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차두리가 양팔 문신하고 집에서 받은 처벌
116,580 491
2022.12.07 20:22
116,580 491
https://v.daum.net/v/20131017133434192
<- 차범근이 쓴 글


두리가 FC서울에 와서 첫 경기를 한 날부터 우리집은 난리가 났다.

양쪽 팔뚝에 문신을 잔뜩한 사진을 처음 본 것이다.

우리 가족은 아무도 몰랐다.

본인 말로는 너무 힘들어서 무슨짓이라도 하지 않으면 못견딜 것 같아서..라고 했는데 그 정도 이유로 용서 받기는 힘들다.

물론 축구를 접고 학원에 다니면서 공부를 하고있었으니까 사람들 앞에서 짧은 유니폼을 입게될거라는 생각은 없었을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축구는 그렇게 쉽게 포기되는 일이 아니지.

온가족이 알게된 그날 이후 차두리는 한달동안 자기 방이 있는 윗층에서 내려오지 못했다.

눈앞에 나타나지 말라고 명령했다.

엄마한테 밥도 못얻어 먹었다.

그리고 한달 후에 내려진 벌이 아래층으로 내려올때는 반드시 긴팔을 입고 절대로 문신이 보이지 읺게 하라는 것이었다.

올여름은 더웠다.

기록적일만큼 더웠다.

서울에서 제일 시원한 동네가 평창동이라고는 하지만 여기도 점심시간 즈음에는 무섭게 더웠다.

우리집에서는 점심메뉴로 마당에서 딴 호박을 썰어넣고 떠주는 수제비를 자주 먹는다.

두리가 좋아하는 메뉴도 칼국수 수제비다.

아무리 맛있는 수제비라도 긴팔을 입고 그걸 먹을래면 땀은 비처럼 쏟아진다.

어쩌겠어. 지가 잘못한건데, ㅠㅠ

티비로 경기를 보다가 카메라가 두리를 가까이 잡으면 알 수 없는 많은 사람들에게 얼마나 죄스러운지 모른다.

문신이 가득한 팔뚝을 보는 내가 이렇게 불편하고 고약한 기분일 때 두리를 아끼고 사랑하는 사람들 마음속의 심경은 얼마나 복잡하겠는가?

정말로 민망하고 미안하다.

베컴이 문제다 베컴이.

파리 상제르망에 입단한 베컴의 유니폼 판매가 시작되던날,

월드컵을 두번씩이나 다녀온 국가대표선수 차두리는 파리까지 가서 길고 긴 줄을 서서 기다리다가 그걸 사가지고 올 정도로 베컴을 좋아하니 베컴이 하고다니는 문신도 멋져보였을까?

그래도 그럴 나이는 훨씬 지났는데.

차두리 타협하자.

이제 절대로 경기장에서 짧은 팔은 입지마라.

제발 부탁이다.

어휴.......!

https://img.theqoo.net/RKdBp





※요약※

차두리 축구 그만두고 학원 다님

욘스+기성용의 설득으로 K리그 선수복귀

그 사이에 양팔 문신 (개인사로 힘들 시기)

식구들은 복귀 첫 경기 반팔 유니폼 입을때까지 몰랐음

들키고 난 후 한달간 2층 감금 +가족심사 참여 금지

이후 집안에서 긴팔만 입는 조건으로 석방


※차붐생각 한 줄 요약※

이게 다 베컴 때문
댓글 49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01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7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11291 스퀘어 수상할 정도로 공장 알바에 소질을 보이는 아이돌...jpg 466 00:59 11만
211290 스퀘어 밀알학교 - 한걸음 (Feat. 아이유) 145 00:48 3.1만
211289 스퀘어 발표 공포증 있는 사람 특징.gif 286 00:39 7만
211288 스퀘어 연차 안쓰고 주말에 괌 여행하는 집념의 직장인 682 00:04 11만
211287 스퀘어 네이버페이 24원 245 00:00 2.7만
211286 스퀘어 르세라핌 FAN MEETING 'FEARNADA' 2023 S/S LOGO MOTION 84 00:00 1.1만
211285 스퀘어 아들 키가 작아서 걱정이라는 정태우 부부 950 01.30 11만
211284 스퀘어 워너원 출신이란 이유로 해외투어에서 대놓고 배척 당하는 배진영 1603 01.30 13만
211283 스퀘어 개를 키우면서 참아야하는 순간들 572 01.30 7.1만
211282 스퀘어 은근 사람들마다 다르게 이해한 드라마 도깨비 결말 453 01.30 7만
211281 스퀘어 [일타스캔들] 이모...나 이모한테 그냥 엄마라고 그러면 안 돼? 166 01.30 5.3만
211280 스퀘어 우리가 헌옷수거함에 버린 옷 40%는 이렇게된대 436 01.30 11만
211279 스퀘어 뉴진스 민지때문에 화가났다는 SBS 인기가요 카메라감독 170 01.30 8.3만
211278 스퀘어 배우 정경호의 인생캐릭터는?.jpgif 708 01.30 3.3만
211277 스퀘어 방탄 알엠이 지나가다가 찍을 수 밖에 없었던 정국 모습.jpg (+ 제이홉 뷔 지민) 302 01.30 5.3만
211276 스퀘어 SM이 노래에 진짜 자신있을때 했던 컴백프로모.jpg 149 01.30 5.5만
211275 스퀘어 '부산 서면 돌려차기 사건' CCTV 원본을 공개합니다 / JTBC 사건반장 449 01.30 5.2만
211274 스퀘어 [KBO]“김현수(35·LG 트윈스)가 정말 좋은 선수긴 하지만 저라면 미래를 봤을 것 같다”며 “새로 뽑혀야 했을 선수들이 더 많아야 했다”“언제까지 김광현(34·SSG 랜더스), 양현종(34·KIA 타이거즈)이냐. 이 선수들이 실력이 부족하다는 게 아니다”라며 “어린 선수 중에 재능 있는 선수들이 어마어마하게 많다. 400 01.30 3.5만
211273 스퀘어 골목식당 포방터 홍탁좌 근황..JPG 331 01.30 9.7만
211272 스퀘어 ??: 김현수씨 월 200 백수 vs 월 600 직장인 둘중에 뭐할래요? 357 01.30 5.2만
211271 스퀘어 추신수 발언 때문에 지금까지 계속 인터뷰 당하고 있는 야구 선수들.jpg 138 01.30 3.7만
211270 스퀘어 [KBO] 추신수발언에 직구날린 김현수 425 01.30 6만
211269 스퀘어 르세라핌 빌보드 재팬 32.1만장 212 01.30 3.5만
211268 스퀘어 최근 웹소설, 웹툰 작가들 수익 반토막 난 이유 537 01.30 9만
211267 스퀘어 자신의 소설 영화화 해달라고 봉준호 쫓아 다녔던 일본 작가 374 01.30 7만
211266 스퀘어 (약후방 BL주의) 2022년 대상 탄 비엘 작품...............jpg 1013 01.30 7.9만
211265 스퀘어 삼성전자에서 37년 근무하고 정년퇴직하는 직원 495 01.30 10만
211264 스퀘어 요즘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유행한다는 A-POP 운동 945 01.30 7.9만
211263 스퀘어 신변 보호 여성이 스토킹 의심 신고하자 "XX, X같은 X"이라며 피해자 욕한 경찰 626 01.30 5.7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