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소라넷' 창립자는 서울대 출신 엘리트 부부…운영진 검거임박
6,688 8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271797897
2016.06.13 08:04
6,688 82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과 수사관들이 지난 4월 동남아시아의 한 국가 공항을 급히 찾았다.
도피처를 수시로 바꾸며 경찰과 숨바꼭질을 해온 '소라넷' 창립멤버가 입국한다는 첩보를 받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수사관들은 입국장으로 버젓이 들어오는 A(45) 씨 부부를 눈으로 지켜볼 수밖에 없었다. 
현지 기관들이 수사 협조에 이견을 보이면서 영주권자인 A 씨 부부를 체포할 수 없었던 까닭이다. 
경찰이 사법권 한계 탓에 소라넷 핵심 운영진을 검거할 절호의 기회를 살리지 못해 쓰린 속을 부여잡고 있다. 
그러나 소라넷 운영진의 신상과 도피처도 특정한 만큼 국제 공조 수사가 이뤄지면 검거는 '시간문제'라는 분석이 나온다.


◇ 수백억 부당이익으로 각국 영주권 사들여


12일 수사당국에 따르면 소라넷을 창립자는 A 씨 부부와 B(40대 추정) 씨 부부 등 4명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서울대를 졸업한 A 씨를 비롯해 이들은 명문대를 나온 수재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밖에 이들을 도와 소라넷 운영에 깊이 관여한 인물 2~3명도 수사 선상에 오른 것으로 전해졌다.
소라넷은 1999년 '소라의 가이드'라는 사이트로 시작해 2003년 현재 사이트로 확대 개편한 이후 100만 명 이상의 회원이 가입한 국내 최대 음란 포털로 규모가 커진 사이트다.
소라넷을 조직적으로 관리한 운영진들은 수백억 원의 이익을 거둔 것으로 추산된다게 경찰의 설명.
특히, 소라넷을 통해 번 돈으로 인도네시아와 호주, 미국, 네덜란드 등 여러 국가의 영주권을 취득해 경찰의 영향권 밖에서 도피 생활을 해왔고 이것이 그동안 검거가 늦어진 가장 큰 이유 가운데 하나다. 
경찰 관계자는 "운영진들이 막대한 부당 이익을 바탕으로 우리가 이름도 들어본 적이 없는 국가에 영주권을 취득하는 등 주도면밀하게 도피생활을 이어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사이트 서버는 미국과 네덜란드 등 해외에 두고 테리 박(Terry Park), 케이 송(Kay Song) 등 가명을 내세워 운영진을 노출하지 않는 방법으로 17년간 경찰의 추적을 피해왔다.


◇ 두손 두발 다든 운영진들 '독 안에 든 쥐'



하지만 최근 워터파크 몰카 등 소라넷의 음란물에 대한 비난이 거세지면서 경찰이 수사에 박차를 가하자 전세가 역전되는 형국이다. 
소라넷은 운영을 위한 근간인 핵심 서버를 지난 4월 폐쇄당했다. 경찰이 소라넷 서버가 있는 미국과 네덜란드 경찰과 공조수사를 벌인 결과다. 
운영진들을 체포되는 것도 '초읽기' 수순이다. 경찰이 운영진들의 도피처를 모두 찾아내 숨통을 조여가고 있어서다.
경찰 관계자는 "소라넷 운영진은 '독 안에 든 쥐' 신세와 다를바 없다"면서 "검거하는 것은 시간문제"라고 말했다. 
운영진들도 경찰이 턱밑까지 추격하자 심리적인 부담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6일 '소라넷'이 공식 계정 격으로 사용하던 트위터를 통해 사이트 폐쇄와 트위터 탈퇴를 선언한 것이 대표적이다. 이는 사실상 운영진이 소라넷을 포기한다고 경찰에 '백기'를 든 것이다.
관건은 운영진이 도피한 국가의 수사기관과 경찰이 얼마나 호흡이 잘 맞느냐다. 
또 다른 경찰 관계자는 "국외는 사법권 밖의 영역이라 영장을 갖고 있어도 범죄자를 체포할 수는 없다"면서도 "현지 수사기관과 공조가 관건인데 호흡이 잘 맞고 있다"고 말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79&aid=0002839402

=======================================================================

전에 학벌 좋다는 얘기는 들었는데 부부였을 줄이야....

빨리 잡혀서 적어도 소라넷 운영한 시간만큼은 콩밥 쳐먹길

댓글 8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5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4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6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620 스퀘어 호불호 갈리는 악마의 소스.jpg 145 16.09.04 4695
10619 스퀘어 달의연인 원작에서 여주가 직접 꾸민 생일파티 118 16.09.04 7981
10618 스퀘어 현재 커뮤에서 논란되고 있는 달의 연인 황자파티 세트장의 실체 (세트장아님) 81 16.09.04 7519
10617 스퀘어 샤이니 콘서트 가서 비매너 행동하는 엑소 시우민 192 16.09.04 7708
10616 스퀘어 연세대학교 교수님이 말씀하시는 늦은 건 없습니다.jpg 151 16.09.04 7705
10615 스퀘어 보아한테 케잌 투척하는 이특 86 16.09.04 4236
10614 스퀘어 진심으로 병신같았던 SM소속 단체 병크 레전드.jpg 102 16.09.04 6910
10613 스퀘어 머리색 화려한 레드벨벳 주간아이돌 예고짤 99 16.09.04 4086
10612 스퀘어 최고의 소설 도입부 TOP10 192 16.09.04 3933
10611 스퀘어 제발 연기좀 안시켰으면 하는 소속사.jpg 155 16.09.04 7672
10610 스퀘어 그 애, 말 없구 눈은 맑구 내게 무심하구. 412 16.09.04 2.4만
10609 스퀘어 당신은 의사에게 암말기로 더이상 치료가 불가능하다는 소리를 들었다.vote 102 16.09.04 3477
10608 스퀘어 트와이스 화장.jpg 108 16.09.04 1.4만
10607 스퀘어 눈화장 안한 연예인들 모음 92 16.09.04 1.5만
10606 스퀘어 눈화장 안한 트와이스 사나.jpg 132 16.09.04 1.4만
10605 스퀘어 어제 샤이니 종현 람보르기니 퇴근 팬들 반응 90 16.09.04 8127
10604 스퀘어 개인적으로 히트한게 굉장히 신기했던 소녀시대 노래 141 16.09.04 5946
10603 스퀘어 머리색 다 바꾼 레드벨벳.jpg 88 16.09.04 6742
10602 스퀘어 요즘시대에 태어난다면 영락없이 쓰레기취급받을 카사노바의 연애사 87 16.09.04 5222
10601 스퀘어 전현무잘알............jpg 84 16.09.04 5465
10600 스퀘어 이중에서 덬들 취향의 일본 여돌은 누구? (얼굴만.이쁜여돌 구경와) 201 16.09.03 6259
10599 스퀘어 오늘자 온유 키 시우민 쓰리샷.jpg 82 16.09.03 5734
10598 스퀘어 진정한 치즈덕후들의 경지 87 16.09.03 4697
10597 스퀘어 유방암 걸린와중에 세상현실적인 남주와 공감능력 좋은 여주.jpg 131 16.09.03 9557
10596 스퀘어 자신이 원숭이임을 "자각"하고 우울증에 걸린 보리.jpg 93 16.09.03 8278
10595 스퀘어 생선회 구별법.jpg 138 16.09.03 3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