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어릴 때 너무 과도한 관심을 받아 삶이 망가질 뻔한 배우
125,765 518
2022.08.12 10:26
125,765 518

FAaPg.jpg

rBxVc.jpg

kwhAl.jpg

고레에다 감독 작품 '아무도 모른다' 주연 야기라 유야


당시 나이 14살에 일본인 최초이자 칸 역사상 최연소로 남우주연상을 타버림

사상 최연소 남우주연상이라는 타이틀은 아직 깨지지 않음 



bVZXz.jpg

칸 영화제 첫날에는 참석했었지만

시험기간이어서 학교에 시험치러 간다고 정작 수상 발표 났을 때는 현장에 없었음ㅋㅋㅋ

고레에다 감독이 남우주연상 대리수상함ㅋㅋㅋㅋ


당시 최민식도 올드보이로 남우주연상 후보에 올랐었는데 인터뷰에서 이렇게 말함


"나는 화려한 기술로 연기를 했지만, 

저 친구의 연기는 그냥 그 캐릭터 자체였다. 나에게 깊은 깨달음을 줬다." 


당시 심사위원이던 쿠엔틴 타란티노의 감상


"칸 영화제의 수많은 영화들을 봤지만 기억에 남는건 야기라 유야의 표정뿐이다."


위 두 인터뷰 봐도 야기라 유야에 대한 당시 반응이 어땠는지 느껴질 거라고 생각함

당연히 일본에서는 희대의 천재 탄생으로 화제가 됨



fgHkF.jpg


아무도 모른다 오디션 볼 때 모습, 당시 12살
아무도 모른다가 소속사에 들어간 후 처음으로 본 오디션이었는데 첫 오디션에서 덜컥 주연으로 발탁됨
고레에다 감독이 야기라가 오디션장으로 들어오자마자 저 눈빛이다라고 생각했다고 함



WNxga.jpg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scode=mtistory2&fname=http%3A%2F%2Fcfil

이후에도 별에서 온 소년, 붕대클럽 등 작품을 해가긴 했지만 

칸 남우주연상 수상 이후 주위 기대치가 높아져서인지 어린 나이에 부담감이 상당했다고 함 

현장에서 칸 수상한 천재 아역이라더니 기대했던 것만큼은 아니네~ 하는 분위기가 직접적으로 느껴져서 너무 무서웠다고



MCcrd.jpg

의사가 처방해준 안정제를 평소보다 많이 먹어서 생긴 해프닝으로 마무리되긴 했지만 

이런 일이 발생할 정도로 극심한 우울증으로 고생하기 시작함


스트레스로 하루에 8끼 이상씩 먹어서 몸무게가 급격하게 늘어나기도 하고 

어릴 때부터 연예계에서 일하는 것에 회의감을 느껴서 세차장이나 식당에서 알바를 하기도 함



TQEHH.jpg

살이 급격하게 쪘던 시기의 사진 

이러한 일들로 작품 활동도 뜸해졌었는데


XcgaX.jpg

갑자기 결혼 발표가 뜸 

이때 나이가 20살 

이른 나이에 결혼하는 걸로도 여론은 걱정스러운 분위기였음...



rMLCo.jpg

부인분은 고등학생 때부터 4년 간 사귄 사이였는데 

사람들의 우려와는 달리 결혼하면서 야기라는 안정을 찾기 시작함



img.gif

img.gif

bTylD.jpg

결혼 후 안정을 찾고 작품을 다시 시작했는데 

영화, 드라마 두 분야 모두에서 좋은 평가와 높은 화제를 얻으며 재기에 성공하게 됨


지금이 제2의 전성기 소리 들어도 부족함이 없을 정도로 주연으로 잘나가는 중 

무엇보다 어떤 캐릭터든 잘 소화해서 연기적으로 평가가 좋음



DpIgld5UwAI9vBJ?format=jpg&name=900x900

이건 영화 여명으로 부국제 찾았을 때 직찍



bBpMT.jpg feOHV.jpg lsQrp.jpg VnPPI.jpg

야기라 유야가 게스트로 나온 방송에 고레에다 감독이 남긴 코멘트


"그렇게 어릴 때 큰 상을 탄 후 (힘들어하는 걸 보면서 그를) 한동안은 만나고 싶지 않았고 나 자신도 엄청난 책임감을 느꼈다.

