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9년전 무한도전 선영씨 관련 기사
4,000 10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146821865
2015.08.29 21:34
4,000 100
<'점괘'로 강제 입양..美 여군돼 부모상봉>

캠프 케이시 근무 페이스 베스케즈 하사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점괘(占卦)에 빠진 할머니에 의해 미국인 가정에 입양됐던 여자 어린이가 미군에 입대한 뒤 23년만에 친부모와 극적으로 상봉했다.

5일 미 군사 전문지 '성조'에 따르면 동두천 캠프 케이시에서 복무하고 있는 페이스 베스케즈(23.여) 하사는 최근 자신을 낳아준 한국인 친어머니 박모(51.대구시)씨를 비롯, 두 언니, 남동생과 극적으로 만났다.

그녀는 현재 미군방송(AFN) 캠프 케이시 파견대에서 기자 겸 프로듀서로 일하고 있다.

베스케즈 하사는 태어난 지 4개월 만에 미국인 가정에 입양돼 고교를 졸업하고 18세 때 미 육군에 입대, 용산기지에 처음 배치받았다. 그러나 그녀는 성장하면서 자신의 출생에 얽힌 궁금증을 풀고 싶었지만 정작 가족을 찾아야할 지에 대해서는 고민할 수 밖에 없었다.

출생과 입양 과정을 알고 싶었지만 '정신적 충격'을 흡수할 만한 나이가 아니라고 판단한 그녀는 남편이 복무하고 있는 캔자스 지역으로 재배치받아 3년을 보냈다.

그 후 더 늦기 전에 자신이 왜 미국인 가정에서 자라야 했는지를 알아야겠다는 일념으로 다시 한국에 온 그녀는 여러 입양알선 기관에 연락한 끝에 마침내 한국인 가족들과 상봉했다.

베스케즈 하사가 미국인 가정에 입양된 사연은 참으로 기구했다.

이미 두 딸을 둔 어머니 박씨는 베스케즈 하사를 잉태했다. 그러나 손자를 보길 원했던 할머니는 어느 날 점쟁이를 찾아가 손자를 낳게하는 방법을 물었고 점쟁이는 손자를 보려면 셋째 딸을 버려야 한다고 말했다.

'점괘'에 빠져든 할머니는 며느리가 딸을 낳자 즉시 병원을 통해 입양기관으로 보냈고 며느리에게는 아기가 죽었다고 거짓말했다. 우연의 일치인 듯 3년 뒤 박씨는 아들을 낳았다.

서울의 한 입양기관을 통해 베스케즈 하사를 입양한 미국인 양아버지는 해군이었다. 자식이 없어 그녀를 친 딸처럼 대했던 양부모는 친부모를 찾았다는 그녀의 전화를 받고 충격을 받았다.

비록 자신의 피가 섞이지 않았지만 사랑과 정성으로 키운 딸이 자신들을 멀리하고 친부모를 택할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에 휩싸였던 것이다.

그러나 베스케즈 하사는 "나를 키워 준 미국인 아버지는 앞으로도 나의 아버지가 분명하다"고 양아버지를 위로했다.

그녀의 친어머니 박씨는 "딸을 예쁘게 키워준 양부모에게 감사한다"며 "이제는 여한이 없으며 시어머니를 용서했다. 다시는 내 딸을 잃지 않을 것"이라고 눈시울을 붉혔다.

threek@yna.co.kr

(끝)

<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댓글 10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금일 오전 더쿠 DDOS 공격이 있었습니다. (특정 이미지 안보이는 문제 수정완료) 06.10 8.2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53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6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8 15.02.16 34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5876 스퀘어 [펌] 오늘 스브스 스타킹에서 하니가 울었던 이유.jpg 109 16.04.12 4844
5875 스퀘어 원더걸스 유빈 흑역사.jpg (사진추가) 110 16.04.12 1.7만
5874 스퀘어 소개팅 매너 논란.jpg 92 16.04.12 6733
5873 스퀘어 세븐틴 논란이다, 논란이 아니다로 넷상에서 얘기나오는 상황 121 16.04.12 8630
5872 스퀘어 여자가 인도여행 간다고 하면 뜯어말려야 하는 이유.JPG 93 16.04.12 9487
5871 스퀘어 서유리 인스타 사과문.jpg 81 16.04.12 7893
5870 스퀘어 일본 초등학생 아이돌의 극한직업 93 16.04.12 1.9만
5869 스퀘어 과일주스의 신세계를 보여주는 주스.jpg 95 16.04.12 8741
5868 스퀘어 송일국, 모친 김을동 위해 "도와주세요" 문자 94 16.04.12 3550
5867 스퀘어 집돌순이들에게도 계급이 있다.jpg 300 16.04.12 7579
5866 스퀘어 이화여대에서 만들어서 판 티셔츠 문구 105 16.04.12 3590
5865 스퀘어 한국 상류층 1% 실제 결혼 사례 98 16.04.12 9599
5864 스퀘어 얼떨결에 창정이형한테 조공함.jpg 81 16.04.12 7209
5863 스퀘어 새로 뜬 I.O.I 화보사진.jpg 93 16.04.12 4364
5862 스퀘어 졸릴 때 커피가 효과적인 이유.jpg 95 16.04.12 6351
5861 스퀘어 버스에서 같은 남자가 옆자리에 앉는데 그 남자한테 보고서 받은 썰 88 16.04.12 7490
5860 스퀘어 10억을 받는 대신 이 능력도 같이 받아야 한다면 받을래? 157 16.04.12 4088
5859 스퀘어 과거 여초들을 뒤집어놓았던, 여자들만 안다는 표정.jpg 97 16.04.12 7236
5858 스퀘어 스타벅스 숨겨진 음료.jpg 64 16.04.12 9004
5857 스퀘어 이대 학생회에서 만들어 판다는 티셔츠 118 16.04.12 3896
5856 스퀘어 예의없는 학생들 감점처리한 교수 .jpg 365 16.04.12 9154
5855 스퀘어 여자들만 알아본다는 전형적인 불여시 행동 124 16.04.12 6919
5854 스퀘어 이화여대 티셔츠 문구 165 16.04.11 6080
5853 스퀘어 오늘 올라온 프롬 엑소 수호 전문.jpg 212 16.04.11 7517
5852 스퀘어 [오피셜] 더쿠내 청정방 선정 117 16.04.11 6375
5851 스퀘어 걸그룹 돋는 김재중 군대행사 반응 ㄷ ㄷ ㄷ 114 16.04.11 52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