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현직 기자 10명 중 8명, 심리적 트라우마 경험"
27,404 283
2022.05.26 13:52
27,404 283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현직 기자 10명 중 8명가량이 일하는 동안 심리적 트라우마를 느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기자협회와 한국여성기자협회가 낸 현직 기자들의 트라우마 경험 관련 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사에 참여한 현직 기자 544명 중 428명(78.7%)은 '기자로 근무하는 동안 심리적 트라우마를 느낀 적이 있느냐'는 질의에 '있다'고 답했다.

'가끔 있음'이 280명(51.5%)으로 가장 많았다. '자주 있음' 105명(19.3%), '매우 빈번함' 43명(7.9%), '전혀 또는 거의 없음' 116명(21.3%)이었다.

(중략)

자연재난과 대형화재,성폭력 사건, 자살, 아동학대, 희생자 또는 가족, 정치인, 연예인, 온라인 커뮤니티 등 기자들이 취재 현장에서 접하는 사건·사고나 상황, 인물 등 15개 항목에 대해 트라우마 정도를 0∼4점(전혀없음∼매우 많음)으로 매겨 평균 점수를 낸 결과 '희생자 가족 및 관련 단체 취재'가 2.80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아동학대(2.63), 자살사건(2.52), 대형화재 및 폭발·침몰사고(2.43), 성범죄(2.38) 등의 순이었다. 

성범죄 취재 중 트라우마를 겪었다고 답한 344명을 분석한 결과 트라우마를 '자주 또는 매우 많이 겪었다' 비율이 43.3%였다. 

성별로는 여성 63.0%, 남성 30.1%였다. 성범죄 취재 과정에서 남성보다 여성 기자가 트라우마를 겪는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기자들은 업무 현장에서 일상적인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으나 예방교육은 거의 받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취재나 보도를 하기 전 트라우마 예방교육을 받았느냐는 질의에 81.8%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20406088800005

댓글 28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22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6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1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3 15.02.16 45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0390 스퀘어 LH·코레일 등 공공기관에 칼 빼든 원희룡…"민간과 경쟁 도입" 698 07.05 3.7만
190389 스퀘어 실시간 뉴욕에서 UN포럼 참석한 블랙수트 카리나 436 07.05 6.6만
190388 스퀘어 “외환거래 때 ‘미신고’ 원칙으로 개편”…정부 ‘新외환법’ 만든다 577 07.05 3만
190387 스퀘어 19금) 양웹에서 난리난 고수위 그루트 팬픽 473 07.05 8.7만
190386 스퀘어 최저임금 인상에 편의점주 분노…"월급 받는 이들이 왜 우리 생사 정하나" 268 07.05 2.6만
190385 스퀘어 집에서 가까운 회사 vs 월급 35만원 더 주는 회사 901 07.05 4.2만
190384 스퀘어 경태아부지 인스타 계정 글 업데이트(+추가) 500 07.05 8.2만
190383 스퀘어 이해리 결혼식에서 포착된 강민경... 305 07.05 12만
190382 스퀘어 누워서 할 수있는 운동 269 07.05 1.8만
190381 스퀘어 에어컨 구매 회사 꼰대 반응.jpg 250 07.05 6.5만
190380 스퀘어 구구절절 상처인 박원의 <노력> 가사 중 제일 잔인한 구절은? 732 07.05 4.7만
190379 스퀘어 교도소를 오히려 지어달라고 요구하는 지역 299 07.05 7.4만
190378 스퀘어 "전기료 올려도 덜 쓰면 부담 줄어, 전력시장 개방에 집중할것" 1311 07.05 4.3만
190377 스퀘어 [Episode] 방탄소년단 정국 ‘Left and Right ’ 녹음 현장 비하인드 공개! 🙋‍♂️👈🤦👉🙋‍♂️ 165 07.05 1.3만
190376 스퀘어 해운대 아파트 단지서 22개월 여아, 유치원 버스에 치여 숨져 437 07.05 6.1만
190375 스퀘어 일본에서 존잘 한 명이 스스로 찾아왔다는 하이브 근황 944 07.05 9.6만
190374 스퀘어 슈퍼스타하면 바로 떠오르는 연예인.jpg 2374 07.05 7만
190373 스퀘어 [단독] “쓰레기 인생 나도 살 가치가…” 사형폐지 주장 사형수의 고백 337 07.05 3.5만
190372 스퀘어 [단독] 연세대 출신 법조인들, 청소노동자 '연대' 변론 나선다 516 07.05 5.1만
190371 스퀘어 이상순 인스타그램 업데이트 529 07.05 8.7만
190370 스퀘어 20대 초반 돈 모아야 한다 vs 아니다 써라 828 07.05 4.2만
190369 스퀘어 엔하이픈 2일차 초동 106만 91 07.05 4495
190368 스퀘어 강남 유흥주점에서 손님이 건넨 술 마신 종업원 숨져 343 07.05 6.6만
190367 스퀘어 실시간 아이돌 관련 알티5백넘은 트윗.twt 732 07.05 6.2만
190366 스퀘어 인스스에 항공사 저격한 돈스파이크. jpg 332 07.05 7.1만
190365 스퀘어 WINNER (위너) - ‘I LOVE U’ Official MV 319 07.05 2.2만
190364 스퀘어 1리터의 눈물 한국에서 리메이크한다는 소식 보고 생각난... 저 세상 전개 터키판 1리터의 눈물.jpg 344 07.05 5.3만
190363 스퀘어 [단독] 한강 하구에서 아동 시신 발견…경찰 "범죄 혐의점 수사 중" 268 07.05 6.3만
190362 스퀘어 코어근육이 무너진 사람 특징.jpg 1332 07.05 1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