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손녀가 39도 고열" 신고에.. 침수된 다리 건너간 소방관
69,223 385
2022.08.11 12:21
69,223 385
https://img.theqoo.net/ZSMFu

“손녀가 열이 39도까지 오르는데, 폭우 때문에 다리에 장애물들이 쌓여 건너갈 수가 없어요.”

10일 오후 2시 19분쯤 경기도 양평소방서로 전화 한 통이 왔다. 경기도 양평군 개군면의 한 마을에서 걸려온 전화였다. 이곳은 약 40가구가 사는 작은 마을인데, 지난 8일 밤부터 내린 폭우로 강을 건너 마을 밖으로 나갈 수 있는 유일한 다리가 침수됐다고 한다.

8일 밤부터 심재성(64)씨의 2살짜리 손녀가 열이 심하게 나면서 문제가 생겼다. 집에 있는 해열제를 먹여도 열은 내리지 않았고, 그마저도 다 떨어져가는 상황이었다. 하필 지난 8일 출근한 아이의 엄마도 다리를 이용하지 못해 10일까지도 집에 돌아오지 못하고 있었다. 열이 올라 보채는 아이를 보던 할머니가 발을 동동 구르다가 10일 낮 119에 도움을 요청한 것이다.

강 건너 맞은편에 119 차량이 도착했지만 할머니는 아이를 업은 채 차를 바라만 봤다. 다리 위에는 3일 동안 내린 비로 떠내려온 나무나 쓰레기 등이 잔뜩 쌓여 있었다. 주변에서 이런 상황을 지켜보던 마을 사람들도 “이 다리를 어떻게 건너냐” “아이가 아픈데 어떡하냐”고 말할 뿐이었다.

이때 양평소방서 개군119지역대 소속 최용수(25) 소방관이 다리를 건너오기 시작했다. 약 80m밖에 되지 않는 다리였지만 5분 넘게 이리저리 얽히고설킨 나무 등을 헤치며 강을 건넜다. 그리고 아이를 업은 할머니의 손을 잡고, 방해물을 치워가며 다시 다리를 건너갔다고 한다. 그렇게 2살짜리 아이는 무사히 병원에 갈 수 있었다. 최 소방관은 올해 1월 임용된 새내기 소방관이었다. 하지만 그는 “아이가 열이 많이 나는 상황에서 또다시 비가 내리기 시작해서 더 지체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소방관으로서 할 일을 한 것뿐”이라고 했다.

https://news.v.daum.net/v/20220811030039584
댓글 38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86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2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2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30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9108 스퀘어 (펌) 스꾸가 생각보다 안 예뻐서 시무룩해버린 블랙핑크 지수 164 01:15 2.5만
199107 스퀘어 강릉에서 지금 미사일인지 아닌지 뭐가 날아가는 영상. twt (수정) 561 01:09 12만
199106 스퀘어 핫걸이라는 말이랑 가장 잘 어울리는 국내 연예인.jpg 932 00:30 11만
199105 스퀘어 DKZ 7th Single Album 🐯'호랑이가 쫓아온다 (Uh-Heung)' 2nd Teaser🎶 2022.10.06 18:00 (KST) 241 00:06 1.9만
199104 스퀘어 이게 왜 19금이냐고 디씨에서 난리난 게임 948 00:04 12만
199103 스퀘어 지금 강릉 상황이라고 올라온 영상.gif 646 00:00 13만
199102 스퀘어 미우미우 파리 패션위크 윤아, 장원영 게티 이미지 318 10.04 5.4만
199101 스퀘어 장원영 게티이미지 492 10.04 7.1만
199100 스퀘어 진절미 땡깡 데뷔 준비중이라고 함 412 10.04 9.4만
199099 스퀘어 외신기자들 "매우 위험하다"·"독재정권 떠올라" 지적 408 10.04 6.5만
199098 스퀘어 오늘자 윤아 - 장원영 투샷.gif (+개인직찍 추가) 1139 10.04 9만
199097 스퀘어 친구가 보고싶대서 2시간 걸려 찾아간 웃대인 495 10.04 8.6만
199096 스퀘어 직업상알고있는"나라면절대 안한다".blind 1300 10.04 9.9만
199095 스퀘어 윤석열차 논란,표절을 따진다면...(^^;) 446 10.04 6.4만
199094 스퀘어 방금 파리패션위크 미우미우쇼 장원영 337 10.04 5.2만
199093 스퀘어 장기 백수들의 날짜감각을 일깨워주는 의외의 물건 482 10.04 10만
199092 스퀘어 블랙핑크 제니 인스타그램 업뎃 (feat. 샤넬) 336 10.04 6.8만
199091 스퀘어 실시간 파리 패션위크 미우미우 소녀시대 윤아.twt 235 10.04 3만
199090 스퀘어 BTS 슈가가 군대 관련해서 쓴 가사 865 10.04 7.9만
199089 스퀘어 세븐틴 호시, 도겸, 디노 크러쉬 Rush Hour 챌린지 193 10.04 1.6만
199088 스퀘어 SBS [단독] 폐지든 유지든 BTS 활동 보장 1873 10.04 9.7만
199087 스퀘어 방탄소년단 자체예능 "달려라방탄" Special Episode 예고 - Fly BTS Fly Part 0 91 10.04 5683
199086 스퀘어 [국민영수증] 40억 건물주(한달 수익 1300만원)가 쓴 한달 생활비.jpg 473 10.04 7.8만
199085 스퀘어 "흉기가 없어 아쉽다" 박수홍 父가 오후 조사에서 한 말 665 10.04 7.8만
199084 스퀘어 손헌수 가족에게 제대로 대접 받는 박수홍.jpg 408 10.04 10만
199083 스퀘어 한국에 있는 화교는 중국인임? 대만인임? 528 10.04 5.7만
199082 스퀘어 요즘 힘들고 외롭다고 아무 감정없이 키스 해달라는 여사친과 키스하고 온 남친.jpg 703 10.04 9.5만
199081 스퀘어 남자직원이 같은 넥타이를 일주일내내 매고 오는데 이거 잘될가능성 있을까요? 432 10.04 7.9만
199080 스퀘어 환승연애 보는 박막례 할머니 (feat. 환승새끼) 272 10.04 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