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96년생부터 절대 안 입어요"…태우고 자르고 '스키니진' 어쩌다 이지경이 됐나
93,529 1162
2021.09.21 12:59
93,529 1162

[사진 = SNS 틱톡 @momohkd 게시물 캡처]
하체가 꼭 끼게 감싼 디자인으로 한때 패션 트렌드의 상징처럼 여겨진 '스키니진'이 때아닌 수난을 겪고 있다. 1996년 이후 태어난 'Z세대'가 바로 전 세대인 밀레니얼세대(M세대)의 유행을 '촌스럽다'라며 조롱하면서부터다.

시작은 지난해부터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대거 게재된 'M세대 vs Z세대' 게시물이었다. Z세대 SNS 이용자들이 '스키니진 반대(No Skinny Jeans)'라는 해시태그를 달고 스키니진을 버리거나, 불태우는 영상을 찍어 올리기 시작한 것.

스키니진 여러 벌을 쓰레기통에 던져넣는 영상을 찍은 한 해외 누리꾼은 "스키니진은 M세대의 산물"이라며 "촌스러운 옛날 디자인"이라고 말했다.

최근에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초등학생들은 스키니진을 '엄마 바지'라고 부른다"는 글이 올라와 화제가 되기도 했다. 스키니진 유행은 지난 2006년께부터 시작했는데 이를 즐겨 입고 자란 2030 세대가 이제 부모 세대가 됐기 때문이다.

유통업계와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이 같은 스키니진의 수난을 두고 다양한 분석이 나온다. 주요 의견 중 하나는 몸매를 부각하느라 활동성이 떨어지는 스키니진 대신 활동하기 편한 '와이드팬츠'와 '오버사이즈' 옷들이 새로운 유행으로 떠올랐다는 것이다.

Z세대가 많이 이용하는 SNS 틱톡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스키니진을 입으면 앉거나 돌아다니는데 불편하다", "날씨가 더운 여름에 입으면 땀이 많이 난다. 와이드팬츠가 훨씬 낫다" 등 댓글이 많은 공감을 받았다.

그런가 하면 Z세대 사이에서 "유행을 따르지 않고 내가 입고 싶은 걸 입겠다"는 인식이 확산한 게 요인으로 작용했을 것이라는 의견도 있다. 단순히 시간이 흐르면서 유행이 바뀌었다고만 보기에는 다소 제한적이라는 것이다.

이를 주장하는 누리꾼들은 "패션은 돌고 도는 것이다. 굳이 따를 필요가 없다", "주머니에 물건을 넣을 수 있는 실용성이 필요하다" 등의 의견을 냈다.


맥클랜던은 "그간 스키니진 광고는 비정상적으로 마른 몸을 강조해 왔다"며 "Z세대는 옷에 맞춰 다이어트한다는 고정관념을 거부한다"고 분석했다.

댓글 116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5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44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6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8000 스퀘어 [단독] 롯데 ‘엔제리너스’ 새 로고 단다···브랜드 재정비 박차 686 10.25 6.8만
167999 스퀘어 ??? : 아빤 먼 나라에서 일하고 계셔서 못 돌아오신단다 295 10.25 8.5만
167998 스퀘어 일본 10대, 20대, 30대, 40대 여성들이 뽑은 가장 잘생긴 케이팝 남자아이돌 순위 333 10.25 3.9만
167997 스퀘어 한강 사망 대학생 부친 "명백한 타살증거 찾았다" 706 10.25 7.8만
167996 스퀘어 일본여자를 뭘로 보는거야 불쾌^^ 997 10.25 8.9만
167995 스퀘어 NCT 127 엔시티 127 'Favorite (Vampire)' MV 540 10.25 2.6만
167994 스퀘어 진심해도해도 너무한 중국 웨이보 586 10.25 6.6만
167993 스퀘어 무도 예언짤이 발굴되는 과정을 설명해드리겠습니다(꿀팁) 880 10.25 7.5만
167992 스퀘어 새로운 디자인 뽑고있는 대전 지역화페 온통대전 카드 700 10.25 5.8만
167991 스퀘어 현재 뇌절 중인 인기가요 557 10.25 11만
167990 스퀘어 온갖 커뮤니티에서 화제였던 트위터 "동서쪽" 논란.jpg 391 10.25 4.1만
167989 스퀘어 기저귀 안 갈아 딸 아이 뼈까지 녹아..매정했던 부모 413 10.25 6.2만
167988 스퀘어 이거 이기는 PPL 없다고 생각함. 더 뛰어난 거 있으면 더쿠 탈퇴함. 228 10.25 5.7만
167987 스퀘어 [전문] 김선호 소속사, 계약 논란 입열었다 "2018년에 첫 미팅.." 349 10.25 5.6만
167986 스퀘어 한 달 밥값 11만원 쓰는 딸 정상인가요?.pann 1180 10.25 8.5만
167985 스퀘어 서양인 중에서도 n****를 립싱크해서 논란된 사람이 있을까? 584 10.25 6.1만
167984 스퀘어 this is humor)드라마 지리산의 PPL 근황.jpg 836 10.25 7.2만
167983 스퀘어 이런 느낌 K-빌런캐 나왔으면 좋겠다.twt 612 10.25 6.9만
167982 스퀘어 우연히 딸아이의 일기장을 봤어요 1899 10.25 8.9만
167981 스퀘어 결국 트위터에 사과문 올린 에스파 지젤 452 10.25 6.7만
167980 스퀘어 에스파 지젤 사과문 461 10.25 7.3만
167979 스퀘어 원더우먼, 검은태양에 이어 또 같은 날 동시간대에 붙는 MBC, SBS 드라마.JPG 614 10.25 5만
167978 스퀘어 핫게간 동북공정 중국 춤예능에 출연한다는 NCT멤버 720 10.25 4.5만
167977 스퀘어 김선호 지인 A씨 3일만에 또 다른 폭로 "소속사 솔트, 10월부터 임시계약..위약금 김선호 부담" 485 10.25 4.6만
167976 스퀘어 판) 내 성추행사건을 원나잇이라고 증언한 친했던 언니의 결혼. 선택 좀 대신 해주세요 641 10.25 5.9만
167975 스퀘어 [속보]과기부 "KT, 통신장애 디도스 공격 아냐…서비스 장애" 575 10.25 4.3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