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정재·정우성, 박민영 열애설 재력가 회사에 투자? "일면식도 없어" [공식]
69,963 470
2022.09.29 14:41
69,963 470
https://img.theqoo.net/hLhqO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이정재, 정우성이 박민영의 열애설에 불똥이 튀었다. 박민영 열애설 상대인 은둔의 재력가 강씨의 회사에 투자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다.

아티스트컴퍼니는 29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비덴트, 버킷스튜디오 관련성에 대한 의혹에 대해 “본사는 소속 배우들이 김재욱 씨가 팬텀엔터테인먼트의 대표를 역임할 당시의 인연으로 김재욱 씨를 아티스트컴퍼니의 대표로 영입했고 김재욱 씨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아티스트컴퍼니의 대표이사 등으로 재직했다”며 “소속 배우들은 2017년 10월 경 당시 대표로 재직 중이던 김재욱 씨의 권유로 비덴트라는 회사에 단순 투자했었는데, 배우들이 촬영 현장에서 늘 접하는 모니터 장비를 제작하는 회사라는 소개를 받았었고 위 회사가 이후 블록체인 사업에 관여되는 사실에 대하여는 알지 못했다”고 입장을 전했다. 또한 2018년 경 투자금 전액을 회수하며 더 이상 해당 회사와는 아무 관계가 없다고도 덧붙였다.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김재욱 씨는 2018년 7월 27일 경 본사나 소속 배우들과는 전혀 아무 상의 없이 아컴스튜디오(현 버킷스튜디오)를 인수한 후 김재욱 씨 소유의 아티스트컴퍼니 지분 15%를 본인이 경영권을 가지고 있던 위 아컴스튜디오에 매각한 후 이를 일방적으로 본사 및 소속 배우들에게 통보를 했고 이로 인하여 김재욱 씨는 아티스트컴퍼니를 떠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아컴스튜디오라는 사명 또한 아티스트컴퍼니와는 전혀 무관다며 “김재욱 씨가 임의로 위와 같이 사명을 지었던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앞서 설명드린 바와 같은 경위로 위 회사가 본사의 지분을 보유하게 된 것이고 본사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것 외에 전혀 아무런 교류도 없었고, 전혀 관련이 없는 회사라는 점을 밝힌다”며 “언론을 통해 강모 씨가 비덴트나 버킷스튜디오의 실질 소유자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을 뿐, 비덴트 및 버킷스튜디오의 그 관계자와는 지금까지 단 한번의 연락이나 접촉도 없었고, 지금 거론되는 강모 씨와는 일면식도 없었다”고도 전했다.

앞서 박민영이 ‘은둔의 재력가’로 알려진 강 씨와 열애설이 불거지며 이정재 정우성이 과거 강 씨의 회사에 수십억을 투자했다는 것이 화제가 됐다. 이에 대해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버킷스튜디오라는 회사의 주식 종목 뉴스에서 자주 언급되는 것을 모니터링 하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아티스트컴퍼니는 비덴트나 버킷스튜디오나 김재욱 씨, 강모 씨와는 전혀 아무 관련이 없다는 점을 알려드리오니 착오 없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정재·정우성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입장 전문

아티스트컴퍼니와 비덴트, 버킷스튜디오 관련성에 관한 항간의 소문에 관하여 설명 드립니다.

본사는 소속 배우들이 김재욱 씨가 팬텀엔터테인먼트의 대표를 역임할 당시의 인연으로 김재욱 씨를 아티스트컴퍼니의 대표로 영입하였고, 김재욱 씨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아티스트컴퍼니의 대표이사 등으로 재직하였습니다.

소속 배우들은 2017년 10월 경 당시 대표로 재직 중이던 김재욱 씨의 권유로 비덴트라는 회사에 단순 투자했었는데, 배우들이 촬영 현장에서 늘 접하는 모니터 장비를 제작하는 회사라는 소개를 받았었고, 위 회사가 이후 블록체인 사업에 관여되는 사실에 대하여는 알지 못하였고, 2018년 경 투자금 전액을 회수함으로써 더 이상 위 회사와는 아무 관계가 없게 되었습니다.

김재욱 씨는 2018년 7월 27일 경 본사나 소속 배우들과는 전혀 아무 상의 없이 아컴스튜디오(본사와는 전혀 무관한 회사인데, 김재욱 씨가 임의로 위와 같이 사명을 지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변경 후 상호 ‘버킷스튜디오’)를 인수한 후 김재욱 씨 소유의 아티스트컴퍼니 지분 15%를 본인이 경영권을 가지고 있던 위 아컴스튜디오에 매각한 후 이를 일방적으로 본사 및 소속 배우들에게 통보를 하였고, 이로 인하여 김재욱 씨는 아티스트컴퍼니를 떠나게 되었고, 이후 김재욱 씨는 아컴스튜디오의 사명을 버킷스튜디오로 변경하였는데, 아티스트컴퍼니와는 앞서 설명드린 바와 같은 경위로 위 회사가 본사의 지분을 보유하게 된 것이고 본사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것 외에 전혀 아무런 교류도 없었고, 전혀 관련이 없는 회사라는 점을 밝힙니다.

