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최저임금 인상에 편의점주 분노…"월급 받는 이들이 왜 우리 생사 정하나"
31,146 284
2022.07.05 20:57
31,146 284

최저임금위원회, 내년 최저임금 5% 오른 9620원 결정
편의점 "이럴꺼면 재난지원금은 왜 줬나" 볼멘소리
4대보험·주휴수당 등 이미 시급 1만2000원 훌쩍
공식 성명 통해선 "적자 점포 비율 60%에 다다를 것"
[이데일리 남궁민관 기자] “최근 소상공인이 죽을 만큼 힘들다는 것은 전 국민이 다 아는 사실 아니냐. 정부가 나서 지원금까지 주면서 최저임금은 올리는 게 이해가 되지 않는다.”

최저임금위원회가 30일 2023년도 최저임금을 올해 대비 5% 오른 9620원으로 결정하자 전국편의점가맹점협회(이하 협회)가 “도저히 받아들이기 힘든 결정”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이미 전국 편의점주들이 부담하고 있는 직원 시급 수준은 최저임금에 주휴수당, 4대 보험료 등을 더해 1만 2000원을 훌쩍 넘는 상황이라며 “더 이상 버틸 여력이 없다”고 호소하고 나섰다.


계상혁 협회장은 이날 이데일리와 전화통화에서 “최저임금은 전반적인 경제상황을 고려해 결정해야 한다”며 “소상공인들의 경제상황을 보면 이미 정부에서 지원금을 줄 정도로 최악이라는 것은 누구나 다 아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어렵다, 죽겠다’ 해도 최저임금을 올리는 마당에 향후 경제상황이 나아지면 얼마나 더 올릴지 두렵다”고 토로했다.

특히 계 협회장은 이번에 인상키로 한 460원이 전부가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는 “내년도 최저임금이 1만원을 넘지 못했다는 평가도 있다”면서 “실제 전국 편의점주들이 직원들에게 지급하는 시급은 주휴수당 20%에 4대 보험 분납분 9% 가량을 포함하면 이미 1만 2500원 수준”이라고 했다. 이어 “마치 9620원이 시급의 전부인 것처럼 최임위가 발표하는 것 자체가 국민들을 기만하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미 최저임금위원회 구성부터 소상공인들의 입장을 반영하기 어려운 구조라고 지적했다.

계 협회장은 “재적 인원 27명 가운데 사용자위원 9명을 제외하고 공익위원과 근로자위원 18명은 모두 월급을 받는 사람들 아니냐”라며 “사업을 해보고 월급을 지급해 본 적 없는 사람들이 소상공인들의 생사를 결정할 최저임금을 결정한다는 것은 이미 최저임금위원회 자체가 ‘기울어진 운동장’인 것”이라고 비판했다.

지난해 최저임금위원회 공익위원들과 이뤄진 면담은 올해에는 아예 이뤄지지 않았다고 했다. 계 협회장은 “지난해 면담에서 ‘코로나19로 소상공인들이 너무 힘들다는 것 알지 않냐’라고 말하자, 한 공익위원이 ‘코로나19 끝나면 갑자기 좋아질 수 있지 않겠냐’라고 답하더라”라며 “매년 목소리를 높여봐야 들어주지 않으니 답답하다”고 호소했다.

한국편의점주협의회 역시 이날 오전 곧장 성명을 내고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 결정은 편의점 절반이 장시간 노동에도 불구하고 한 푼도 벌 수 없는 절박한 사정을 철저히 외면한 것”이라며 “을과 을의 갈등을 유발하고 편의점주를 범법자로 내모는 결정이므로 절대 수용할 수 없다”고 공식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그러면서 “이번 최저임금 인상으로 편의점 점포당 월 30~45만원의 추가 부담이 발생한다”며 “적자 점포 비율이 60%에 다다를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적자를 보고 있는 점포는 적자 폭이 더욱 깊어져 헤어날 방안이 없다”고 우려했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18/0005255513?sid=101

