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SM 성공확률은 90%"..이유 있는 에스파의 자신감
25,209 114
2022.08.12 08:22
25,209 114
이성수·탁영준 에스엠 공동대표 인터뷰
10년 선포한 가상국가, '메타버스'로 실현
HOT, 보아, 소녀시대, 동방신기 등 슈퍼스타 제조기
작년 NCT 음반판매 1000만장 돌파 효과로 최대 실적

"에스파는 에스엠의 미래가치를 증폭시킬 핵심 키워드"

https://img.theqoo.net/XYoJD

"SM타운의 국가 탄생을 선포합니다."

2012년 8월18일 서울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3 인 서울’ 공연의 오프닝이 메아리쳤다. 한류(韓流)의 원조였던 보아와 강타, 슈퍼쥬니어, 소녀시대 등 에스엠(SM엔터테인먼트)의 소속 가수가 총출동한 이날 공연에선 참석자들에게 ‘SM 패스포트’라고 불리는 분홍색 여권도 나눠줬다. 오글거리는 말장난이라고 여겨졌다. 하지만 이로부터 10년이 흐른 지금 당시 에스엠이 선포한 ‘가상국가’는 실제 눈 앞에 펼쳐졌다. 지난해부터 전 세계를 달군 ‘메타버스’라는 이름이다.

이성수 에스엠 공동대표(CEO)는 지난 9일 서울 성수동 사옥에서 아시아경제와 인터뷰를 통해 "2012년 당시 SM 패스포트를 받은 팬들은 공연 때마다 스탬프를 찍었지만, 이제는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대체 불가능한 토큰(NFT)인 ‘메타 패스포트’로 진화했다"라며 "에스엠은 메타버스를 아우르는 ‘광야’를 통해 웹 3.0 디지털 영역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https://img.theqoo.net/nLoiP

에스엠은 올해 메타버스 콘텐츠 회사인 스튜디오 광야를 출범시키고 메타버스 사업을 총괄하는 브랜드로 키우고 있다. 이수만 에스엠 총괄 프로듀서는 올해 1월 유튜브 등을 통해 전 세계 무료 생중계된 에스엠타운 라이브 공연에서 "광야는 시공간을 초월해 무한한 일이 벌어지는 콘텐츠의 세계"라고 소개했다. 에스엠은 SM 패스포트의 NFT 작업을 시작으로 메타포스 플랫폼인 ‘클럽 광야’와 오프라인 매장 ‘광야’ 등을 통한 NFT 굿즈(열성 팬용 상품) 거래를 핵심 성장 동력으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에스엠은 1990년대 HOT와 SES, 보아, 신화 등 1세대 아이돌부터 시작해 동방신기, 소녀시대, 슈퍼쥬니어, 엑소(EXO), 샤이니 , 레드벨벳, NCT, 에스파 등 슈퍼스타급 아이돌을 배출했다. 이 대표는 "에스엠의 성공확률은 90%"라며 "한 회사에서 수많은 슈퍼스타가 나온 역사가 없을 것이다. 문화 기술을 기반으로 한 프로듀싱 기술이 훌륭한 IP(지적재산권)를 만들고 사업화를 할 수 있었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이 대표는 지난 2020년 3월부터 탁영준 최고운영책임자(COO)와 함께 에스엠을 이끌고 있다. 지난해 에스엠은 매출액 7000억원을 돌파하며 창사 이후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모든 공연이 중단된 가운데 일궈낸 깜짝 실적이다. 탁 공동대표는 "대표가 된 이후 가장 먼저 적자가 나고 있는 본업에서 먼 쪽을 중심으로 사업을 축소했다"라면서 "기존 아티스트의 지식재산권(IP)과 성장했고, NCT가 전성기에 접어든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NCT는 23명으로 구성된 다국적 보이그룹으로, 지난해 1000만 장이 넘는 음반을 판매했다.

지난해 실적은 NCT가 견인했다면, 올해는 에스파의 활약이 기대된다. 에스파는 2020년 11월 데뷔한 메타버스 기반의 걸그룹이다. 한·중·일 국적의 4명의 멤버와 이들의 아바타 4명까지 총 8명이다. 지난달 에스파의 두번째 미니앨범 걸스가 초동 판매 140만 장을 돌파했다. 걸그룹 중 처음으로 100만 장을 넘어선 판매고다. 직전 기록인 블랙핑크의 68만 장을 훌쩍 뛰어넘는다. 이 대표는 "에스파는 에스엠의 미래가치를 증폭시킬 수 있는 핵심 키워드"라며 "통상 아트스트는 오랜 기간 투자를 하며, 데뷔 후 활동기간 적자가 나는데 에스파는 K팝 걸그룹 가운데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다"라고 했다.

