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쓰레기 인생 나도 살 가치가…” 사형폐지 주장 사형수의 고백
39,888 346
2022.07.05 18:50
39,888 346
https://img.theqoo.net/QGoOp

헌법재판소가 심리 중인 사형제 위헌소원 사건의 보조참가인인 사형수 정형구(59)가 “쓸모없는 쓰레기 같은 인생인 줄로만 알았는데 예수를 알게 되고 내게도 가치가 있을지 모른다는 생각을 했다”며 “기회가 주어진다면 모범적인 삶을 살아내겠다”고 국민일보에 전했다.

1999년 ‘삼척 신혼부부 엽총 살해 사건’으로 23년째 복역 중인 그는 유족에 대해 “말할 수 없이 죄송스럽게 생각한다. 부모를 잃은 두 딸에게는 송구스러운 맘을 뼈저리게 느끼고 있고 용서를 구하고 싶은 마음”이라고 했다.

5일 국민일보 취재를 종합하면 정형구는 사형제 폐지 운동을 해온 김성기 목사를 최근 면회하고 “어린 나이에 부모를 잃은 슬픔과 아픔 속에서 자랐을 (피해자의) 두 자매에게 너무 죄송스럽고 속죄하는 마음으로 지금껏 살아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헌재가 사형제를 위헌으로 판단해 사형제가 사라진다면 감옥 안에서라도 남은 생을 모범적으로 살고, 복음을 전하며 살고 싶다고 했다. 정형구는 ‘부천 부모 살해 사건’ 피고인 윤영석이 2019년 2월 청구했던 헌법소원 사건에 지난해 보조 참가를 신청했다.

정형구는 사형 선고가 내려질 당시 재판장에게 “생명을 연장시켜 달라”고 호소했다는 사실도 면회 중 털어놓았다. “아이들이 아직 많이 어려 내게 해야 할 일이 있다”고 생각했다는 것이다. 그는 아버지로서의 회한을 거론하며 유족에 대해서는 “부모의 생명을 박탈한 일에 대해 너무나 죄송하다. 장래를 위해 기도한다”는 말을 전했다. 삼척 엽총 살해 피해자 부부는 사실혼 관계로 슬하에 두 딸이 있었다.

사건 이후 정형구에게는 피해자들의 두 딸에게 2억원을 배상하라는 손해배상 소송 판결도 확정됐다. 하지만 정형구는 이를 이행하지 않고 있다. 가진 게 없다는 이유를 대고 있다. 정형구는 자신을 돕는 단체 등을 통해 배상 노력을 해보겠다고 했다. 기독교계와 사형폐지운동협의회 등은 그간 대구교도소에 수감 중인 정형구를 접견해왔다.

정형구는 본인의 말이 언론 보도로 알려질 경우 자신을 향할 비난 화살을 예상하면서도 본인 생각과 말이 그대로 알려지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김 목사는 “정형구가 국민 법감정과의 괴리를 충분히 공감하고 있다”며 “머리를 숙여 용서를 구할 뿐”이라고 말했다.

현재 헌재에는 사형제 폐지를 주장하는 이들의 의견서들이 제출돼있다. 윤영석 측 대리인인 김형태 변호사는 헌재에 낸 변론요지서에서 사형제 존치의 강력한 근거로 제기되는 ‘응보’ 이론에 대해 ‘전근대적 사고’라고 지적했다. “사형제 폐지는 개인의 본능적 응보 감정을 넘어서 국가의 이성적 인권 존중 의무로 나아가는 출발점”이라는 것이다.

또 “사형에 처할 만큼 흉악한 범인도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가진다는 헌법 규정은 그저 장식물이 아니며, 신이 부여한 생명을 국가가 침해할 수는 없다”는 내용도 담았다. 헌재의 공개변론은 오는 14일 오후 2시 열린다.


http://naver.me/GgOn7Gad

미친


https://img.theqoo.net/aRBDs
댓글 34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04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5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7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5 15.02.16 47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4809 스퀘어 상대 동의 없이 녹음하면 불법…윤상현, '대화 녹음 금지법' 발의 [입법레이더] 876 08.18 6.2만
194808 스퀘어 학생 급식 민간에?...경기교육청 위탁급식 검토에 급식실 ‘발칵’ 356 08.18 3.8만
194807 스퀘어 트위터에서 난리난 유튜버.twt 759 08.18 13만
194806 스퀘어 지방 소멸은 곧 국가 붕괴 898 08.18 7.7만
194805 스퀘어 사진만 보고도 안다는 핫플 매장들.jpg 1116 08.18 8.4만
194804 스퀘어 방탄 지민 닮으려고 성형한 영국 남성이 '인종전환 수술' 받았다며 스스로를 한국인으로 정체화해 해외에선 논란중.jpg 496 08.18 6.5만
194803 스퀘어 [속보] 침착맨 x 빈폴 콜라보 534 08.18 7.8만
194802 스퀘어 [단독] 엑소 시우민, 9월 첫 솔로 앨범 발표…뜻깊은 10주년 167 08.18 1.6만
194801 스퀘어 아저씨 딸도 저 좋다고 했는데요....! 381 08.18 11만
194800 스퀘어 웹드라마 엔딩보는것같은 방탄소년단 진×메이플스토리 <출근용사 김석진> 엔딩장면 88 08.18 8632
194799 스퀘어 미국 맥도날드 포켓몬 해피밀 사건.jpg 265 08.18 8.1만
194798 스퀘어 팬들도 처음보는 방탄소년단 뷔 NEW 사진 25장 166 08.18 1.9만
194797 스퀘어 우주소녀 루다: 03년생이 술을 마셔? 세상이 미쳤네 127 08.18 2.6만
194796 스퀘어 '연봉 1억' 산업은행, '부산 이전'에 직원들 줄퇴사...9월 공채 나선다 889 08.18 6.6만
194795 스퀘어 요즘 샌드위치 특.jpg 824 08.18 11만
194794 스퀘어 원덬이 심심하면 반차내고 먹으러가는 점심 오만원대 식당 모음(서울) 1720 08.18 8.3만
194793 스퀘어 올해 첫 임상시험에 들어가는 피임약 444 08.18 8.7만
194792 스퀘어 방탄소년단 진 위버스 글 업뎃 -출근용사 김석진- 189 08.18 2.7만
194791 스퀘어 “처음으로 우영우가 밉게 보였다”…암환자 울린 대사 또 나왔다 486 08.18 7.1만
194790 스퀘어 아이브 장원영 아는형님 출근길 550 08.18 6.6만
194789 스퀘어 스키니여 안녕… 통 큰 ‘아빠 바지’ 시대가 왔다 552 08.18 8.5만
194788 스퀘어 곧 고척돔에서 콘서트하는 임영웅이 3년전에 했던 말 106 08.18 2.4만
194787 스퀘어 사람 무는개 죽여도 되나..열흘간 국민의견 조사 438 08.18 3.3만
194786 스퀘어 위너 강승윤 열애설에… YG "사생활 확인 어렵다" 516 08.18 8.8만
194785 스퀘어 카톡에 이 기능 생기는 거 호? 불호? 930 08.18 6.8만
194784 스퀘어 마트 찾은 尹, 아오리사과 보더니 "이게 빨개지나?" 1216 08.18 7.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