:22 3.6만
198559 스퀘어 위기에 빠진 韓경제.. "불안해 말라"는 尹정부 213 17:19 1.4만
198558 스퀘어 “개가 없어졌다” 물품보관함 속 강아지 주인 등장…20대 지적장애인 325 17:02 4.6만
198557 스퀘어 오늘자 9/28 별밤 스페셜 게스트 강동원 568 16:47 4.6만
198556 스퀘어 남편이 잠깐 만났던 여자 못잊어서 600억줄테니 이혼해달라하면??.jpg 1096 16:10 5.8만
198555 스퀘어 펌)신도림역 전동퀵보드 뺑소니 목격자분 찾습니다 750 15:59 5.1만
198554 스퀘어 헐 시발 나 모르는 아저씨한테 돈 받았어 380 15:46 7.9만
198553 스퀘어 칼로리 높은 과자 순위.jpg 388 15:32 3.7만
198552 스퀘어 [단독] 권율, '줄서는 식당' 게스트 출연 호평 이어 고정 MC 확정 467 15:00 5.8만
198551 스퀘어 오늘 공개되는 넷플릭스 '블론드'가 욕먹는 이유 247 14:56 3.8만
198550 스퀘어 넷플릭스 기대작이라는 근징어게임 477 14:47 6.6만
198549 스퀘어 한강시민공원 강아지산책할때 조심하래 물론 사람도![독사주의!] 231 14:45 3.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