댓글 28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91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4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6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4 15.02.16 47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4116 스퀘어 어제 서울 강수량 115년만에? 거짓말이다.twt → 아님, 글 수정함 294 08.11 5.5만
194115 스퀘어 [단독] 물난리 속 '먹방 인증' 마포구청장, 주차장법 위반으로 고발 당해 196 08.11 4.2만
194114 스퀘어 수해복구 현장에 사진 잘나오게 비 좀 왔으면 좋겠다.gif 1634 08.11 8.6만
194113 스퀘어 "손녀가 39도 고열" 신고에.. 침수된 다리 건너간 소방관 385 08.11 6.7만
194112 스퀘어 제주외고 베이징대 출신이라는 먹방 유튜버 히밥 424 08.11 9.2만
194111 스퀘어 ??? : 자기가 좋아하는걸 위해서 충분히 기다릴 수 있다고 봐요 472 08.11 6.7만
194110 스퀘어 블랙핑크 'Pink Venom' Title Poster #2 ✅2022.08.19 1PM (KST) 273 08.11 2.3만
194109 스퀘어 "너무 좁아 못살겠어요"..입주자 못찾는 임대주택 급증세 [부동산360] 270 08.11 5.6만
194108 스퀘어 당당치킨 망하게 할거라는 치킨프차점주의 이유 225 08.11 5.3만
194107 스퀘어 '우영우' 측 "故박원순 모티브해 옹호? 특정인물NO..억측 자제" [공식] 256 08.11 5.1만
194106 스퀘어 중국 문화를 수천년 퇴보시킨 3대 사건 347 08.11 6.3만
194105 스퀘어 락페 잔나비 논란 관련 이야기 하는 김도헌 평론가 414 08.11 6.7만
194104 스퀘어 별장 성접대 의혹 "김학의" ... 뇌물도 무죄 확정…9년 만에 사법부 최종 판단(종합) 246 08.11 1.8만
194103 스퀘어 고립 야영객 90여 명에 비상식량 전달 655 08.11 6.9만
194102 스퀘어 반려동물과 '맛집' 투어 가능해 진다..2025년 음식점 출입 허용 533 08.11 3.7만
194101 스퀘어 삼성 갤럭시 새 광고에서 얼굴 자랑하는 방탄 진 ( 갤럭시 Z플립4, 워치5, 버즈2프로 착샷) 96 08.11 1.2만
194100 스퀘어 직장인 5년차의 미친 연기력 ㅋㅋㅋ 326 08.11 9.4만
194099 스퀘어 [속보]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전 법무부차관 무죄 확정 566 08.11 2.5만
194098 스퀘어 전국이 물난리로 초상집인데..아파트 입주축하 불꽃놀이 '눈살' 673 08.11 6.9만
194097 스퀘어 부산 신축아파트 사전점검 하자상태 592 08.11 7.1만
194096 스퀘어 배우 연기 칭찬했다가 거센 항의받고 사과글 쓴 트위터리안.jpg (헌트 특출배우 스포 있으니 주의) 465 08.11 7.2만
194095 스퀘어 아이돌 팬들 답답하게 만드는 법 346 08.11 5.2만
194094 스퀘어 덕, 머글 다 놓치고 자업자득 제대로 맞은 엘리자벳 2차 티켓팅 옥주현 회차 현황 264 08.11 6.2만
194093 스퀘어 "철수하랬는데”… ‘고집불통’ 캠핑객 구하러 왕복 8시간 284 08.11 4.4만
194092 스퀘어 하이브 "김가람, 전속계약 해지했기에 언급 부적절" [공식입장] 343 08.11 8.6만
194091 스퀘어 '르세라핌 탈퇴' 김가람, 학폭 논란 직접 해명 "그때의 나 미워하고 싶지 않아"  416 08.11 8.8만
194090 스퀘어 최근 좀 많이 놀란게 요즘 사람들은 공감능력이 부족한 걸 결핍이나 단점으로 받아들이지 않고 개성, 더 나아가선 세상을 영리하게 살기 위한 장점 정도로 생각하고 있더라고…twt 435 08.11 6.2만
194089 스퀘어 흉가니 귀신이니 하는것도 결국 자본 앞에선 무릎 꿇는구나싶은 달글 212 08.11 5.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