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신과 의사가 말하는 자존감 올리는 법
58,755 496
2022.09.25 13:09
58,755 496
"Here and Now!"


건강한 삶을 살기 위해서는 머릿속에서 "현재 "의 비율을 높여나가야한다.

정신과 의사들은 이것을 "here and now"라고 부르는데, 관계 문제와 불안 문제 해결에서 가장 중요한 원칙중의 하나이다.

오로지 지금, 이곳에서의 문제만 신경쓰는 것이다.

상담자들은 운동 선수들이나, 공연을 하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 혹은 시험을 준비하는 사람들을 만나면 "Here and now"를 특히 강조한다.

상업이나, 영업직과는 달리 준비하는 기간과 발표하는 기간이 명확히 나누어져 있기 때문이다.

이들은 주로 발표하는 동안에 자신이 실수하거나 일을 그르칠까봐 걱정을 많이 한다.

열심히 준비하고 노력했는데 이것이 수포로 돌아갈까봐 걱정하면서 시간을 보낸다.

그런데 정작 이들에게 생긴 진짜 문제는 미래를 걱정하느라 연습을 충분히 못한다는 것이다. 

공연 당일 실수할까봐 대사를 외우지 못하고, 덤벙대다 밀려쓸까 걱정하느라 기출문제 풀이를 시작하지 못한다.

그러니 당연히 시험을 망치고, PT를 망치는데, 현재의 문제를 파악하기 보다는 다음 시험, 다음공연을 걱정하느라, 연습이 부족하다는 것을 받아들이지 못한다.

마음이 불안하거나, 똑같은 실수가 반복되고 있을때 가장 중요한 것은 연습이다.

실제로 자신이 패닉 증상이 있으며, 마인드 콘트롤하는 법을 알려달라고 찾아오는 경우, 대부분은 연습을 많이 하는 것으로 해결이 된다.



[Here and now 셀프 코치 기법]

이 주문을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은 상당히 간단하다.

-내가 지금 여기서 원하는 것은 ( ) 이다.
라는 빈칸을 채워 머리맡에 붙여두는 것이다.

"나에겐 이번 PT가 정말 중요해. 정말 잘 해내고 싶어요! 근데 그게 잘 되지 않을것 같아 불안해요."
라는 생각이 들때, 자기 자신에게 자문해야한다.

-"지금, 여기서, 원하는 것은 무엇일까?"

"PT를 잘하는 것"

-"아니지, PT는 미래잖아. 지금 하고 싶은건 뭘까?"

"음..지금은 준비를 해야하는 시간이지. 근데 지금 준비한다고 발표를 잘할수 있을까? 또 떨지 않을까?"

-"아니...아니..그건 미래고, 지금 여기서 내가 원하는 것은 뭐지?"

"지금은 준비하는 기간이니까, 준비를 열심히 하고 싶은데, 벌써 밤 11시가 되어버렸어. 퇴근후에 남친이랑 영화를 봤거든. 그러지 말았어야했어."

-"아니아니, 그건 지나간 과거잖아. 지금, 여기서, 내가 하고 싶은건 뭘까?"

"지금 여기서는 한시간이라도 집중해서 PT자료를 정리하고 싶어."

-"그래 그럼 적어보자. [내가 지금 여기서 원하는 것은 한시간 동안 PT자료 정리하는 것]이라고 말야. 이 문장을 적어서 책상 맡에 붙여놓자. 그리고 중간중간 미래가 불안하거나, 과거가 후회될때마다 바라보는 거야.아 내가 지금 여기서 원하는 것은 PT자료 정리하는것이구나. 하고 마음을 놓는거지. 그래야 마음껏 자료 정리에 집중할 수 있는거야."

내가 지금 여기서 원하는 것은 자료 정리를 하는 것이다.



물론, 한번의 시도로 생활습관이 바뀌거나, 자존감의 회복이 이루어지지는 않을 것이다.

하지만, 한번 시행해보라. 현재에 몰두하고 있는 사람은 상당한 매력이 있다.

당신은 저 문구를 적어놓고, 몰두함으로써 매력있는 사람이 될수 있을것이다.

한시간만이라도 말이다.

물론, 이것을 반복하다보면 늘 매력있는 사람이 될것이다.

자존감이 회복되면서 현재에 몰두할수 있게 되고, 매력도 함께 얻게 될 것이다.



https://m.blog.naver.com/yoonreply/10172462062


댓글 49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06.17 295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3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05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40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20 15.02.16 53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05298 스퀘어 황희찬 월드컵 첫골인데 매치데이 유니폼이 없음 395 12.03 7.4만
205297 스퀘어 맛있어서 술술들어가는 술 추천.jpg (수정 428 12.03 5.6만
205296 스퀘어 한국뽕에 취한 토드넘 인스타 213 12.03 8.5만
205295 스퀘어 실시간 수아레즈 조롱하는 박지성 절친 에브라 457 12.03 9.3만
205294 스퀘어 CG라고 믿을거같은 아이브 장원영 383 12.03 6.9만
205293 스퀘어 엄청난 형 수집가인거 같은 이강인 316 12.03 6.5만
205292 스퀘어 방탄소년단 정국 Dreamers 멜론 TOP100 7위->6위 상승 167 12.03 1.3만
205291 스퀘어 피부과나 성형외과는 미용만 하나봐요.. 727 12.03 8.7만
205290 스퀘어 축구 국대선수들도 다 피해다녔던 선수 360 12.03 9.2만
205289 스퀘어 드디어 영상뜬 조규성 이강인 뽀뽀(?) 장면 128 12.03 3.8만
205288 스퀘어 크라임씬2 하면 떠오르는 레전드 에피소드 464 12.03 4만
205287 스퀘어 포르투갈 감독 "호날두, 한국 선수 때문에 기분 나빠했다" 955 12.03 7.3만
205286 스퀘어 이천수 안정환등등이 대표팀을 흔들었다....?? 275 12.03 5.5만
205285 스퀘어 호날두가 우리나라에서 '날강두'가 된 이유 (feat 역대급 노쇼 사건) 438 12.03 5.4만
205284 스퀘어 사람마다 취향 엄청 갈리는 이브이 최애 진화체 616 12.03 5.9만
205283 스퀘어 수트 입고 싸인해 주는 조규성 (feat. 기억력 무엇) 333 12.03 6.9만
205282 스퀘어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붉은악마 거리 응원 규모.JPG 552 12.03 5.4만
205281 스퀘어 자기가 왕년엔 조규성 정도로 잘생겼다는 아저씨 742 12.03 9.8만
205280 스퀘어 천수형, 안천지라는 말 알아요? 331 12.03 7.7만
205279 스퀘어 브라질이 어느정돈지 감이 안 잡히는 덬들을 위해...pann 569 12.03 9.7만
205278 스퀘어 타임즈 스포츠 1면 . jpg 328 12.03 8.7만
205277 스퀘어 코리안 핫가이 그 자체인 조규성 짤.gif 364 12.03 8.7만
205276 스퀘어 손흥민을 실물로 처음 본 이강인 국대 첫 소집날ㅋㅋㅋㅋ 444 12.03 8.9만
205275 스퀘어 오늘자 음악중심 1위 (르세라핌 음중 첫 1위🏆) 217 12.03 3.5만
205274 스퀘어 프린세스 메이커 딸들중에 원픽은 누구? 554 12.03 3.8만
205273 스퀘어 황희찬 골 세리모니를 본 박재범 반응 267 12.03 8.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