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약한영웅’ 지금은 박지훈의 시간
20,923 176
2022.11.24 17:56
20,923 176
https://img.theqoo.net/jcgyz



https://img.theqoo.net/NmDzJ

‘약한영웅’ 지금은 박지훈의 시간 [인터뷰]

BY 김은정 기자 2022-11-24


박지훈의 시간이 왔다. 그의 변신에 사람들은 떠들썩하다. 어떤 이는 성장이라 말하고, 다른 이는 알을 깨고 나왔다고 표현한다.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내 마음속에 저장”을 외치던 깜찍한 19살 소년의 모습만 기억한다면 ‘연시은’의 얼굴이 낯설지도 모르겠다. 메이(팬들)만큼은 아니지만, 친척 동생을 만나는 것처럼 가끔 TV를 통해 지켜본 박지훈은 포기하는 법 없는 승부사에 침착함과 지구력까지 갖춘 사람이었다. 만면의 미소를 지우고 한 가지에 몰두하는 모습이 ‘의외’라고 생각했던 것이 무색하게 그 기질을 극대화하여 깊어진 눈빛으로 화면 너머의 시청자의 마음을 흔드는 배우가 됐다.

박지훈은 지난 18일 공개된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약한영웅 Class1>(이하 약한영웅. 연출·극본 유수민, 제작 플레이리스트, 쇼트케이크)에 출연했다. 그가 연기한 연시은은 공부 외에는 관심 없는 자발적 아웃사이더로, 홀로 괴롭힘에 맞서다 수호(최현욱 분), 범석(홍경 분)과 얽히며 여러 사건과 감정을 경험하게 되는 인물이다. 원작 웹툰(작가 서패스-김진석)부터 탁월한 분석력과 주변의 각종 도구를 활용한 전략적 도구 액션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캐릭터이기도 하다.

<약한영웅>을 통해 아이돌이 아닌 배우로서의 모습을 제대로 각인시킨 박지훈은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된 작품“이라고 표현했다. 대중들에게 각인된 귀여운 모습 외에 다양한 매력 및 연기력을 증명하고 싶었다는 것. ‘박지훈이 연시은 그 자체로 보였다’는 후기에 그는 ”정말 극찬인 것 같다. 나보다 캐릭터가 보였으면 좋겠다“며 배우로 인정받고 싶은 욕구를 털어놨다.

몸을 아끼지 않는 액션과 집중력으로 리딩 당시부터 동료 배우, 한준희 크리에이터를 놀라게 한 박지훈은 ‘시험 중 마약 성분으로 눈앞이 흐려지자 제 뺨을 때리는 장면’을 연습 때부터 실제로 실행했다. 연시은의 독기를 보여주는 첫 장면이기에 중요도가 높다고 판단한 그는 NG 없이 원테이크로 긴장감 넘치는 순간을 완성했다. 다음날도 얼굴이 발갛게 달아올라 부어 있을 정도였다고. “박지훈한테도 무섭고 진중한 이미지가 있었나?”라는 이야기를 듣고 싶었다는 그는 연시은처럼 독기를 품고 작품에 임했다.

연시은과 혼연일체가 된 박지훈의 모습은 영혼을 갈아 넣는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캐릭터 연구를 많이 했다”는 그의 연기 포인트는 바로 ‘눈빛.’ 싸움과 욕설에 능숙하지 않은 시은의 감정을 명확하게 드러내기 위해 눈빛에 집중했다.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의 권상우, <아저씨>의 원빈의 연기도 참고했다. 상황에 깊이 몰두했다가 모니터링 중 ‘내가 이런 눈빛을 했었나’하며 깜짝 놀란 적도 있다는 그는 “몸 쓰는 것보다 눈빛 연기를 하며 체력 소모가 크더라. 촬영 마치고 집에 가면 기절하듯 잠이 들고는 했다”고 회상했다.

박지훈이 느낀 연시은의 매력은 바로 기존 학원물에서 보여지는 폭력 피해자와 다르게 왜소한 체격에도 자신만의 방식으로 반격을 가하며 굽히지 않는 모습이다. 뉴턴의 운동법칙을 되뇌며 두꺼운 참고서로 일진의 얼굴을 내려치고, 볼펜을 딸깍거리며 파블로프의 개 실험을 대입해 공포 분위기를 조성하는 ‘전략적 싸움’이 시은의 특징. 그런 점이 흥미롭게 다가왔다는 그는 “현실성을 반영하기 위해 웹툰 속 기술을 많이 뺐다”고 밝혔다.

<약한영웅>을 한 마디로 ‘우정’이라고 정의한 박지훈은 “웹툰보다 연시은-안수호-오범석의 우정을 더 보여주고 싶었다. 세 친구의 감정 변화를 잘 보여줬다고 생각한다”면서 “학창 시절 실제 겪을 수 있는 일들로 리얼함을 살리려 했다”고 강조했다. “나 자신도 사랑보다 우정이 우선”이라고 가치관을 밝힌 그는 “연시은처럼 외로운 사람에게 수호, 범석은 존재 자체로 큰 사람이었을 거다. 시은도 사실 친구를 사귀고 싶어 했을 것 같다”면서 여운을 드러냈다.

