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울림 화장실 사건 매니저가 럽갤에 올린글 ..
9,454 98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21993865
2017.11.28 06:22
9,454 98
일단 퇴사한다네 ..

글내용 ㅡㅡㅡㅡㅡ

안녕하세요, 울림엔터테인먼트 소속 정민기매니저입니다.

먼저 이번 불미스러운 일에 대하 개인적인 사과가 늦은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공식 입장과 마찬가지로 저의 언행에서 상처를 받으셨을 모든 분들에게 

죄송한 마음과 진심을 담아 사과드리겠습니다.


2017년 11월 26일 팬사인회 도중 한 남성 팬분과 마찰이 있었습니다.

팬사인회 종료 후 팬매니저를 통해 내용을 전달 받았고, 인터넷을 통하여

남성 팬분이 올려주신 게시글을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갑작스러운 상황에 당시 공포감을 느끼고, 당황하셨을거란 생각에 다시 한 번 사과드리겠습니다.


해당 게시글을 직접 확인해본 결과 대부분의 내용이 맞는 사실이었습니다.

그래도 주제넘지만 글에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어 당시 상황에 대하 좀 더 상세하게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먼저 처음 상황이 시자된 것은 팬여러분들이 잘 알고 계시는 정웅 매니저와 남성 팬분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일정한 시간 배분을 위해 이동을 재촉하였지만, 남성 팬분께서 자리 이동을 하지 않아 남성 팬에게 다가갔고,

그 과정에서 남성 팬분이 "아이, 씨"라는 말과 함께 밀치는 제스처를 보였으며 당시 옆에 있던 매니저는 정웅 매니저였습니다.

저는 뒤에서 다른 팬분들을 봐주고 있었습니다. 그 모습을 지켜보게 돼어 솔직한 심정으로는 그 상황이 어이가 없었기에

남성 팬분을 계속 쳐다보게 되었습니다. 남성 팬분이 자리로 돌아가는 과정에서 뒤를 쳐다보게 되어 저와 눈이 마주쳐 서로 쳐다보게 되었습니다.

그 상황에서 남성 팬분이 멀리서 말을 하는 입모양을 보게 되었고, 대화가 필요한 상황인 것 같아 팬분에게 다가갔습니다.

행사가 진행 중이니 폐를 끼칠 것 같아 둘이 조용하게 얘기를 나누고 싶어 밖으로 나가 화장실까지 가게 되었습니다.

처음 화장실에 들어가 어깨에 손을 올리며 반말을 하고 나이를 물어본건 사실이 맞습니다.

그 뒤로 대화가 오갔으며 서로 흥분을 가라 앉히고 오해를 풀었다고 생각했습니다.

마지막 대화 내용으로는 앞으로 자주 볼 것 같으니 서로 얼굴 붉히지 말고 잘 지내보자는 말과 함께 다시 팬사인회로 복귀하여 일이 마무리 된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팬분들의 마음을 제대로 알지 못하고 제대로된 사과 없이 일을 마무리 했다고 생각한 점 정말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저의 무책임한 행동과 순간에 감정으로 인하여 이런 일이 발생할 줄은 생각을 못했습니다.

해서는 안 될 행동을 보여 많은 분들이 피해를 입으셨을거라 생각합니다.

제일 먼저 당사자인 남성 팬분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고 싶고,

팬사인회에 와주신 소중한 팬여러분들에게도 진심으로 사과 드리며

러블리즈를 사랑해주시는 팬여러분들에게도 정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팬사인회에서 보여진 잘못된 저의 행동은 저 혼자만에 잘못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렇기에 지금 작성한 사과문은 누구에게도 보고하지 않고 글을 작성했습니다.

다른 논란을 가져올 수 도 있다는 생각에 망설였지만, 

당사자인 제가 아무말도 하지 않는다면 다른 오해를 가져올 수 있고

아무것도 모르고 있었던 러블리즈 멤버들에게도 피해가 커질 것 같아 글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공식입장 글에 적혀있는 내용대로 저는 1차로 즉시 조치를 받게 되어

팬싸인회가 끝나고 바로 다음 날 스케줄(11월27일)부터 러블리즈 스케줄에서 빠지게 되었습니다.


