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난소암 4기' 유튜버 꾸밍, 25일 사망…"또 삶이 있다면 다시 만나" [종합]
85,329 731
2022.05.26 11:37
85,329 731
https://img.theqoo.net/duVKe
유튜버 꾸밍(이솔비)이 난소암으로 짧은 생을 마감했다.

지난 25일 낮 12시쯤 꾸밍의 한 지인은 유튜브 채널 영상의 댓글에 꾸밍의 부고 소식을 남겼다. 그는 "안녕하세요, 우리 꾸밍이가. 우리 솔비가 오늘 힘든 여정을 뒤로 하고 세상을 떠났다"면서 "여러분이 주셨던 많은 사랑에 정말 감사하다. 유튜브 활동하는 동안 여러분이 주신 많은 사랑에 꾸밍이가 많이 기뻐했고 저도 그 모습이 너무 좋았다. 우리에게 또 삶이 있다면 다시 만나 더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면서, 꾸밍이에게 자그마한 애도를 부탁드린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꾸밍이의 부탁으로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사실 인증을 요구하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이에 대해 "현재 식을 진행하고 있어 관련된 사진 등을 올리는 건 굉장히 예의에 어긋나는 일이기에, 희로애락을 함께했던 정말 아끼던 사람을 떠나보내면서도 부탁받았기에 적은 말이니 모쪼록 믿어주시면 감사하겠다"며 "핸드폰 잠금 해제나 계정을 따로 전달받지 못해 미심쩍은 글로 남기게 되어 죄송하다. 병상을 방문했을 때 부탁받아 이렇게 남긴다"고 덧붙였다.

꾸밍은 지난해 6월 "작년 만 21세 때 소세포성난소암(희귀암) 4기 판정을 받았다. 완치는 불가능하고 항암으로 연명할 수 있는 기간마저 6개월에서 1년 정도"라고 알린 바 있다.

이에 최근 꾸밍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내 생에 마지막 기록/여러분 고마웠어요/말기/시한부 일주일'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하며 "마지막으로 영상 올리고 가는 게 좋을 것 같아서 남긴다. 일주일 전까지 멀쩡했는데 일주일 사이에 상태가 많이 안 좋아져서 앞으로 일주일에서 한 달 정도 살 수 있을 것 같다. 여러분 덕분에 유튜브 수익으로 맛있는 거 사 먹고 댓글로 응원받아서 행복했다. 마지막까지 인스타에 기록 남기겠다. 유튜브 하길 잘한 것 같다. 모두들 안녕, 다음 생에 꼭 봐요. 감사하다"라는 인사를 남긴 바 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076/0003873193
댓글 73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22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6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1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3 15.02.16 45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0390 스퀘어 LH·코레일 등 공공기관에 칼 빼든 원희룡…"민간과 경쟁 도입" 703 07.05 3.7만
190389 스퀘어 실시간 뉴욕에서 UN포럼 참석한 블랙수트 카리나 436 07.05 6.7만
190388 스퀘어 “외환거래 때 ‘미신고’ 원칙으로 개편”…정부 ‘新외환법’ 만든다 579 07.05 3만
190387 스퀘어 19금) 양웹에서 난리난 고수위 그루트 팬픽 473 07.05 8.8만
190386 스퀘어 최저임금 인상에 편의점주 분노…"월급 받는 이들이 왜 우리 생사 정하나" 269 07.05 2.6만
190385 스퀘어 집에서 가까운 회사 vs 월급 35만원 더 주는 회사 901 07.05 4.2만
190384 스퀘어 경태아부지 인스타 계정 글 업데이트(+추가) 500 07.05 8.2만
190383 스퀘어 이해리 결혼식에서 포착된 강민경... 306 07.05 12만
190382 스퀘어 누워서 할 수있는 운동 271 07.05 1.9만
190381 스퀘어 에어컨 구매 회사 꼰대 반응.jpg 250 07.05 6.5만
190380 스퀘어 구구절절 상처인 박원의 <노력> 가사 중 제일 잔인한 구절은? 735 07.05 4.7만
190379 스퀘어 교도소를 오히려 지어달라고 요구하는 지역 299 07.05 7.4만
190378 스퀘어 "전기료 올려도 덜 쓰면 부담 줄어, 전력시장 개방에 집중할것" 1312 07.05 4.3만
190377 스퀘어 [Episode] 방탄소년단 정국 ‘Left and Right ’ 녹음 현장 비하인드 공개! 🙋‍♂️👈🤦👉🙋‍♂️ 166 07.05 1.3만
190376 스퀘어 해운대 아파트 단지서 22개월 여아, 유치원 버스에 치여 숨져 438 07.05 6.1만
190375 스퀘어 일본에서 존잘 한 명이 스스로 찾아왔다는 하이브 근황 946 07.05 9.6만
190374 스퀘어 슈퍼스타하면 바로 떠오르는 연예인.jpg 2376 07.05 7.1만
190373 스퀘어 [단독] “쓰레기 인생 나도 살 가치가…” 사형폐지 주장 사형수의 고백 340 07.05 3.5만
190372 스퀘어 [단독] 연세대 출신 법조인들, 청소노동자 '연대' 변론 나선다 518 07.05 5.1만
190371 스퀘어 이상순 인스타그램 업데이트 530 07.05 8.7만
190370 스퀘어 20대 초반 돈 모아야 한다 vs 아니다 써라 829 07.05 4.2만
190369 스퀘어 엔하이픈 2일차 초동 106만 91 07.05 4530
190368 스퀘어 강남 유흥주점에서 손님이 건넨 술 마신 종업원 숨져 343 07.05 6.6만
190367 스퀘어 실시간 아이돌 관련 알티5백넘은 트윗.twt 734 07.05 6.2만
190366 스퀘어 인스스에 항공사 저격한 돈스파이크. jpg 333 07.05 7.2만
190365 스퀘어 WINNER (위너) - ‘I LOVE U’ Official MV 319 07.05 2.2만
190364 스퀘어 1리터의 눈물 한국에서 리메이크한다는 소식 보고 생각난... 저 세상 전개 터키판 1리터의 눈물.jpg 344 07.05 5.3만
190363 스퀘어 [단독] 한강 하구에서 아동 시신 발견…경찰 "범죄 혐의점 수사 중" 268 07.05 6.3만
190362 스퀘어 코어근육이 무너진 사람 특징.jpg 1334 07.05 1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