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이수만 SM엔터 총괄프로듀서, KAIST 석학교수로 임명
55,038 503
2022.02.25 08:21
55,038 503
https://img.theqoo.net/zNbJl

3월1일부터 전산학부 석학교수로 활동
지난해 6월, KAIST-SM엔터 MOU에서 이광형 총장이 제안
메타버스 연구소 공동 설립...문화 기술 학술연구도 공동 추진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프로듀서가 KAIST 전산학부 석학교수로 임명된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이수만 프로듀서는 지난 17일 열린 KAIST 인사위원회를 통과했다. 3월1일부터 전산학부 석학교수로 활동한다. KAIST 전산학부는 컴퓨터 비주얼 컴퓨팅, 인공지능과 정보 서비스, 컴퓨팅과 인문사회의 융합 등 인간 중심의 컴퓨팅 기술을 연구하는 곳이다.

이 프로듀서는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에서 한류 문화를 주도해온 대표적 인물이다. 지난 1995년 SM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한 이후 현재까지 K-팝과 K-콘텐츠를 전세계에 알리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P2C(Play to Create)라는 개념을 소개하며 팬 중심의 지식재산(IP) 재창작 문화를 제안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오리지널 스토리를 담은 메타버스 플랫폼을 구현하고, 대체불가능토큰(NFT) 접목을 시도하는 등 문화예술 분야에 신기술 접목을 시도해왔다.

SM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6월, KAIST와 메타버스 공연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은 바 있다. 협약을 바탕으로 향후 콘텐츠·인공지능(AI)·로봇 분야 연구, 디지털 아바타 제작 관련 공동 프로젝트, 문화 기술 관련 공동 학술 연구를 본격화한다. 이 프로듀서는 협약식 현장에서 KAIST 구성원을 대상으로 'KAIST와 SM이 함께하는 미래 엔터테인먼트 세상'을 주제로 강연을 펼치기도 했다.

KAIST 관계자는 MOU 추진 과정에서 이광형 KAIST 총장과 이수만 프로듀서가 만났고, 이 자리에서 석학교수 자리를 제안했다고 밝혔다. 또한, 양측은 현재 메타버스 연구소를 공동 설립하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으며, 지난해 하반기 실무 위원회를 꾸려 논의를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광형 총장은 취임 이후 과학기술 연구 창의력을 위해 인문학과 문화예술의 중요성을 강조해왔다. 인문학을 통해 인간을 이해해야 인본주의 중심의 AI를 개발할 수 있으며, 문화예술을 통해 일상을 벗어나야 창의적인 융합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지난해에는 성악가 조수미씨를 초빙석학교수로 임명하기도 했다. 당시 KAIST는 임용에 대해 구성원이 문화예술에 대한 시야를 넓히고, 소양을 쌓을 수 있는 저변 확대를 위해 추진했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조수미 공연예술 연구센터'를 문화기술대학원에 설립해 AI, 메타버스, NFT 등 미래 공연산업 플랫폼과 저작권 연구에서 조수미 교수의 경험을 바탕으로 자문을 제공해오고 있다.

https://m.ajunews.com/view/20220224214551607
댓글 50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5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1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0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2 15.02.16 44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0046 스퀘어 BL 드라마 '신입사원', 권혁X문지용 캐스팅…왓챠로 공개 예정[공식] 196 15:20 1만
190045 스퀘어 실시간 지구오락실 트위터 클립 썰리고 올린 계정잠금처리되는중 507 15:09 4.5만
190044 스퀘어 더우니까 막내들한테 음식 포장해오라고 했는데, 이게 꼰대야?? 638 14:37 4.4만
190043 스퀘어 의외로(?) 호불호 심한 반찬 345 14:22 1.6만
190042 스퀘어 자취러 여러분 유리 양념병 바닥에 주름이 있는 이유를 알고 계시나요?.gif 478 14:20 3.9만
190041 스퀘어 양민석 YG엔터 대표, 3년만에 경영 복귀 "사회적 책임 다하겠다" 247 14:08 1.8만
190040 스퀘어 이 나라만큼 퀴어 뮤지컬 환장하면서 퀴어혐 하는 나라가 또 있을지 모르겠음 678 13:59 3.9만
190039 스퀘어 5만6천원 깨진 삼성전자 327 13:50 3.1만
190038 스퀘어 강원도, '결혼축하금 100만원 준다' 등 공약 8개 철회 791 13:13 3.6만
190037 스퀘어 연세대 시위 고소한 남학생 위근우 고소함 624 13:01 4.8만
190036 스퀘어 방탄소년단 제이홉 솔로 앨범 선공개 곡 'MORE' Official MV 597 13:00 1.4만
190035 스퀘어 "최저시급 이미 1만원 넘어"…'주휴수당 폐지론' 들썩 513 12:23 2.3만
190034 스퀘어 어느 BL 웹툰 팬이 말하는 실사화 안됐으면 하는 이유.jpg 690 12:08 4.3만
190033 스퀘어 판) 가족들이 저를 알콩이라고 불러요 608 12:01 4.7만
190032 스퀘어 [단독]차은우, 윤제균 감독 연출·이미경 CJ부회장 제작 '케이팝'으로 할리우드 진출 622 11:14 3.9만
190031 스퀘어 탑건2 내한때 톰크루즈 볼하트를 본 외국인들 댓글 ㅋㅋㅋㅋㅋㅋㅋ 521 10:29 5.9만
190030 스퀘어 일본 TBS "노재팬 외치던 한국, 모바일 게임 우마무스메에 점령" 714 10:27 2.4만
190029 스퀘어 연세대 고소학생이 에타에 올린 글 1282 10:13 6.4만
190028 스퀘어 방탄소년단 지민 위버스 셀카 업뎃 141 09:56 7015
190027 스퀘어 세계 3위라던 한국인 전기사용 근황 659 09:11 5.1만
190026 스퀘어 흉기 든 20대 베트남인 과잉진압?..경찰 "하교시간 겹쳐 급박했다" 473 08:55 2.4만
190025 스퀘어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추이 579 08:25 5.3만
190024 스퀘어 전장연 4호선 시위중 241 08:09 6426
190023 스퀘어 나 초딩때 집이 어려워서 반지하 살았단 말야.jpg 273 08:09 4.4만
190022 스퀘어 실종 AV배우, 실종 2주만에…변사체로 발견 253 06:50 7만
190021 스퀘어 [물어보살]"17년 남사친"글 본인 네이트판 등판 949 03:26 8.5만
190020 스퀘어 한문철이 고혈압 올 수준으로 위풍당당한 역주행 그룹.gif 440 02:44 5.1만
190019 스퀘어 저만 보면 고래 얘기를 하시는 변호사님이랑 "자기야" 라고 부르는 사이가 되었어요 jpg 602 02:18 7.2만
190018 스퀘어 18년동안 환자와 연구만을 생각했던 세계적인 폐질환 권위자가 환송회 후 극단적 선택을 한 이유... 572 01:47 6.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