또 유야와 같이 작품을 하고 싶지만 다시 만날 땐 '아무도 모른다'를 뛰어넘는 작품을 만들지 않으면 유야도 나도 부끄럽다. 그래서 아직은 오퍼하지 않는 것이다."


이 말을 듣고 눈물을 보이는 야기라



그냥 주목받은 것도 아니고 무려 칸 영화제 최연소 남우주연상이다보니

주위의 기대에 무너진 케이스인데 다시 성공적으로 재기해서 잘나가는 거 보면 내가 괜히 뿌듯해지는 배우임



https://www.youtube.com/watch?v=_9l_KySeB-I


어린 시절 본인 모습 보면서 부끄러워 하는 귀여운 야기라 유야로 마무리


댓글 51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78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15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24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8692 스퀘어 ‘국민 그룹’ god 완전체로 만난다‥12월 콘서트 개최[공식] 371 09.30 3.1만
198691 스퀘어 핫게간 여성 묻지마 폭행 -> 쌍방 입건 이미 한두번이 아님 1046 09.30 6.9만
198690 스퀘어 욕먹는 중인 오늘 충북대 축제 MC 멘트...JPG 442 09.30 14만
198689 스퀘어 이미 예전부터 경고되었던 통신사들의 양아치짓 283 09.30 9만
198688 스퀘어 망이용료가 뭔데? 그냥 돈 내면 되는거 아님? 하는 덬들을 위한 정리글 (+서명링크 추가) 326 09.30 5.1만
198687 스퀘어 동양과 서양의 보라색.jpg 499 09.30 9.2만
198686 스퀘어 팬들이 쉴시간 좀 주라는 장원영 이번주 스케쥴..jpg 557 09.30 9.5만
198685 스퀘어 무묭이들! 목 운동 30초씩 할까요? 930 09.30 3만
198684 스퀘어 SKT 아이폰14 광고모델 된 뉴진스 332 09.30 7.5만
198683 스퀘어 당신이 비만에 대한 시선을 지금 당장 바꿔야 하는 이유 453 09.30 10만
198682 스퀘어 마마무 12th Mini Album [MIC ON] ' ILLELLA (일낼라) ' 솔라 (사진+영상 티저) 121 09.30 1.9만
198681 스퀘어 (본인이 몰랐던거 제외) 한국 마약중독자들 다 쓰레기라 생각하는 달글 552 09.30 9.6만
198680 스퀘어 르세라핌 미니 2집 <ANTIFRAGILE> CONCEPT PHOTO : IRIDESCENT OPAL 414 09.30 3.8만
198679 스퀘어 (G)I-DLE 5th Mini Album [I love] Title Track 'Nxde' Artwork + Sketch Film 추가 140 09.30 1.6만
198678 스퀘어 쿠킹덤x방탄소년단 콜라보 🍪 정국쿠키_등장 🐰👑&더빙영상 221 09.30 3만
198677 스퀘어 은근 한소희 닮았다는 의견 많은 JYP 신인 여돌 427 09.29 6.2만
198676 스퀘어 원덬 취향 드라마에서 여주처돌이였던 다정남주.jpgif 496 09.29 6만
198675 스퀘어 실시간 중앙대 축제 씨엘 무대 관중 난입.gif 501 09.29 11만
198674 스퀘어 편의점 5단 음료 쇼케이스... 과연 1단은 어디일까 634 09.29 8만
198673 스퀘어 택배 문자 클릭했다 1억원 피싱...피해자 극단적 선택 1538 09.29 9.5만
198672 스퀘어 "아나바다도 몰라, 애 키우는것도 몰라" 559 09.29 7.9만
198671 스퀘어 한국 여성에게 결혼은 '나쁜 거래(Bad Deal)' 939 09.29 8만
198670 스퀘어 하객입장으로 가장 최악의 결혼식 651 09.29 11만
198669 스퀘어 mbc뉴스) 인천에서 두 옆집 남자에게 폭행당한 여성이 피의자로 입건됨.. 1771 09.29 11만
198668 스퀘어 국민의힘 부산 의원 14명... 조직적 세금 유용 의혹 366 09.29 2.7만
198667 스퀘어 독도 앞바다에 '욱일기' 단 함정 온다..동해서 한미일 합동훈련 437 09.29 2.4만
198666 스퀘어 별 그리는 순서 1076 09.29 5만
198665 스퀘어 실시간 APAN 베스트커플상 받은 시맨틱에러 박서함(등신대) 박재찬.JPG 438 09.29 4.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