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자기나라 일본에서도 여론 별로 안좋은듯한 왕세제(현 왕실계승서열 1순위) 가족
51,765 357
2021.09.22 17:46
51,765 357

TDlDZ



현 일왕의 동생 후미히토 왕세제


현재 왕위계승 서열 1위


난봉꾼, 해외성매매 의혹, 아내 폭행의혹, 

술취해서 시녀 성희롱 사건, 형(지금 일왕)에 대놓고 적대감 드러내는 언행

극우주의자들과 대놓고 친목하며 우익 행보





mssdu.jpg


키코 왕세제비


후미히토 왕세제의 아내


쇼윈도 부부설, 밑에서 일했던 사람들의 갑질 및 막말증언 계속 나옴

손윗동서(현 왕후) 조롱언행, 조카인 아이코공주 이지메 배후설, 자식 입시비리 논란







ceZVd



히사히토


두 부부의 아들. 현재 왕위계승 서열 2위



동급생에게 하대 및 갑질논란, 중학교 무시험입학 논란, 지능장애설 등


특히 아이코 공주(현 일왕의 딸)가 이지메까지 당하면서도 너무 똑똑하게 공부 잘하는 반면

얘는 발달장애가 의심될 정도라 결국 무시험으로 중학교 진학한것에 대해 여론이 안좋았음



그 외 공주들도 있는데 (한때 우리나라 커뮤에 일본공주 미모 ㄷㄷ거리면서 많이 올라왔던)

부모가 대놓고 아들 히사히토만 이뻐하고 공주들은 쩌리 취급하며 키워서 사이가 좋지 않음



현재 특별한 일이 없는한 차기 왕 & 왕후 & 세자가 될 가능성이 가장 높은 집안인데

잊을만하면 끊임없이 나쁜 소문과 구설수가 너무 많아서 이미지 나쁨





4. おばやん2019. 6. 23. 오후 1:38:32


장래의 일왕? 정말인가! 이 부부의 양육방식은 일왕가라고 할 수도 없어! 

완벽하게 국민을 장난감 취급하고 있다.




9. NO NAME2019. 6. 23. 오후 4:38:14


설마 일본의 왕실에 이렇게나 천박하고 존경받을 점도 없는 궁가가 나타날 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 

세금으로 지 하고싶은 대로 산다는 게 얼머나 부끄러운 일인지를 알아야 해.




7. wako 2019. 6. 23. 오후 3:11:45


차기 일왕은 낡은 격식을 벗어버리고 시시비비를 가려 실력이 있는 아이코 공주가 되어서, 세계에 일본을 어필해주기 바랍니다. 

히사히토는 성격상 무리라는 느낌이 듭니다. 





29. NO NAME 2019. 6. 24. 오후 1:35:17


저 궁가(현 일왕의 동생부부)는 일반인 취급해도 되지 않나?

왜 이런 녀석들한테 우리 국민의 혈세가 쓰여지는 거지??




32. mino 2019. 6. 24. 오후 9:13:55・・・


아이코 공주님의 여제 등극을 국민이 요구해야 합니다. 

일본국, 국민의 상징에 걸맞는 자질은 역시 현 일왕의 성품을 받으신 아이코 공주님이 이으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26. NO NAME 2019. 6. 24. 오전 8:00:23・・・


하사히토는 성격이 안좋다는 게 얼굴에 티가 난다. 

약간 지적장애 같은 분위기도 있고.




40. NO NAME 2019. 6. 25. 오후 7:18:59・・・


그 부모에 그 자식 아니겠어?




47. NO NAME 2019. 6. 27. 오후 4:56:46・・・


인성이 나쁘기로 유명한 키코 비의 핏줄이 왕이 된다니 소름이 돋는다. 

저 집안에서 자란 가치관으로는 왕족으로서의 책무를 맡기에는 어려울 것임이 당연하다




60. NO NAME 2019. 6. 29. 오전 9:57:42・・・


아키시노노미야의 자녀 양육과 교육은 대실패! 

공주들은 품격도 품위도 없고 공적 자리에 나오는 것조차 수치인 아들도 부정입학이나 저지르고 

이대로 쭉 도쿄대까지 노리고 있는 건가... 

저런게 왕이 되어도 좋은 건가? 절대로 안 된다.




