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현직 기자 10명 중 8명, 심리적 트라우마 경험"
27,404 283
2022.05.26 13:52
27,404 283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현직 기자 10명 중 8명가량이 일하는 동안 심리적 트라우마를 느낀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기자협회와 한국여성기자협회가 낸 현직 기자들의 트라우마 경험 관련 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사에 참여한 현직 기자 544명 중 428명(78.7%)은 '기자로 근무하는 동안 심리적 트라우마를 느낀 적이 있느냐'는 질의에 '있다'고 답했다.

'가끔 있음'이 280명(51.5%)으로 가장 많았다. '자주 있음' 105명(19.3%), '매우 빈번함' 43명(7.9%), '전혀 또는 거의 없음' 116명(21.3%)이었다.

(중략)

자연재난과 대형화재,성폭력 사건, 자살, 아동학대, 희생자 또는 가족, 정치인, 연예인, 온라인 커뮤니티 등 기자들이 취재 현장에서 접하는 사건·사고나 상황, 인물 등 15개 항목에 대해 트라우마 정도를 0∼4점(전혀없음∼매우 많음)으로 매겨 평균 점수를 낸 결과 '희생자 가족 및 관련 단체 취재'가 2.80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아동학대(2.63), 자살사건(2.52), 대형화재 및 폭발·침몰사고(2.43), 성범죄(2.38) 등의 순이었다. 

성범죄 취재 중 트라우마를 겪었다고 답한 344명을 분석한 결과 트라우마를 '자주 또는 매우 많이 겪었다' 비율이 43.3%였다. 

성별로는 여성 63.0%, 남성 30.1%였다. 성범죄 취재 과정에서 남성보다 여성 기자가 트라우마를 겪는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기자들은 업무 현장에서 일상적인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으나 예방교육은 거의 받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취재나 보도를 하기 전 트라우마 예방교육을 받았느냐는 질의에 81.8%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20406088800005

댓글 28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22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6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1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3 15.02.16 45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0420 스퀘어 '14살 어린' 직장상사 머리채 흔들고, 쓰레기통 뚜껑으로 '퍽' 282 10:25 1.3만
190419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 219 09:07 1.1만
190418 스퀘어 소녀시대 '소시탐탐' 1회 시청률 389 08:50 4.2만
190417 스퀘어 "치이는 줄"…신호 위반 탱크로리, 횡단보도 아이 앞 뻔뻔 질주[영상] 391 08:34 2.2만
190416 스퀘어 트와이스 나연 POP! 멜론 탑백 2위 251 08:06 2.2만
190415 스퀘어 "저도 이사 갈래요"…손실금 탕감 소식에 서울로 몰리는 영끌 채무자들 408 07:26 4.5만
190414 스퀘어 찰리푸스 × 방탄소년단 정국 'Left & Right' 빌보드 핫100 22위 진입!! 304 04:48 2.1만
190413 스퀘어 여주한테 선 그으라고 하니깐 자기 포함해서 선 긋는 FOX 남자주인공 jpg 353 03:29 6.1만
190412 스퀘어 좋아했던 장르물드라마 뭐있어?.jpgif 787 02:51 2.9만
190411 스퀘어 @ 내동생이 그러더라… 아직 정신은 초딩때에 머물러있어서 친구들 만나서 술마시고 노는거 좆같이 재미없다고.. 그냥 운동장에서 경찰과도둑 하고싶은데 씨발 경도해주는사람 아무도없을거라고… 519 01:39 8.9만
190410 스퀘어 100분 토론) 유희열 표절 관련 임진모 평론가+ 부활 리더 김태원님의 의견.ytb 284 01:36 5.4만
190409 스퀘어 현재 난리난 한국 애니메이션 업계 상황.jpg 672 00:49 11만
190408 스퀘어 강다니엘이 노태현한테 태현이형 한 순간 엠넷 박수침 331 00:45 9만
190407 스퀘어 방금 공개된 스맨파 크루 라인업 영상 (저스트절크 원밀리언 최영준쌤 백구영 노태현 호야 등) 404 00:40 6.5만
190406 스퀘어 인스타에 악플 박제한 전소민 307 00:27 9.9만
190405 스퀘어 개봉 3주차인데 놀라운 <탑건: 매버릭> 어제자 대한민국 관객수 128 00:23 1.2만
190404 스퀘어 더보이즈하면 생각나는거 말해보기.jpg 243 00:18 7293
190403 스퀘어 임신해도 일하라는 남편 484 00:12 8만
190402 스퀘어 방탄소년단 제이홉 'Hope In The Box' Visual Teaser 170 00:00 1.2만
190401 스퀘어 네이버페이 1원 140 00:00 1.1만
190400 스퀘어 혐) 러브버그가 어떠한 방해도 없이 번식하면 이렇게 됨 316 07.05 8.2만
190399 스퀘어 역류하던 한강·오래된 반바지‥"한강 아동 시신, 北 수해 가능성" 593 07.05 7.6만
190398 스퀘어 블라인드에 올라온 한전 민영화 관련 500 07.05 5.8만
190397 스퀘어 [네이트판] 강남 개포동 사는데 친구들이 무시함ㅠㅠ 247 07.05 5.3만
190396 스퀘어 방금 끝난 비엠비셔스 최종 멤버 점수 합계 159 07.05 2.9만
190395 스퀘어 BL키워드 배틀연애 vs 쌍방구원 중에 뭐가 더 취향임? 151 07.05 4515
190394 스퀘어 타여초에 올라온 <헤어질 결심> 리뷰 (강강강강강강스포주의) 596 07.05 5.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