에스엠은 올해 보통주 1주당 200원을 현금 배당했다. 상장 이후 첫 배당이다. 탁 대표는 "작년 최대 실적이 나오면서 배당을 시행했고, 앞으로도 이어갈 것"이라며 "이사회에서 100억 원의 자사주 취득을 의결한 만큼 내부 보상과 주주 이익을 위해 검토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https://news.v.daum.net/v/20220811131224644
댓글 11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83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1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2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8940 스퀘어 내 취향에 맞는 여행유튜버 골라보기.JPG 882 16:49 4.5만
198939 스퀘어 일본영화 덕후가 만족스러웠던 영화들...jpg 899 16:45 3.1만
198938 스퀘어 중국,일본에선 메이저 인지도 인데 한국인들은 관심없는 채소.... 627 16:26 7.6만
198937 스퀘어 [작은아씨들] 인생은 아방수가 이기는 세계관.jpg 428 16:25 5.9만
198936 스퀘어 데뷔초때랑 메이크업 많이 달라진 최근 카리나 438 15:55 7.1만
198935 스퀘어 남일이 아니여보이는 영국 경제 상황 351 15:54 6.8만
198934 스퀘어 스타벅스 샌드위치 삼대장 중 원탑은? 508 14:54 5.1만
198933 스퀘어 독서 초보도 쉽게 읽을 수 있는 국내소설 10편 추천 1090 14:41 3.5만
198932 스퀘어 색감차이 확실한 아이폰14 프로,갤럭시s22 울트라 사진비교 (스압) 712 14:38 4.2만
198931 스퀘어 요즘 스타벅스에서 호불호 엄청 갈리는 베이커리 583 14:36 7.8만
198930 스퀘어 역주행 하고 있다고 핫게 간 윤하 '사건의 지평선' 추이.jpg 206 14:10 2.9만
198929 스퀘어 YG, 제니 사진 최초유포자 경찰 수사 의뢰..선처 無 366 13:50 5.9만
198928 스퀘어 YG "제니, 사생활 침해 피해 책임감 느껴" [공식입장 전문] 522 13:46 7.7만
198927 스퀘어 핫게 갤럭시 플립병 광고 해외 반응....JPG 540 13:41 8.1만
198926 스퀘어 피겨팬들 사이에서 인종차별 아니냐고 말 나오는 네펠라 공식 포디움 사진.jpg 110 13:17 2.4만
198925 스퀘어 최애랑 2년동안 연애하기vs최애가절친이랑 연애하고 50억받기.twt 1581 13:17 4.7만
198924 스퀘어 응. 갤럭시로 안 바꿀거야. 난 내 폰이 좋아.twt 583 13:12 7.4만
198923 스퀘어 폭행 수준이 너무 심각한 오피스텔 여성 폭행사건 CCTV 660 12:27 6.6만
198922 스퀘어 010에 남는 전화번호가 없으면 어떻게 될까? 242 12:26 5.4만
198921 스퀘어 (여자)아이들, 파격 변신 '누드'…이번엔 란제리룩이다 857 12:04 9.8만
198920 스퀘어 공장다니는 디씨인의 눈물 866 11:57 8.3만
198919 스퀘어 판) 남편쪽이 조선족같은데 확인방법 있나요? ++추가글 사진 추가 357 11:54 8.5만
198918 스퀘어 최준희, '母 최진실 14주기' 오빠 최환희에 일침을? "애초에 입원 NO, 관심 없는 거 너무 티 내네" 397 11:34 7.3만
198917 스퀘어 "전기 소비량 연 10% 감소하면 무역적자 59% 개선 효과" 305 11:25 1.7만
198916 스퀘어 오늘자 앞머리 자른 윤아 기사사진 333 10:43 8.1만
198915 스퀘어 더쿠에선 호불호 쎄게 갈리지만 카리나덬들은 지방시 패션위크 의상에 대만족한 이유..eu 204 10:41 4.5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