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양주 신도시 칼들고 설쳤다는데 풀려났다네요.심신미약이라..
62,787 1622
2021.04.20 17:40
62,787 1622
https://m.bobaedream.co.kr/board/bbs_view/best/415542/2/1

살고싶습니다. 방법좀알려주세요


양주 신도시아파트에 사는 사람입니다. 살려주세요

너무 무섭고 놀라고 해서 어디서부터 어떻게 써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오늘(21년4월20일) 새벽 6시 30분경에 칼을 양손에 들고 아래층에서 남자가 올라왔습니다.

층간소음이나 그런 거 전혀 아닙니다.


지난 토요일(4/17)에 아내가 아침 일찍(6시정도) 일이 있어서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려가던 중

우리집의 바로 아래층에서 어떤 남자가 탔다고 합니다.

아마도 바로 아래층 사람인 듯 했고 모른 척 휴대폰을 보고 있었는데 계속 뚫어져라 쳐다 보는 느낌이 들었지만,

눈이 마주치면 안될 것 같아서 그냥 모른 척하고 지하 주차장에서 내렸다고 합니다.


그 후 어제 월요일(4/19)에 점심시간이 조금 지난 1-2시경에 저 혼자 집에서 일을 하고 있을 때입니다.


(재택근무 중)


갑자기 현관벨이 울려서 내부 카메라로 보니 모르는 사람이 있어서 택배인가 싶어서 사람이 없는 척하고 가만히 있었더니

계속 벨을 누르고 기다라고 있는겁니다.


상당히 이상했지만 뭔가 급하고 절박한 일인가 해서 문을 열고 내다 봤더니

자기가 누굴 좀 찾고 있는데 그 사람이 우리집에 살고 있는 것 같은데 좀 찾아 봐야 겠다고 해서

정중하게 누굴 찾으시는지 모르겠습니다만, 찾으시는 분 성함은 어떻게 되는지요 하고 물었고

한참을 머뭇거리고 말을 않하더니 강 모 라는 여자를 찾는다고 했습니다.

그래서, 그런 사람은 여기에 살지 않습니다. 누구신지 모르겠습니다만, 잘못 찾아오셨습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그랬더니 자기는 아래층 사는 사람이고 그 여자를 꼭 찾아야 한다고 하면서 한참을 안내려가고 서성이더니 결국에 그냥 내려갔습니다.


그리고, 오늘 새벽이 갑자기 계속해서 벨을 누르고 있었고 안나가니

발로 문을 차고 칼을 문앞에서 휘두르고 하며 계속 알 수 없는 협박을 했습니다.

바로 경찰에 연락, 약 15-20분후 경찰이 왔고 그 후 약 5-10분정도 경찰과 대치후 경찰에 의해 끌려 나갔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지금부터입니다. 오늘 오후 1시에 석방이 되어서 풀려났다고 합니다.


칼을 휘두르고 문을 발로 차며 살해 협박을 하던 사람이, 잠시 보기에도 상당히 정신이상이 있어보이는 사람이,

바로 아래층에 사는 사람이, 석방되었다고 합니다.

뭐라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진짜로 살인사건이 나기 전에는 어쩔 수 없는 것이 우리나라 법이라고 합니다.

정신이상, 심신미약…뭐 이런 걸로 조서만 받고 풀려났다고 합니다.

이제부터 어떻게 해야할지 막막합니다. 너무 두렵고 정신이 없어서 뭘 어디서부터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너무 경황이 없어서 두서없이 적었습니다만, 추후에 다시 좀 정리를 해서 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믿었던 경찰에서 더 이상 잡고 있을 수 없다고 내보냈다고 하니 정말 아무 생각도 들지 않습니다.

저와 아내, 딸아이가 제발 살 수 있는 방법을 좀 알려주세요.

오늘 밤에 다시 찾아 올 거라고 저는 확신하고 있습니다.


추가 내용 1 : 방금(4/20 오후3시) 경찰에서 오셔서 신변보호 요청서를 작성했습니다만,

약 1-2주 정도의 심사기간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당장 오늘부터 신변보호가 되는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여러분, 남의 일이 아닙니다. 바로 지금 여러분 코앞에서 일어난 일이며

바로 지금 엘베나 계단에서 만날 수도 있습니다.

저는 살고 싶습니다.

솔직히 죽을 수도 있다고 생각듭니다. 여러분께서 증인이 되고 지켜봐 주세요

실제로 당해보면 정말 죽겠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도와주세요. 저와 제 아내, 딸아이의 목숨이 달려있습니다.


추가 내용 2 : 제가 카페나 SNS나 이런거를 잘 안하고 모릅니다.

여러분께서 좀 다른 곳으로도 퍼날라 주실 수 있으신가요? 알고 있는 카페가, 커뮤니티가 별로 없습니다.

부탁드립니다. 지금 현재로서는 여러분께 알리고 하는 것밖에 생각이 나질 않네요

그리고, 사진을 첨부하였습니다만, 촬영된 동영상도 있습니다.

가해자라고는 하나 그대로 얼굴이 나오면 제가 불이익을 받을 것 같아서 사진은 얼굴을 지웠고

동영상은 편집하는 방법을 몰라 못 올렸습니다.