스스로 틀에 가두지 않고 한계를 가늠하지 않는 박지훈의 피땀눈물이 담긴 도전은 배우로서 색다른 기분을 체험하게 했다. 선배 배우들처럼 배역에서 빠져나가는 시간의 필요성을 느낀 것. 그 정도로 인물과 상황에 온전히 몰두하고 집중했다는 증거다.

아이돌 활동을 병행하는 만큼 쉬는 시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이 힘이 들기도 하지만 곧 앨범을 통해 팬들을 만날 계획이라는 박지훈. ‘아이돌 출신 배우’라는 꼬리표에 대해 “아이돌 활동이 배우로 성장하는 계단이 되었다고 생각한다”고 이야기한 그는 “지금까지 아이돌 박지훈은 많이 보여드렸으니 앞으로 배우로서 더 찾아뵙고 싶은 욕심이 있다. 뼛속까지 나쁜 악역을 해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박지훈은 아역부터 탄탄하게 쌓아 올린 연기력으로 24살에 꽃을 피웠다. 귀여운 윙깅이와 또 다른 매력으로 배우로서 입지를 다져가는 그의 행보에 이목이 쏠린다.

https://ottranking.com/post/200630



핫게 온 김에 추가할게
지나가는 약한영웅을 아직 안 본 궁금한 덬들은
내일 네이버 나우에서 저녁 8시에 1화 무료로 볼 수 있습니다 많관부!
댓글 17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17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5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40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9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4 15.02.16 5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11806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15원 320 02.06 3.2만
211805 스퀘어 '침대 팔베개 셀카' 이유영, 비연예인과 열애 중 "최근 만남 시작" [공식입장] 226 02.06 11만
211804 스퀘어 [단독]가스비 폭등 불똥 튄 인천공항, 발전자회사 민영화 추진 905 02.06 7.2만
211803 스퀘어 중국판 <에스콰이어> 방탄소년단 지민 2월호 화보 166 02.06 2.6만
211802 스퀘어 tvN 전도연x정경호 <일타스캔들> 시청률 추이 (🔺최고 경신) 333 02.06 8.1만
211801 스퀘어 배우들도 당황한다는 김은숙 작가 대본 502 02.06 16만
211800 스퀘어 기초수급자가 말하는 흙수저 동네 특징 454 02.06 15만
211799 스퀘어 현재 일본에서 유행 중인데 한국인들만 모른다는 한국 음식 297 02.06 11만
211798 스퀘어 오싹오싹 친구랑 섹스하지 않으면 못나가는 방 220 02.06 8.2만
211797 스퀘어 임신한 여자치고 자신의 경력단절에 대해 걱정하는 사람못봤음.blind 636 02.06 16만
211796 스퀘어 쌈디, 전 조폭+전과자 유튜버와 친분… 싸늘한 시선 483 02.06 17만
211795 스퀘어 새로생긴 회사 복지.. 미쳐서;; 도저히 일을 못하겠네...jpg 301 02.06 10만
211794 스퀘어 강형욱이 정말 행복해보였던 방송 에피소드.jpg 284 02.06 7만
211793 스퀘어 방금 첫방 끝냈는데 꽤 반응 좋은듯한 방송ㅋㅋㅋㅋ 175 02.06 14만
211792 스퀘어 요즘 야금야금 다시 재유행 한다는 머리스타일 411 02.06 17만
211791 스퀘어 일타스캔들 속 학부모라면 제일 화날 것 같은 스캔들은? 483 02.06 9.7만
211790 스퀘어 샤이니 키 KEY The 2nd Album Repackage 〈Killer〉 앨범 사양 197 02.06 2.3만
211789 스퀘어 YG 새 걸그룹 베이비몬스터 루카 BABYMONSTER (#7) - RUKA (Live Performance) 174 02.06 3.1만
211788 스퀘어 황민현 (HWANG MIN HYUN) 'Truth or Lie' - 1st MINI ALBUM Mood Film Teaser 186 02.06 1.9만
211787 스퀘어 샤이니 키 KEY The 2nd Album Repackage 〈Killer〉 | Game Start 193 02.06 1.8만
211786 스퀘어 네이버페이 65원+24원 637 02.06 4.6만
211785 스퀘어 학교폭력으로 췌장이 파열..절단 되어버렸던 사건 403 02.05 9.1만
211784 스퀘어 고딩엄빠 최초 중딩엄마로 4남매 키우던 효민이네 근황.jpg 674 02.05 13만
211783 스퀘어 세계에서 가장 인기많은 과일 순위.jpg 162 02.05 3.6만
211782 스퀘어 원덬이가 재밌게 봤던 타임슬립드라마 564 02.05 7.2만
211781 스퀘어 올해 2월 1일에 입사했는데 베트남 출장가게 된 디시인.jpg 404 02.05 11만
211780 스퀘어 상상했던것보다 항상 좋은 미래가 왔다는 르세라핌 사쿠라.jpg 246 02.05 6.3만
211779 스퀘어 세븐틴의 한끼 등갈비찜콘치즈불닭제육볶음만두곱창전골초당순두부짬뽕볶음밥닭강정.jpg 95 02.05 1.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