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탈북민 무시 심해 못 살아" 통일대교 통해 월북 시도
37,618 401
2021.09.23 18:44
37,618 401
한국 사회에 적응하지 못해 통일대교를 넘어 월북하려던 탈북민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SBS 취재를 종합하면, 경기북부경찰청 안보수사대는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61살 여성 A 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는 지난 13일 새벽 3시 반쯤 경기 파주시 문산읍 통일대교 남문 인근에서 월북을 시도했다가 검거됐습니다.

A 씨가 통일대교 밑으로 탈출하려 시도하는 모습을 본 근무를 서던 군인이 112에 신고했습니다.

A 씨가 멘 가방 2개에는 라면과 옥수수 등 비상식량과 우비, 현금 등이 나눠 담겨 있었습니다.

경찰은 A 씨를 파출소로 임의동행해 조사하고 A 씨 거주지 관할 경찰서 소속의 신변보호관을 불러 데려가도록 했습니다.

지난 2015년 탈북해 중국 등을 거쳐 입국한 A 씨는 "탈북자를 너무 무시하는 경향이 있어서 남한 생활이 쉽지 않았다"면서 "도저히 살 수 없었다"고 털어놓은 걸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월북 시도에 앞서 A 씨가 수차례 임진강을 답사한 점도 확인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를 하면서 A 씨를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입건할지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국가보안법 제6조는 월북을 하거나 미수에 그친 자를 처벌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 시민단체 등에서 "북한을 적으로 규정한 법이 교류 협력을 가로막는다"면서 국가보안법의 폐지를 촉구하는 주장도 나옵니다.

탈북 13년째를 맞은 41살 B 씨는 오늘(23일) SBS와의 통화에서 "제 주변에도 경쟁이 심한 이 사회에 적응하지 못하고 헤매거나 스스로 목숨을 끊는 탈북민이 적지 않다"고 했습니다.

그는 "이 소식이 기사로 나간다면 어떤 댓글이 달릴지 뻔히 그려진다"면서 "부디 탈북민의 부적응을 개인의 탓으로만 돌리지 않았으면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https://news.sbs.co.kr/amp/news.amp?news_id=N1006474345&news_id=N1006474345&plink=TWEET&cooper=TWITTER&__twitter_impression=true
댓글 40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5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4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5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8074 스퀘어 김선호, 폭로 속 팩트는 낙태 종용..국면 바뀔 일 없다 [종합] 730 10.26 4.2만
168073 스퀘어 집성촌과 봇물을 뭐라고 아시나요? 575 10.26 4.5만
168072 스퀘어 노태우 장례, '국가장'으로 치르나…국무회의 거쳐 결정 913 10.26 2.9만
168071 스퀘어 이찬원이 정말 먹고 싶었는데 서울에 안팔아서 직접 해먹었다는 음식 81 10.26 8907
168070 스퀘어 이와중에 알티 타는 미역국 체다치즈 빌런(인 줄 알았는데 반전).twt 450 10.26 5.9만
168069 스퀘어 위근우 평론가: 잘못을 피로 씻는다는 말은 들어봤어도 미역국으로 씻는다는 이야기는 또 처음 들어보네 588 10.26 5.1만
168068 스퀘어 노태우가 사망한 10월 26일이 우리나라에선 어떤 날인지 알아보자.jpg 637 10.26 6만
168067 스퀘어 [속보] 노태우 사망.. 향년 88세 1265 10.26 7만
168066 스퀘어 [일본 설문조사] 일본에서 리메이크 했으면 하는 한국 드라마 283 10.26 3.6만
168065 스퀘어 "젊은 여성 췌장암 환자 늘고 있다" 507 10.26 7.1만
168064 스퀘어 생각보다 인기투표하면 잘 안겹쳐서 의외인거 254 10.26 1.9만
168063 스퀘어 할리우드가 은근히 한국 영화시장을 신경 쓸 수밖에 없는 이유 378 10.26 5.3만
168062 스퀘어 [스우파 선공개] 태용 헤이마마 직캠 (feat. 노제, 모니카) 128 10.26 1.2만
168061 스퀘어 조선시대 주막에 사람이 많았던 이유 244 10.26 4.6만
168060 스퀘어 방금뜬 KBS 학교2021 티저 149 10.26 2.1만
168059 스퀘어 [단독] 하이브·두나무, BTS 굿즈 NFT로 발행한다 444 10.26 2.1만
168058 스퀘어 헤이즈가 유선이어폰(이어팟) 꼭 들고 다니는 이유 634 10.26 7.5만
168057 스퀘어 시청자 사연 읽다 급발진하는 이정재.twt 108 10.26 2만
168056 스퀘어 원덬 눈에 세븐틴 부승관 사촌동생재질로 닮은거같은 남돌.jpgif 425 10.26 3.4만
168055 스퀘어 디스패치 옹호기사에서 오히려 혐오스러운 부분 361 10.26 5.6만
168054 스퀘어 오늘 김선호 '디스패치' 기사 내용 중 연예인 팬들이 보면 어이없을 수 밖에 없는 부분.jpg 336 10.26 6.2만
168053 스퀘어 “김선호, 여친 낙태 후 미역국 끓여줘” 반박 폭로… 진실게임 새 국면 맞나 1049 10.26 6.6만
168052 스퀘어 이제 부동산 막차 떠난듯... 642 10.26 7.2만
168051 스퀘어 “20분째 성관계” 온라인 수업중 생중계된 소리에 ‘발칵’ 550 10.26 7.8만
168050 스퀘어 방탄콘에서 반응 좋았던 지민 의상 체인지하는 연출 222 10.26 2.5만
168049 스퀘어 김선호 이 착해빠져가지고… 뭐한다고 힘들게 너가 다 안고 갔냐ㅜㅜ 833 10.26 8.3만
168048 스퀘어 미역국 재료 찾아다닐 정성으로 진작 콘돔을 샀으면 이런 일은 없었을텐데요,,,twt 768 10.26 7.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