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펜 가져갔니?" 9세 여아 패딩 뒤진 서점 주인 기소됐다 무죄 난 사연
48,038 326
2022.01.28 18:46
48,038 326


대구지방·고등법원 전경/이승규 기자

초등학교 2학년 어린이가 펜을 훔친 것으로 착각하고 어린이의 옷을 뒤졌다가 재판에 넘겨진 서점 주인에게 무죄가 선고됐다. 재판 과정에서 어린이가 옷을 뒤지는 걸 허락했는지 여부가 쟁점이 됐는데 재판부는 서점 주인의 손을 들어줬다.

대구지법 형사 11부(재판장 이상오)는 28일 신체수색죄로 기소된 여성 A(37)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고 밝혔다.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된 1심에서 배심원 7명도 만장일치로 A씨에게 무죄 평결을 내렸다. 형법 제321조에 따르면, 사람의 신체·주거 등을 수색할 경우 3년 이하의 징역에 처한다.

A씨는 2020년 12월 18일 자신이 운영하는 대구의 서점에 설치된 방범 카메라를 보던 중 B(9)양이 볼펜 매대에 손을 한두 차례 갖다 댄 후 길쭉한 물건을 주머니로 넣는 것을 목격했다. A씨는 B양을 불러 서점 안쪽으로 데려간 뒤 “펜을 가져갔느냐”고 물었고, B양은 패딩 주머니에 손을 넣어 내용물을 보여줬다. 이후 A씨가 그 주머니를 뒤졌다.

B양의 주머니에선 사탕형 과자 ‘멘토스’ 가 나왔다. 이 멘토스는 B양이 다른 매장에서 구입한 것이었다. 길쭉한 모양 때문에 A씨가 볼펜으로 착각한 것이다. A씨는 B양에게 방범 카메라를 보여준 뒤, B양이 안쪽 주머니를 보여주자 다시 한번 옷을 뒤졌다. 볼펜이 나오지 않자 B양에게 사과했고 B양의 부모에게도 전화로 사과했다.

하지만 B양의 아버지가 A씨를 아동학대죄로 고소했다. 수사 과정에서 아동학대죄는 무혐의가 나왔지만 검찰이 신체수색죄를 적용해 지난해 11월 A씨를 기소했다. 대구지검 관계자는 “B양이 (수색을) 승낙하지 않았다고 해 범죄가 인정된다 판단했다”면서 “(A씨가) 경찰이나 B양의 부모를 불러 B양에게 허락을 구해야 했다”고 말했다. A씨는 재판 과정에서 “B양에게 ‘펜을 가져간 것 같은데 확인해도 되겠느냐’고 허락을 구했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A씨의 손을 들었다. A씨의 말에 B양이 응해 먼저 주머니에서 물건을 꺼낸 점, 방범 카메라 확인 이후에도 주머니를 A씨에게 보여주며 확인시켜준 점 등은 B양이 묵시적으로 수색 행위를 승낙했다고 볼 수 있다는 것이다. 피해자의 동의는 위법성 조각(阻却) 사유가 된다. 재판부는 “B양이 서점을 떠날 경우 A씨는 B양이 펜을 훔쳤는지 여부를 확인할 수 없다”면서 “펜 1개를 훔친 것으로 보이는 영상을 근거로 경찰관을 부르는 것은 9세 아동에 대한 과잉 대응이며, 부모 호출 역시 가족 모두에게 모욕감을 줄 수 있는 만큼 적절하지 않다”고 밝혔다. 검찰은 재판 결과에 불복해 항소했다.



https://news.v.daum.net/v/20220128175214011


댓글 32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31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106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185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70 15.02.16 44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7156 스퀘어 오늘 칸영화제 수상으로 대한민국이 달성한 기록. jpg 236 06:24 3.9만
187155 스퀘어 칸 영화제 본상을 모두 받아본 나라들 232 06:01 3.8만
187154 스퀘어 망원동 빵킷 리스트.jpg 592 05:47 3만
187153 스퀘어 [속보] '헤어질 결심' 박찬욱 제75회 칸영화제 감독상 수상 541 04:29 5.2만
187152 스퀘어 [속보] '브로커' 송강호, 제75회 칸영화제 남우주연상 수상 782 04:09 5.6만
187151 스퀘어 방금전 뜬 브라질 축구 국대 목격영상.twt 269 01:50 5.4만
187150 스퀘어 [아는형님] 장원영을 제수씨라고 부른 오늘자 방송 영상 (30초) 507 01:32 5.4만
187149 스퀘어 필라테스 학원 시스템 중 가장 이해 안 가는 것 350 01:20 8.1만
187148 스퀘어 방탄소년단 진 인스타 업뎃(야식🍜) 210 01:09 3만
187147 스퀘어 핫게간 올해초 아는형님 콩트 영상 (장원영) 116 01:08 1만
187146 스퀘어 올해 40살 前 야구선수 몸상태...jpg 293 00:58 6.6만
187145 스퀘어 방시혁과 박진영 '학폭' 이슈 온도차...르세라핌 '완전체 포기'·스키즈 '복귀' 684 00:42 5.4만
187144 스퀘어 누군가 나를 싫어하게 되었다면, 그 사람의 세계가 변한 것이지 내 존재가 변한 것이 아니다.twt 223 00:29 9179
187143 스퀘어 무대 노잼이고 독기없다는 요즘 여돌들 직캠 455 00:27 7.3만
187142 스퀘어 '서울 시내 복합 쇼핑몰' 했을 때, 제일 먼저 생각나는 곳은 어디? 435 00:08 2.8만
187141 스퀘어 네이버페이 24원 + 3원 246 00:01 1.6만
187140 스퀘어 NCT DREAM 엔시티 드림 'Beatbox' MV Teaser + Teaser Image 312 00:00 1.6만
187139 스퀘어 방탄소년단 새 앨범 Proof 컨셉포토 (Proof ver.) 419 00:00 1.9만
187138 스퀘어 미자 여돌한테 제수씨 여보 와이프라 칭해서 난리난 오늘자 아형 1563 05.28 8.1만
187137 스퀘어 우리나라 맞나 싶은 과외 선생의 가스라이팅 467 05.28 6.5만
187136 스퀘어 도시락 서포트에 미친 브레이브걸스 갤러리 535 05.28 6.9만
187135 스퀘어 방금 뜬 블랙핑크 로제 틱톡 with 리사, 제니 248 05.28 3.9만
187134 스퀘어 부산에서 프랑스식/일본식 케이크를 먹을 수 있는 9곳 990 05.28 4.4만
187133 스퀘어 인지도가 낮은 아이돌이 대학 축제에 섭외되는 이유.jpg 462 05.28 8.8만
187132 스퀘어 안전바 안내려가서 당황하는 네이마르 ㅋㅋㅋㅋㅋㅋㅋ 467 05.28 8만
187131 스퀘어 오늘자 에버랜드 아마존 근황 (브라질 국대 313 05.28 7.2만
187130 스퀘어 ?? : 티익스프레스 원모타임? 예~!~!!!! (브라질 국대) 163 05.28 5만
187129 스퀘어 한국에서 일반인이 유명해지면 안되는 이유.jpg 638 05.28 9.4만
187128 스퀘어 인스타에 에버랜드에서 논 사진 올린 네이마르.jpg +움짤 추가 283 05.28 6.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