다음 조치가 있겠지만, 

제 잘못을 인정하고 더이상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에

스스로 퇴사를 하겠습니다.

그러니 저 때문에 기분이 안좋으셨을 팬여러분들이 계신다면

다시 한 번 사과드리고 조금이나마 기분이 나아지셨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이번 일에 대해서는 누구에 잘못도 아닌 저 혼자만의 잘못입니다.

진심을 담아 사과드리고, 이번 일을 계기로 팬여러분들과 회사간의

소통이 원할하게 이루어졌으면 좋겠고, 

변함없이 러블리즈 사랑해주셨으면 감사하겠습니다.


어느 곳에 글을 올릴지 몰라

처음 글이 올라온 이 곳에 글을 올립니다.


마지막으로 한 번 더 사과드리겠습니다.

섣부른 언행으로 인해 일을 만든 점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가장 충격을 받으셨을 남성 팬분에게 다시 한 번 사과드리겠습니다.

죄송합니다.

http://img.theqoo.net/TDTsb
댓글 9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06.17 306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3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1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16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22 15.02.16 53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38839 스퀘어 [펌] 일본은 한국을 제2의 팔레스타인으로 만들고 싶어 한다 159 18.03.10 9982
38838 스퀘어 영어 회화체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단어는? 109 18.03.10 1만
38837 스퀘어 팬들 보정 안받은 여자 아이돌 실물 체감 225 18.03.10 1.8만
38836 스퀘어 박유천 오늘자 일본 팬미팅 현장 169 18.03.10 1.4만
38835 스퀘어 유시민이 알려주는 문자 텍스트 해석에 중요한 4가지 컨텍스트 (데이터주의) 128 18.03.10 4232
38834 스퀘어 천조국 100년간의 남자 헤어스타일 변화 .gif 144 18.03.10 7930
38833 스퀘어 다음주 무한도전에서 안경선배와 태민 전화연결ㅋㅋ 89 18.03.10 1만
38832 스퀘어 "나는 이 자리에서 분명히 말합니다. 우리는 결코 북한의 붕괴를 바라지 않습니다." 121 18.03.10 8006
38831 스퀘어 충격적인 요즘 연상 연하 부부 나이차 근황.jpg 92 18.03.10 3.1만
38830 스퀘어 무려 정부에서 발행한 K-POP 홍보책자 편집 수준.jpg 159 18.03.10 1만
38829 스퀘어 작사가의 머릿속이 궁금해지는 아이돌 가사 23개 모음집.txt 109 18.03.10 9499
38828 스퀘어 "갔다가 오해 받을까봐"…故조민기 조문 앞둔 연예계의 고민 173 18.03.10 1만
38827 스퀘어 방탄소년단 진으로 알아보는 대학생활 (스압) 256 18.03.10 1.8만
38826 스퀘어 여자가 화장을 안하고 나가는건 186 18.03.10 1.8만
38825 스퀘어 조민기 빈소 마련…김선택 회장 “죄는 미워해도 사람 미워하면 안 돼” 129 18.03.10 9047
38824 스퀘어 은근히 의견이 갈리는 봉투컵 180 18.03.10 1.1만
38823 스퀘어 회사 사무실에서 펜스룰이 지켜지는 현장을 목격했습니다. 99 18.03.10 1.1만
38822 스퀘어 아이돌 사망연기 레전드.jpg 107 18.03.10 1.3만
38821 스퀘어 빅토리아 솔로앨범 티저 사진.jpg 116 18.03.10 9003
38820 스퀘어 일본인 모델이 말하는 한국의 패션.jpg 185 18.03.10 1.5만
38819 스퀘어 94년생 여자아이돌들 스캔들 상대 117 18.03.10 1.7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