34. 通りすがり 2019. 6. 24. 오후 10:13:27・・・


키코 비가 마사코 황후를 이지메한건 너무 심했지




69. 無名 2019. 6. 30. 오후 8:35:24・・・


키코 비의 소문은 가쿠슈인 시절부터 듣고 있습니다. 

마사코 왕비님과 달리, 양육하는 방식이라던가 커리어가 전혀 다릅니다. 육아하는 방식부터가 틀려요. 

아이코 공주님은 태어나면서 왕도를 나아가는 모습, 그 재능을 느낍니다. 

그런데 키코 비의 아들? 무리에요. 

댓글 35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4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3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1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7597 스퀘어 김포 왕릉 아파트 잘 알려지지 않은 사실 483 10.21 4.4만
167596 스퀘어 첫 입엔 존맛이지만 먹을수록 질리는 치킨 삼대장 939 10.21 6.2만
167595 스퀘어 N인 아이돌에게 50억 줄테니 좋아하지 말라하면 어떡하냐고 물었을때 187 10.21 2.2만
167594 스퀘어 [속보] 누리호 5시 발사예정 186 10.21 1.2만
167593 스퀘어 가출 여고생들을 거둬 자기 딸처럼 키운 남자.JPG 809 10.21 7.1만
167592 스퀘어 무명이 다이어트한다며? 엄마가 김밥좀싸봤어 244 10.21 3.6만
167591 스퀘어 "펜싱 선수 L씨로부터 낙태 종용"… 김선호 이어 폭로글 등장 566 10.21 7.9만
167590 스퀘어 일본의 질투심 + 관음증.jpg 93 10.21 1.8만
167589 스퀘어 못생긴 외모 때문에 3시간 풀메이크업 후 출근한다는 여성이 공개한 놀라운 민낯 555 10.21 8.8만
167588 스퀘어 주일 美대사 지명자 "한일 관계 우려…위안부 문제는 20세기 문제" 601 10.21 2.3만
167587 스퀘어 미술관 한구석에 늘 79.3kg 의 사탕이 쌓여있는 이유.jpg 696 10.21 6.3만
167586 스퀘어 한국에 10월 말 오픈예정인 일본 료칸식 숙박시설 545 10.21 4.3만
167585 스퀘어 독점 얘기 나오는 CJ 그룹 방송연예 사업.jpg 662 10.21 5.5만
167584 스퀘어 [속보]건보-콜센터노조, '소속기관 정규직 전환' 합의 832 10.21 2.9만
167583 스퀘어 [단독] CJ ENM, SM엔터테인먼트 인수 1062 10.21 7.3만
167582 스퀘어 집에 어른 있어요? 하면 안계시는데요 하는 성인들 423 10.21 6.6만
167581 스퀘어 서울시가 따릉이 신규 도입 없는걸 감추려고 말장난중 (신규도입없는거 맞음) 250 10.21 2.3만
167580 스퀘어 얼굴합 좋다는 반응인 SBS 새 드라마속 폰아이돌 LUNA 337 10.21 4.3만
167579 스퀘어 옹성우 팬클럽명 공모를 기다려왔던 케톡러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jpg 627 10.21 5.5만
167578 스퀘어 김선호 하차 반대 청원 봇물…"이렇게 외면하는 건 너무 가혹하다" 922 10.21 4만
167577 스퀘어 백인이어서 K팝 아이돌의 꿈을 망설임.jpg 783 10.21 7.3만
167576 스퀘어 일본 작가의 칼럼 ‘오징어 게임에 푹 빠지지 않은 사람이 속출하는 3가지 이유’ 627 10.21 3.6만
167575 스퀘어 PC에 대한 넷플릭스의 태도 188 10.21 2.9만
167574 스퀘어 쌍둥이 이다영 "데뷔전 완승" 한국은 국보를 버렸다. 1153 10.21 6.4만
167573 스퀘어 며느리가 시어머니의 유튜브 편집자?! 728 10.21 6.8만
167572 스퀘어 베드신이 있다는 걸 촬영하는 도중에 알았다는 한소희 1459 10.21 12만
167571 스퀘어 남친이 여사친이랑 우정링 맞춘다는데.txt 451 10.21 5.5만
167570 스퀘어 20개월 아기가 밥을 너무너무 안먹어요 1025 10.21 7.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