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4억원 빌렸더니 월이자만 150만원.."은행에 월세 내는 꼴"
60,933 610
2022.05.29 14:11
60,933 610
지난해 고심 끝에 주택담보대출 등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아 대출)로 4억여원을 대출받아 집을 산 40대 A씨는 밤잠을 설치고 있다. 최근 기준금리가 연이어 오르면서 대출 초기 연 2% 후반에 불과했던 대출금리가 1년 반도 안 돼 연 5%에 육박하게 치솟았기 때문이다. 월이자만 95만원에서 150만원으로 불어났다. A씨는 "그야말로 은행에 월세를 내면서 사는 꼴"이라고 한탄했다.

29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한국은행이 추가 기준금리 인상을 단행하면서, 은행권 상담 창구와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불어난 이자 부담을 호소하는 게시글 등이 줄을 잇고 있다.

(중략)

KB국민·신한·하나·우리 등 4대 시중은행의 주담대 금리는 변동형이 연 3.55~5.25%, 고정형이 연 4.11~6.39% 수준(26일 기준)까지 올랐다. 각각 연 6%, 7%대 진입을 목전에 뒀다. 기준금리가 오르기 전인 지난해 8월만 해도 주담대 변동형은 연 2.62~4.19%, 고정형은 연 2.92~4.42%대에 금리가 형성돼 있었다. 같은 기간 신용대출 금리는 연 3.02~4.17%에서 4.00~4.73%로 올랐다.

지난해 4억원을 연 2.9% 금리(30년 만기, 원리금균등 조건)로 빌린 A씨의 대출 초기 월이자 부담은 95만원(연간 1140만원)이었다. 원금을 합친 원리금은 166만원 정도였다. 그러나 이달 대출금리가 연 4.6%까지 오르면서 월이자는 150만원(연간 1800만원) 이상으로 늘었다. 총원리금 부담은 205만원까지 불어났다.

실제 A씨가 매월 은행에 내는 이자만 따져도 수도권 지역 웬만한 월세 수준을 넘어선다. 한국부동산원의 주택가격동향에서 서울 지역 아파트 평균 월세 가격은 지난달 125만4000원으로 집계됐다. 강북지역(14개구)이 평균 119만6000원, 강남지역(11개구)은 평균 131만1000원이었다.

A씨와 같은 금리대로 3억원을 대출받았다면 대출 초기 월이자는 72만원(연간 864만원) 수준이었지만, 현재는 114만원(1368만원)으로 늘어 매월 42만원 가량 더 갚아야 한다. 5억원을 빌린 경우 월이자는 119만원(연간 1428만원)에서 190만원(연간 2280만원)까지 치솟는다.

설상가상 한국은행은 연내 추가 기준금리 인상을 예고하고 있어 다중 채무자와 영끌 대출자들의 고통은 갈수록 커질 전망이다. 시장에선 한국은행이 인플레이션 압력과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빅스텝(기준금리 인상 폭을 0.25%p에서 0.50%p로 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연내 최대 세 차례까지 기준금리를 올릴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후략)

https://news.v.daum.net/v/20220529064501552
댓글 61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4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0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07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2 15.02.16 44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9924 스퀘어 방탄 뷔 루머를 생성하고 세탁하고 퍼나르는 정황.twt 193 02:19 7171
189923 스퀘어 핫게 체질 가스라이팅 영상 뒷부분 보고 2차 충격받음...jpg 181 01:49 1.7만
189922 스퀘어 [단독] 전 키움 송우현, '음주 사고' 내용 없었다 131 00:54 8039
189921 스퀘어 마스크에 안 묻는 레전드 화장품 추천서 489 00:36 2.8만
189920 스퀘어 [판]좋은데서 식하하고 비용을 엄마카드로 긁었는데 280 00:32 3.3만
189919 스퀘어 드디어 한국에서도 본격적인 역주행 시작된 "탑건: 매버릭" 99 00:19 5558
189918 스퀘어 WINNER (위너) - ‘I LOVE U’ M/V TEASER 309 00:02 8518
189917 스퀘어 네이버페이 1원 148 00:00 6885
189916 스퀘어 방탄소년단 제이홉 솔로앨범 선공개곡 <MORE> Official Teaser 264 00:00 5410
189915 스퀘어 드라마 <이브> 누에고치 패션 251 06.29 3.9만
189914 스퀘어 드라마 <이브>에서 호러물같다고 말나오는 장면 (feat. 끊어줘야죠) 402 06.29 3.2만
189913 스퀘어 [유퀴즈] 준호: 병원 천장을 보면서 한 말이 그거였어요. "와, 나 쓸모가 없네" 245 06.29 3.4만
189912 스퀘어 심각한 오늘 YES24 티켓팅 상황 ㅋㅋㅋㅋ (feat. 선예매 동접 150만) 401 06.29 5.3만
189911 스퀘어 [유퀴즈] 유재석 : 상대의 불편함을 느끼지 않는 선에서는 우리도 우리 감정에 조금은 솔직하자 266 06.29 4.4만
189910 스퀘어 오늘 첫방 반응 좋은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Feat.넷플) 296 06.29 3.2만
189909 스퀘어 방금 전 아이돌 짬바로 인해 다른 배우들 곤란하게 만든 수지.twt 586 06.29 8만
189908 스퀘어 마블MCU에 식은 사람들이 식게 된 가장 큰 이유.jpg 895 06.29 6.3만
189907 스퀘어 부산대병원 방화사건 모두를 구한 의료진들의 침착한 대처모습ㄷㄷ.gif 282 06.29 3.8만
189906 스퀘어 드디어 만나 스파링 뜬 방탄소년단 정국과 추성훈 ㅋㅋㅋㅋ 338 06.29 3.4만
189905 스퀘어 초등생 일가족 실종에..교육부, 체험학습 학생관리 강화 나서 523 06.29 3.1만
189904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 130 06.29 1.2만
189903 스퀘어 뉴스 인터뷰 나온 연대생 3명, 청소노동자 집회 소송 이유 1194 06.29 4.5만
189902 스퀘어 탑건2의 흥행에 씁쓸함을 느끼는 팬덤.jpg 112 06.29 1.9만
189901 스퀘어 클럽 뉴플로우 공식 입장문 전문 1623 06.29 6.7만
189900 스퀘어 실시간 팬들과 함께 게임 중인 방탄 정국 (폭풍 섬.꾸+레벨업 중ㅋㅋㅋ) 268 06.29 2.5만
189899 스퀘어 이 노래도 갑자기 떡상해주라... 제발... 이 노래가 아이돌 노래라는게 참 신기했어... 제발... 떡상 해줘... 570 06.29 5.9만
189898 스퀘어 응팔 정봉이가 내 아들이었으면 수능 몇수까지 봐줄수 있을까.jpg 665 06.29 3.6만
189897 스퀘어 사내연애하는 거 모두가 다 알고 있음 341 06.29 8.4만
189896 스퀘어 방탄소년단 진 인스타 업뎃(인기가요 계단샷) 159 06.29 1.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