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日 때아닌 현빈 패싱 논란 ‘하얼빈’ 안중근 역 때문인 듯
55,400 395
2022.12.01 14:34
55,400 395

영화 ‘하얼빈’의 주연 배우 현빈을 대하는 일본의 태도가 사뭇 달라져 관심이다. 드러내놓고 밝히진 않지만, 현빈이 안중근 의사 역을 맡았다는 소식이 알려진 뒤부터 냉담한 기류가 흐르고 있다는 전언이다.

발원지는 현빈 등 한류 스타들의 일본 팬 미팅을 기획하는 공연 회사들이다. 한 중견급 에이전시 관계자는 12월 1일 “일본에서 신기록을 세운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으로 현빈의 인기가 치솟았지만 한두 달 전부터 이상한 기운이 감지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경쟁적으로 현빈 팬 미팅을 유치하려고 했던 일본 공연사들이 최근 태세 전환한 게 확인되고 있다는 말이었다. 이들은 공연장 대관과 티켓 선판매 등 모객과 관련한 수요 예측이 예전 같지 않다는 이유를 들면서 180도 다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차승원 김남길의 일본 팬 미팅을 주관했던 또 다른 관계자 역시 “지난 10월 현빈 소속사에 10억 원 규모의 일본 팬 미팅과 화보집 발간을 요청한 뒤 반응을 기다리고 있는데 갑자기 일본에서 현빈 말고 다른 배우 가능하냐는 연락을 받았다”라고 말했다. 이 같은 ‘현빈 패싱’ 역시 ‘하얼빈’ 출연 소식이 알려진 뒤부터다.

과거사를 둘러싼 한일 양국의 문화 갈등은 과거에도 여럿 있었다. 가수 이승철이 2014년 8월 독도에서 통일 기원 공연을 했는데 같은 해 11월 하네다 공항에서 입국 거부된 일이 대표적. 8년째 일본 상륙이 거부되고 있는 이유에 대해 일본은 공식 입장을 삼가고 있지만 다들 독도 때문일 것으로 추측한다. ‘독도는 우리 땅’을 부른 가수 정광태와 방송 촬영차 독도에 간 이수근, 독도 근처에서 수영한 배우 송일국, 독도에서 공연한 김장훈도 불이익을 받고 있다.

지난 11월 20일 크랭크 인 한 영화 ‘하얼빈’은 ‘내부자들’ ‘남산의 부장들’을 연출한 우민호 감독의 신작으로 1909년 10월 26일 하얼빈역에서 대한의군 참모중장 안중근이 조선 침략의 원흉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하는 내용을 다룬 첩보 액션극이다.

https://m.newsen.com/news_view.php?uid=202212011411281610

댓글 39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02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7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11291 스퀘어 김순옥 드라마중에서 덬들이 본 드라마는? 379 02:19 3만
211290 스퀘어 새로뜬 방탄소년단 지민 '디올' 영상(호텔->패션위크까지) 301 02:07 4.1만
211289 스퀘어 최강 한파로 맘카페에서 유행하고 있는 템.jpg 289 01:48 15만
211288 스퀘어 8kg 벌크업 성공했다는 코드쿤스트.jpg 305 01:46 12만
211287 스퀘어 (펌) 내일부터 오르는 물가 총 정리.jpg 608 01:37 10만
211286 스퀘어 아침에 공복으로 음료수 마시지 말라고 328 01:25 9.4만
211285 스퀘어 이대로만 커줬으면 좋겠는 정태우 아들 293 01:18 9만
211284 스퀘어 수상할 정도로 공장 알바에 소질을 보이는 아이돌...jpg 476 00:59 12만
211283 스퀘어 밀알학교 - 한걸음 (Feat. 아이유) 148 00:48 3.3만
211282 스퀘어 발표 공포증 있는 사람 특징.gif 296 00:39 7.3만
211281 스퀘어 연차 안쓰고 주말에 괌 여행하는 집념의 직장인 691 00:04 11만
211280 스퀘어 네이버페이 24원 245 00:00 2.7만
211279 스퀘어 르세라핌 FAN MEETING 'FEARNADA' 2023 S/S LOGO MOTION 84 00:00 1.1만
211278 스퀘어 아들 키가 작아서 걱정이라는 정태우 부부 957 01.30 11만
211277 스퀘어 워너원 출신이란 이유로 해외투어에서 대놓고 배척 당하는 배진영 1627 01.30 14만
211276 스퀘어 개를 키우면서 참아야하는 순간들 576 01.30 7.3만
211275 스퀘어 은근 사람들마다 다르게 이해한 드라마 도깨비 결말 455 01.30 7.2만
211274 스퀘어 [일타스캔들] 이모...나 이모한테 그냥 엄마라고 그러면 안 돼? 169 01.30 5.5만
211273 스퀘어 우리가 헌옷수거함에 버린 옷 40%는 이렇게된대 437 01.30 11만
211272 스퀘어 뉴진스 민지때문에 화가났다는 SBS 인기가요 카메라감독 171 01.30 8.6만
211271 스퀘어 배우 정경호의 인생캐릭터는?.jpgif 715 01.30 3.3만
211270 스퀘어 방탄 알엠이 지나가다가 찍을 수 밖에 없었던 정국 모습.jpg (+ 제이홉 뷔 지민) 304 01.30 5.5만
211269 스퀘어 SM이 노래에 진짜 자신있을때 했던 컴백프로모.jpg 152 01.30 5.7만
211268 스퀘어 '부산 서면 돌려차기 사건' CCTV 원본을 공개합니다 / JTBC 사건반장 452 01.30 5.3만
211267 스퀘어 [KBO]“김현수(35·LG 트윈스)가 정말 좋은 선수긴 하지만 저라면 미래를 봤을 것 같다”며 “새로 뽑혀야 했을 선수들이 더 많아야 했다”“언제까지 김광현(34·SSG 랜더스), 양현종(34·KIA 타이거즈)이냐. 이 선수들이 실력이 부족하다는 게 아니다”라며 “어린 선수 중에 재능 있는 선수들이 어마어마하게 많다. 401 01.30 3.6만
211266 스퀘어 골목식당 포방터 홍탁좌 근황..JPG 332 01.30 9.9만
211265 스퀘어 ??: 김현수씨 월 200 백수 vs 월 600 직장인 둘중에 뭐할래요? 358 01.30 5.3만
211264 스퀘어 추신수 발언 때문에 지금까지 계속 인터뷰 당하고 있는 야구 선수들.jpg 139 01.30 3.8만
211263 스퀘어 [KBO] 추신수발언에 직구날린 김현수 425 01.30 6.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