본사나 소속 배우들은 언론을 통하여 강모 씨가 비덴트나 버킷스튜디오의 실질 소유자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을 뿐, 비덴트 및 버킷스튜디오의 그 관계자와는 지금까지 단 한번의 연락이나 접촉도 없었고, 지금 거론되는 강모 씨와는 일면식도 없었습니다.

본사는 아티스트컴퍼니의 이름이 버킷스튜디오라는 회사의 주식 종목 뉴스에서 자주 언급되는 것을 모니터링 하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아티스트컴퍼니는 비덴트나 버킷스튜디오나 김재욱 씨, 강모 씨와는 전혀 아무 관련이 없다는 점을 알려드리오니 착오 없으시기 바랍니다.
댓글 47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06.17 297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3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0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410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20 15.02.16 53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05445 스퀘어 삼겹살 두께 선호도 354 01:18 2.2만
205444 스퀘어 입 벌리고 보게 되는 네이마르 슈팅 598 01:02 3.7만
205443 스퀘어 심판한테 항의할 때 기성용과 손흥민의 차이 118 00:53 2.5만
205442 스퀘어 생라면으로 먹을 때 맛있는 라면 509 00:17 4만
205441 스퀘어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순양가 서열 1위' 243 00:14 4.5만
205440 스퀘어 이와중에 트위터에 일본 조 1위 진출 영상 프로모션 걸은 스브스스포츠 공식계정 458 00:11 3.2만
205439 스퀘어 네이버페이 65원+24원 460 00:01 2.7만
205438 스퀘어 방탄소년단 뷔 개인 화보집 Me, Myself, and V ‘Veautiful days’ 티저 133 00:00 1.1만
205437 스퀘어 NCT DREAM 엔시티 드림 Winter Special Mini Album 〖Candy〗 Teaser Image - 지성 195 00:00 1.1만
205436 스퀘어 오늘도 대존잼이라고 뎡배 반응 터진 드라마 499 12.04 6만
205435 스퀘어 브라질 애들이 독기 가득한 이유 392 12.04 6.4만
205434 스퀘어 이번 월드컵에서 아직까지 선방을 하나도 못했다는 골키퍼;;; 204 12.04 4만
205433 스퀘어 박막례 할머니의 처음 말해주는 인생의 비밀.jpg 150 12.04 2.2만
205432 스퀘어 브라질 '캡틴' 실바 "솔직히 한국전 승리 확신할 수 없다 468 12.04 3.8만
205431 스퀘어 배우 김소현의 인생케미는?.jpgif 340 12.04 1.8만
205430 스퀘어 생일로 알아보는 내가 들어갈 로판 제목 987 12.04 3만
205429 스퀘어 브라질전 이러면 대한민국 터지려나? 469 12.04 5.4만
205428 스퀘어 과거 안정환의 다양한 헤어스타일 119 12.04 1.3만
205427 스퀘어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은 잘 모르는 98년도 이동국 병역비리 청탁 사건 349 12.04 5.5만
205426 스퀘어 어렸을적부터 일상의 작은 하나하나가 모두 버겁습니다 . 82cook 665 12.04 6만
205425 스퀘어 연말맞이 1억 5천만원 기부한 유투버 걍밍경 402 12.04 5.4만
205424 스퀘어 [속보] 브라질코치 "네이마르, 한국과 16강전 출전" 393 12.04 4.2만
205423 스퀘어 “땡큐 가나!”... 가나초콜릿, 주말에 불티나게 팔렸다 288 12.04 5.3만
205422 스퀘어 중독된다는 방탄소년단 지민 말투 252 12.04 2.7만
205421 스퀘어 "韓, 김치만 먹는 줄 알았는데"…월드컵 화려한 식단에 中매체 '입이 쩍' [여기는 중국] 229 12.04 7.1만
205420 스퀘어 본인 빼고 호텔 파티 간 친구들에게 서운할 만하다 vs 오바다 752 12.04 6.2만
205419 스퀘어 블라인드) 순간의 실수로 삶이 너무 힘들다 989 12.04 8.9만
205418 스퀘어 [카타르통신] ‘한국-브라질, 표 구할 수가 없어요!’...‘티켓대란’ 일어난 이유? 193 12.04 4.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