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어린이집서 반복된 아동 간 성추행‥놀이인 줄 알았다?
68,603 699
2022.12.09 20:30
68,603 699
https://naver.me/Glm70kPv
https://m.youtu.be/8r1ugqik4A4

네 살짜리 여자아이가 어린이집 안에서 또래 아동들에게 여러 차례 성추행을 당했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교실에 교사들이 있었지만 피해 아동은 보호받지 못했습니다.

...

지난해 7월, 서울 강동구의 한 어린이집.

6살 남자아이가 여자아이 주변을 상자로 막더니, 여자아이의 바지와 속옷을 벗기고 들여다봅니다.

10분 이상 옷을 입혔다 벗겼다 하며 만지고 속옷 안에 장난감을 넣는 모습도 보입니다.

다른 아이들이 교사에게 현장을 가리키며 뭐라고 말을 하는데, 교사의 반응은 없습니다.

14분쯤 지나 아이들이 더 몰려들어서야 남자아이에게 다가가 타이릅니다.

나흘 전 또 다른 교실.

이번에도 같은 남자아이가 피해 아동의 바지를 벗기고 만지는 행동을 반복합니다.

다른 남자아이 2명도 다가와 함께 만지거나 들여다보지만 교사는 바로 옆을 지나가기만 합니다.

부모는 한 달이 지나서야 피해를 알았고, 두 달치 CCTV를 들여다본 결과 최소 4차례 이 같은 추행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

어린이집에 항의하자 원장과 교사들은 아이들이 병원놀이를 하는 줄 알았고, 일부 몸을 만진 것도 놀이과정으로 생각했다며 추행 사실은 몰랐다고 했습니다.

[피해 아동 어머니]
"애들 놀이다, 몰랐다, 그렇게 심한 거 아니다… 엉덩이를 만지는 문제 행위를 알고 있어서 교사가 말을 해서 아이에게 가르쳤다…"

가해 아동 부모들도 같은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부모는 어린이집 원장과 교사 두 명을 아동학대 혐의로 고소했지만, 검찰은 최근 혐의가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교사들이 5미터가량 떨어져 있어 제대로 몰랐을 것으로 보이고, 문제행동을 봤을 땐 주의를 줬다는 이유입니다.

당시 어린이집 원장은 MBC와의 통화에서 "발달 단계상 성적 호기심이 증폭할 시기"라면서도, "어른의 관점으로 보면 아이들의 놀이가 이해되지 않는다"고 답했습니다.

하지만 피해 아동은 외상후스트레스장애로 1년 이상 집중치료가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고 지금도 바지 입는 것조차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

MBC뉴스 장슬기입니다.

영상취재: 위동원 / 영상편집: 류다예


아동 성교육 전문가들은 성기 주변을 만지고 뭔가 넣으려고 하는 행동은 호기심이나 놀이 차원으로 보기엔 어렵다는 의견
댓글 69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399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5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11165 스퀘어 센스 미친 에일리 콘서트 스탭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4 21:20 1.9만
211164 스퀘어 펭수가 너무 좋아서 말이 안통하는 펭수팬ㅋㅋㅋㅋ 125 21:17 6857
211163 스퀘어 오늘자 런닝맨 토론주제 인간의 본성은 성선설이다 vs 성악설이다 421 20:58 1.5만
211162 스퀘어 새내기 여동생 가방 선물 후기 339 20:58 3.8만
211161 스퀘어 더글로리 패러디한 snl 359 20:55 2.4만
211160 스퀘어 피식대학 서준맘 이번 영어유치원 편 한국 신흥 중산층 블랙코미디 그 자체라고 생각하는 달글 346 20:36 3.3만
211159 스퀘어 나는 항공권을 살 때 529 20:32 3.6만
211158 스퀘어 콧줄 단 80대 중환자, 병실침대 끌고 은행 간 사연 149 20:14 2만
211157 스퀘어 오늘자 런닝맨 토론주제로 나온 강아지 상하체 논란.twt 359 20:06 3.3만
211156 스퀘어 대체 임신을 왜 축하해줘야 하나요?? 560 20:03 4.7만
211155 스퀘어 초등학교때 떡꼬치 가격 얘기하는 류수영 이찬원 박수홍 그리고 이연복....jpg 502 19:48 3.4만
211154 스퀘어 남일 같지 않은 일본의 어린이방 아저씨 논란 675 19:24 5.5만
211153 스퀘어 폐업한 카페 레시피 싸그리 알려드림📔 +원두, 파우더 등 제품 정보까지 698 19:11 3.4만
211152 스퀘어 일어 번역가가 느낀 한국/ 일본 국민성 차이 533 18:44 5.3만
211151 스퀘어 생리에 훈수 두는 남자스태프들ㅋㅋㅋ 552 18:22 7.4만
211150 스퀘어 현재 또 지랄난 LG 유플러스 인터넷 420 18:15 4.9만
211149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10원 추가 121 18:07 1.3만
211148 스퀘어 NCT 127 엔시티 127 ‘Ay-Yo' MV Teaser 257 18:00 1.6만
211147 스퀘어 남친 집에 못오게 하고싶은데... 서운해 할까? 609 17:59 6.1만
211146 스퀘어 실업급여 깐깐해진다…면접 안 가는 구직자엔 미지급 316 17:50 4.2만
211145 스퀘어 집에서 요리하는 아빠들 특징.jpg 351 17:46 4.7만
211144 스퀘어 대기업은 휴가가 50개나 됨? 645 17:31 6.6만
211143 스퀘어 토마토 케찹 취향, 탱키파다 vs 햇님파다 446 17:23 4.5만
211142 스퀘어 지금 바로 할 수 있는 앉아서 뱃살빼기 운동.gif 749 17:02 4.5만
211141 스퀘어 "미수금 눈덩이…올해 회수하려면 가스 요금 3배 올려야" 632 16:58 3.5만
211140 스퀘어 재능은 체념을 허락하지 않는다. 409 16:50 4.6만
211139 스퀘어 실수령 460만원 외벌이 4인가족 지출 계획.jpg 365 16:36 5.7만
211138 스퀘어 학교에서 프로포즈 받은 딸의 반지ㅋㅋㅋㅋㅋㅋㅋㅋ 179 16:22 5.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