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현직 기자 10명 중 8명, 심리적 트라우마 경험"
27,337 283
2022.05.26 13:52
27,337 283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현직 기자 10명 중 8명가량이 일하는 동안 심리적 트라우마를 느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기자협회와 한국여성기자협회가 낸 현직 기자들의 트라우마 경험 관련 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사에 참여한 현직 기자 544명 중 428명(78.7%)은 '기자로 근무하는 동안 심리적 트라우마를 느낀 적이 있느냐'는 질의에 '있다'고 답했다.

'가끔 있음'이 280명(51.5%)으로 가장 많았다. '자주 있음' 105명(19.3%), '매우 빈번함' 43명(7.9%), '전혀 또는 거의 없음' 116명(21.3%)이었다.

(중략)

자연재난과 대형화재,성폭력 사건, 자살, 아동학대, 희생자 또는 가족, 정치인, 연예인, 온라인 커뮤니티 등 기자들이 취재 현장에서 접하는 사건·사고나 상황, 인물 등 15개 항목에 대해 트라우마 정도를 0∼4점(전혀없음∼매우 많음)으로 매겨 평균 점수를 낸 결과 '희생자 가족 및 관련 단체 취재'가 2.80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아동학대(2.63), 자살사건(2.52), 대형화재 및 폭발·침몰사고(2.43), 성범죄(2.38) 등의 순이었다. 

성범죄 취재 중 트라우마를 겪었다고 답한 344명을 분석한 결과 트라우마를 '자주 또는 매우 많이 겪었다' 비율이 43.3%였다. 

성별로는 여성 63.0%, 남성 30.1%였다. 성범죄 취재 과정에서 남성보다 여성 기자가 트라우마를 겪는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기자들은 업무 현장에서 일상적인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으나 예방교육은 거의 받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취재나 보도를 하기 전 트라우마 예방교육을 받았느냐는 질의에 81.8%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20406088800005

댓글 28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6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1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0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2 15.02.16 44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9965 스퀘어 [유퀴즈] ??? : 밖에 나갔는데 대포폰이 있었으면 좋겠어요 253 06.30 5.3만
189964 스퀘어 수지 주연 '안나' 중국에서 논란... 선물받은 시계가 '중국산' 630 06.30 7.8만
189963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 115 06.30 1.4만
189962 스퀘어 누군가 K-심시티를 묻거든 고개를 들어 증평을 보게 하라 953 06.30 5.9만
189961 스퀘어 1억뷰 넘은 BL웹툰 비밀사이도 드라마 제작예정.jpg 711 06.30 3.8만
189960 스퀘어 [유퀴즈] 안 짠 음식인거 같은데 알고보니 짠 음식들.jpg 375 06.30 6.8만
189959 스퀘어 초등교사 수 올해 또 줄인다... 교대생들 반발 582 06.30 3.9만
189958 스퀘어 최저임금 인상에 편의점주 분노.."월급 받는 이들이 왜 우리 생사 정하나" 740 06.30 3.5만
189957 스퀘어 [단독]이재용 부회장 딸, 美 콜로라도 칼리지 진학 252 06.30 4.5만
189956 스퀘어 NATO 정상회담에 참석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937 06.30 5.1만
189955 스퀘어 SM, 5년만 국내 대면 합동 콘서트…8월 20일 수원 월드컵경기장 155 06.30 1.5만
189954 스퀘어 부부침실 이렇게 하는 경우 요즘 꽤 있음.jpg 370 06.30 8.8만
189953 스퀘어 제이홉 솔로 앨범, 음원 발매 2주 후 앨범 발매 "'CD 없는 앨범' 발매 일방 강행, 일관성 없어” 387 06.30 3.1만
189952 스퀘어 아내와 아들을 살해한 범인을 법정에서 공격한아빠 547 06.30 5.8만
189951 스퀘어 전 KAT-TUN 다나카 코키 용의자를 체포 각성제 소지의 혐의 지바현 경찰 269 06.30 3.3만
189950 스퀘어 현재 대구지역 하늘과 날씨상태🔥🔥 191 06.30 3.1만
189949 스퀘어 이영자가 톰크루즈 얘기만 나와도 정말 좋아하는 이유 427 06.30 4.7만
189948 스퀘어 더쿠에도 걸리면 좆될 사람 제법 있을 컨텐츠...twt 462 06.30 5.8만
189947 스퀘어 지창욱X박서준X박보검 ‘청춘MT’, 9월 방송 확정[공식] (안나라+이태원클라쓰+구그달 배우들 연합 MT) 146 06.30 1만
189946 스퀘어 [단독] 소녀시대, '문명특급' 완전체 출격…'성덕' 재재 만난다 249 06.30 2.3만
189945 스퀘어 방탄소년단 뷔, '노룩 귀국' 논란? 안전이 우선이었다 267 06.30 1.5만
189944 스퀘어 '영끌' 실패한 2030의 잇단 극단선택…전문가 "이건 '사회적 타살'" 1434 06.30 6.2만
189943 스퀘어 '마른 장마'에 가뭄 해결 역부족 603 06.30 5.8만
189942 스퀘어 방탄 뷔 루머를 생성하고 세탁하고 퍼나르는 정황.twt 749 06.30 5.1만
189941 스퀘어 [단독] 마켓컬리 배송기사 돌연사… 419 06.30 6.1만
189940 스퀘어 핫게 체질 가스라이팅 영상 뒷부분 보고 2차 충격받음...jpg 467 06.30 8.5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