추가 내용 3 : 방금 관리사무소에서 연락이 왔는데 LH에 연락(공문을 보내)해서 급하게라도 다른 곳으로 이사가능한 곳을 알아볼 수 있도록 노력해 보겠다고 하십니다.

LH에서 실제로 가능하게 해 줄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당장 다른 곳으로 도망갈데도 없는 상황이라서 너무 걱정입니다.



https://img.theqoo.net/SWums

https://img.theqoo.net/uQrjr

https://img.theqoo.net/MurIF

https://img.theqoo.net/QVzBV

https://img.theqoo.net/dyiBS

https://img.theqoo.net/tOleW

https://img.theqoo.net/FREEA

https://img.theqoo.net/APiiW

https://img.theqoo.net/LbLzU

https://img.theqoo.net/HsWMd

https://img.theqoo.net/PMeHS
댓글 162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7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2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9 15.02.16 33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9053 스퀘어 (유머글임) SM엔터테인먼트 2021년 5월 10일 신인 7인조 남자아이돌 런칭 416 00:31 4.9만
149052 스퀘어 평택항 대학생 사망사건 청원이 있어서 가져왔어!! 참여부탁해 347 00:26 1.7만
149051 스퀘어 방탄 진 트윗 업뎃 415 00:25 3만
149050 스퀘어 김흥국 뺑소니 사건 블랙박스 공개 590 00:23 6.4만
149049 스퀘어 알바하다가 300kg 철판에 깔려 사망한 23살 대학생의 유가족이 남긴 댓글.... 489 00:13 4.7만
149048 스퀘어 네페 12원+12원 267 00:06 2.2만
149047 스퀘어 이번 한강에서 실종 뒤 사망한 의대생 사건으로부터 파생된 각종 이슈에서 가장 공감가는 글 119 00:06 1.2만
149046 스퀘어 일본 프듀2 연습생끼리 뽑은 비쥬얼 순위.jpg 501 00:01 2.8만
149045 스퀘어 NCT DREAM 'Diggity' DREAM-VERSE Chapter #3 The Taste of Pain 350 00:00 1.3만
149044 스퀘어 요즘 시청자 반응 좋은 관찰형 예능 프로그램 556 05.06 6.9만
149043 스퀘어 최종면접일이 겹치는 두 회사, 당신의 선택은? 609 05.06 3.5만
149042 스퀘어 평택항 대학생 사망사고 현장에서 119 신고 안한 이유로 추정되는 댓글 752 05.06 5.4만
149041 스퀘어 언론의 힘을 알수있는 평택항 故이선호군과 한강 故손정민군 기사.jpg 663 05.06 4.3만
149040 스퀘어 한강 사건에서 친구가 핸드폰 번호를 바꿨다는 건 거짓말 877 05.06 5.4만
149039 스퀘어 눈앞에 보이는 컨테이너가 바닥 가까이 기울어 있었고 그 밑에 “자는 듯이 엎드린 아들의 모습”이 보였다. 재훈씨는 잠시 ‘아들이 뭘 줍고 있나’ 생각했다. (중략) 가까이 다가가려던 그가 말했다. “이거 뭐고. 죽은 기가. 죽었나.” 재훈씨는 그대로 정신을 잃었다. 587 05.06 3.6만
149038 스퀘어 중프듀 투표권 얻으려 우유 사재기 후 하수구에 콸콸... 768 05.06 4.8만
149037 스퀘어 근데 여초회사는 정수기통 누가 갈아?.jpg 87 05.06 1.1만
149036 스퀘어 우리나라에서 사람들이 크게 관심도 없고 화제도 잘 안되는 죽음들 280 05.06 3.1만
149035 스퀘어 평택항 대학생 사망사고 기막힌 전말 1707 05.06 7.7만
149034 스퀘어 고민하게 되는 블랙핑크 지수에게 더 어울리는 컨셉 283 05.06 2.1만
149033 스퀘어 자꾸 연예인 이름 엉뚱하게 말하는 방탄 정국 174 05.06 2만
149032 스퀘어 차고 있으면 혈당 알려줍니다… 삼성-애플 스마트워치 격돌 301 05.06 2.7만
149031 스퀘어 (영상주의)폭행 당하는 여성을 보고 그냥 지나치지 않은 시민 529 05.06 4.7만
149030 스퀘어 얼굴도 제목도 대유잼인 4월 방탄 진 짤드컵.gif (feat. 대회에 미친 그 독방) 120 05.06 6163
149029 스퀘어 너무 씁쓸하고 화나는 살해, 유기 되어 3주간 방치된 여성의 동생이 몇달 전에 올렸던 글 799 05.06 4.8만
149028 스퀘어 나영석피디 잘알인 방탄지민 241 05.06 2.5만
149027 스퀘어 1위하고 브이앱 하다가 운 있지 (ITZY) 유나..twt 392 05.06 4.5만
149026 스퀘어 사람들마다 다른 잠옷패션 1111 2222 557 05.06 3만
149025 스퀘어 오늘 케톡에서 라이브 찢었다는 반응 많은 엠카 무대 231 05.06 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