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블랙핑크, YG와 재계약 가능할까?…해외 1000억 베팅설 솔솔
66,413 476
2023.01.23 12:16
66,413 476
https://img.theqoo.net/SqGyl

걸그룹 블랙핑크가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YG)와 계약 7년차에 접어들면서 재계약 여부가 K-팝 시장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한 증권사는 "무난한 진행이 예상된다"는 리포트를 내놓기도 했지만, 실제 재계약에 이르기까지 적잖은 진통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해외 시장에서도 그들에게 엄청난 계약금을 안길 준비를 하고 있기 때문에, YG가 머니게임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엄청난 부담을 감수해야 하기 때문이다.

2016년 8월 8일 데뷔한 블랙핑크는 오는 8월 계약이 만료된다. 이를 두고 지난 19일 NH투자증권은 "여러 모멘텀이 존재함에도 여전히 주가가 경쟁사 대비 저평가 상태인 것은, 올 8월까지인 블랙핑크의 계약 만기가 가까워짐에 따라 관련 우려가 반영된 것"이라면서 "재계약 관련해서 미리 부정적으로 짐작하고 대응할 필요는 없다. 블랙핑크 재계약은 무난한 진행이 예상되기 때문에 과도한 우려는 내려놓을 시점"이라고 분석했다.

하지만 문화일보의 취재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YG의 재계약 과정은 순탄치 않을 전망이다. 지난 7년 간 글로벌 스타로 거듭난 블랙핑크의 ‘몸값’이 어마어마하게 상승했기 때문이다. 해외 시장에 정통한 한 업계 관계자는 "고향인 태국을 비롯해 동남 아시아 시장에서 절대적인 영향력을 갖고 있는 리사에게 중국을 비롯한 국가에서 1000억 원 수준의 개런티를 제시할 뜻을 비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이는 한국의 시장 규모를 따져봤을 때는 감당하기 어려운 수준"이라고 귀띔했다.

물론 블랙핑크 멤버들이 단순히 계약금 규모만 따져서 거취를 정하지는 않는다. 원 소속사이자 ‘블랙핑크’라는 상표권을 갖고 있는 YG와 손잡아야 그들의 원형을 유지하는 것이 수월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YG가 그들에게 적절한 계약금 수준을 제시하는 것 역시 관건이 될 수밖에 없다. 이는 아티스트 입장에서 자존심이자, 그들의 위상을 드러내는 절대적 지표이기 때문이다.

그런 상황을 고려하더라도, YG가 블랙핑크를 잡기 위해서는 멤버 당 최소 200억 원 이상의 계약금을 제시해야 한다고 업계 관계자들은 내다보고 있다. 현재 그들은 150만 명을 동원하는 월드투어를 진행 중이다. 입장권 장당 평균 12만 원으로 계산했을 때 공연 매출만 1800억 원에 이른다. 여기에 앨범 판매와 음원 수익, 광고 촬영 등 기타 활동, YG가 블랙핑크를 유지하면서 얻게 될 상징성과 상장사로서 시가총액 등을 고려해봤을 때 YG가 블랙핑크와 재계약을 일구기 위해 천문학적인 계약금을 제시해야 한다는 게 중론이다.

또 다른 업계 관계자는 "재계약 기간은 통상 2∼3년 정도다. 만약 소문대로 인당 200억 원씩 총 800억 원의 계약금을 지출한다고 가정했을 때, YG가 기간 내에 과연 수익을 낼 수 있을 지 여부를 계산해봐야 한다"고 전했다.

https://naver.me/5JQRnYsp
댓글 47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13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5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9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95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1 15.02.16 58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11859 스퀘어 각 대학별 학생증 디자인 모음.jpg 205 02.06 1.3만
211858 스퀘어 세븐틴 존나 잘먹는다 진짜....jpg 297 02.06 1.5만
211857 스퀘어 핫게 갔던 성균관대 한글 슬로건 당선작.jpg 543 02.06 4만
211856 스퀘어 취향 따라 갈리는 트와이스 코디 컨셉 투탑 316 02.06 2.8만
211855 스퀘어 한국에서 10초만에 잃어버린 스마트폰 찾는 방법 (제발 이거부터 하세요) 2495 02.06 5만
211854 스퀘어 되팔렘 멸망한 슬램덩크 굿즈 근황 265 02.06 4.2만
211853 스퀘어 중학교 때 히틀러 한명 있었거든 443 02.06 5.1만
211852 스퀘어 미국 일부 주에서 최근 합법화 된 장례방법.jpg 324 02.06 4.3만
211851 스퀘어 터키 지진 피해 상황 395 02.06 6.6만
211850 스퀘어 회사 다니는거 개인적으로 가성비 좋은거 같은 달글 451 02.06 5.8만
211849 스퀘어 [속보] 진도 4.2 지진 뉴욕 버펄로에서 감지 344 02.06 5.1만
211848 스퀘어 친구 어머니에게 '너네 엄마'라고 쉽게 말하는 친구..."괜찮다 vs 예의없다" 695 02.06 3.8만
211847 스퀘어 보면 이해되는 슬램덩크 인기투표 이유와 순위 200 02.06 9818
211846 스퀘어 진짜 와플에 밀려 지금은 거의 사라졌다는 길거리 와플.JPG 502 02.06 6.6만
211845 스퀘어 [속보] 튀르키예 중부서도 규모 7.5 지진 발생 -EMSC 204 02.06 3.3만
211844 스퀘어 0.5인분 중식당 실제사진 600 02.06 7.5만
211843 스퀘어 오늘 썰플리에서 추천받은 부승관 자녀 이름.jpg 452 02.06 4.9만
211842 스퀘어 [속보] 방금 강도 7.8 지진 터키 남부 강타 321 02.06 4.3만
211841 스퀘어 [속보] 튀르키예 대통령 "지진 사망자 수 912명으로 늘어" 141 02.06 2.8만
211840 스퀘어 그 "손모양" 이 중국 게임에 끼친 영향 504 02.06 5.7만
211839 스퀘어 솔직히 명품 아니지만 보통 직딩들도 사기 힘든 브랜드들.jpg 566 02.06 9.3만
211838 스퀘어 부석순 (SEVENTEEN) '파이팅 해야지 (Feat. 이영지)' Official MV 447 02.06 2.3만
211837 스퀘어 지진으로 폭삭 무너져버린 터키 가지안테프 성 280 02.06 7.3만
211836 스퀘어 아무도 이해하지 못하는 SM의 에스파 음악방송 플랜 385 02.06 5.7만
211835 스퀘어 생수 살때 전자 vs 후자 843 02.06 5.3만
211834 스퀘어 매일 들러서 밥먹고 가는데 일찍 오면 문에 팔 걸치고 집안 구경하고 있는 고양이 👀 430 02.06 5.2만
211833 스퀘어 진짜 너무 간단한데 식당에서 파는 맛 나는 최고 존맛 순두부찌개 레시피.ytb (원덬네 가족 모두가 인정한 레시피라구~!~!) 1661 02.06 4.3만
211832 스퀘어 "당근마켓엔 중고 사람" 승우아빠 탓…맥도날드CF '싫어요' 날벼락 527 02.06 6.9만
211831 스퀘어 소름돋는 필라테스 후기 492 02.06 10만
211830 스퀘어 [KBO] 비계 털린 한화 이글스 특급 신인 김서현 491 02.06 6.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