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네이트판] 매장에서 홀케이크 못 먹게 하는 카페 주인
92,697 918
2021.12.01 01:00
92,697 918

ㅊㅊ:https://pann.nate.com/talk/363836804



제가 애정하는 개인카페가 있어요.

제가 그 카페에서 좀 멀리 살아서 자주는 못 가지만, 그 지역에 머무르게 될 때면 일주일에 두 세번 들려서 커피와 케이크를 먹고 갑니다.

카페에 그렇게 이따끔씩 들린지 3년이 되었고, 카페 사장님과 저는 개인 인스타그램 맞팔까지 하며 종종 소식도 전하기도 했어요. 

저는 그래서 저를 단골로서 친근하게 대해주신다고 생각했고, 그 카페 케이크가 워낙 맛있기 때문에 주변 친구들에게도 널리널리 전파하기도 했었죠.

그러던 얼마 전 일입니다.
아주 먼 곳에서 친구들이 놀러와서 함께 그 카페의 케이크를 먹으러 가기로 했습니다.

케이크 종류가 날마다 달라지는데, 당일 메뉴가 매일 아침에 올라와요. 그래서 친구들이 특히 먹고싶어하는 케이크 종류가 그 날 나올지 확실하지가 않아 

일주일 전에 특정 케이크를 홀 사이즈로 주문해두었습니다. (미리 물어봐도 며칠 전에 결정되기 때문에 확답을 못 준다고 하시더라구요.)

디엠으로 주문을 드리면서, 친구들이 놀러오기 때문에 홀케이크를 시키는건데, 혹시 그 케이크를 매장 내에서 잘라먹고 가도 되냐고 여쭈었습니다. 

사장님 답변이, 그 케이크는 자르기가 매우 까다로워서 매장에서 잘라먹으면 모양이 무너져 잘 드시기 어려우실거라고 하시더라구요.

그래서 아, 손님이 애써 주문한 케이크인데 모양이 망가지면 속상해할까봐 그러신가보다 싶어서, 모양이 무너져도 괜찮은데, 

매장에서 혹시 접시와 포크를 주실 수 있는지를 여쭙고 싶다고하니, 그건 괜찮은데 정말 케이크를 잘 예쁘게 먹기 어렵다고 재차 당부하셨습니다.

그리고 당일, 카페에 자리를 차지하고 있으니 일단 1인 1음료를 하자고 친구들과 얘기를 하고 (총 네 명이었습니다), 각자 커피와 음료를 시키고

케이크를 받아 자리에 앉았습니다.
그리고 제가 사장님께 따로 가서 지난 번에 말씀드렸듯이 여기서 잘라먹고 가려는데, 식기를 받을 수 있을까요? 하고 여쭈니,



사장님: 아... 이해를 못하셨나봐요. 카페 내에서 드시고 가기 어려운 케이크입니다.

쓴이: 아뇨.. 망가지는 건 정말 괜찮아요! 최대한 열심히 잘라서 먹고 갈게요ㅎㅎ

사장님: 아니.. 그 얘기가 아니라... 매장 내에서 드시는 용으로 잘라진 케이크는 온도를 정확히 맞춰서 제가 어렵게 잘라 내어드립니다. 

홀케이크는 온도가 맞춰져있지 않기 때문에 매장 내에서 잘라 먹기 어려우세요.

이 얘기를 세 번 반복한 거 같네요;;;
저는 정말 이해를 못해서... 세 번 반복하고 나니 아 ..... 매장 내에서 먹으려면 따로 시키라는 거구나...
참고로 해당 케이크 홀케이크는 46,000원이고, 조각케이크는 5900 입니다...

사장님 표정이 아주 안좋아지면서 한숨을 푹푹 쉬고...
저는 저대로 케이크 맛집이라고 친구들을 데리고 왔는데 민망하고...
친구들이 뒤에서 아 그럼 괜찮아요, 음료도 모두 테이크아웃으로 다시해주세요. 나갈게요.해서 저를 끌고 나왔네요...

그대로 그냥 공원에서 잘라서 먹는데, 모양 무너지기는 커녕 아주 예쁘게 잘 잘렸어요...
그 사장님은 도대체 뭘 원하셨던걸까요?
진짜 그냥 조각케이크를 시키라는 의미, 그 뿐이었을까요?
아니면 무리한 요구를 했던 제가 진상이었나요?

다른 분들 의견이 궁금합니다.
정말 좋은 인연이라고 생각했는데 상황이 이렇게 되니 너무 마음이 불편하네요.



PuqLT.jpg


.....?진심 제목보고 뭐 딴데서 사온 케이크 먹겠다고 우긴 진상인가했는데 

음료까지해서 5만원가량 팔아줘도 홀케이크는 매장에서 먹으면 안된다니 저게 뭔 개똥같은 소리야....

왜저랬는지 가늠조차안감;;;

댓글 91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8만
전체공지 공지 JTBC 드라마 '설강화' 관련 JTBC 법무팀의 법적 대응 안내문 공유 21.12.30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85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55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36 15.02.16 40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6414 스퀘어 한국 거리 미관 너무 못생겼다고 생각하는 달글 캡쳐 103 18:45 4040
176413 스퀘어 현재 시사회와 공개 직후 반응이 확연히 다른 드라마 517 17:15 4.7만
176412 스퀘어 K-컨텐츠 보고 한국의 실체를 꿰뚫어버린 외국인(카테-유머..) 495 17:14 4.5만
176411 스퀘어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 (지우학)> 해외 반응 392 16:42 4.3만
176410 스퀘어 연예인 실물 체감된다는 움짤 모음 761 15:39 5.1만
176409 스퀘어 장원영 인스타업뎃 491 14:36 5.3만
176408 스퀘어 라면 끓일때 갈리는 부분. 820 14:33 3.2만
176407 스퀘어 꼭 먹어야하는 휴게소별 존맛 메뉴 총정리.jpg 350 14:28 1.1만
176406 스퀘어 얘들아 우리 매장 드라이브 스루에 말 왔음 ;.twt 401 14:25 5.7만
176405 스퀘어 트젠 레즈 수영선수에 대한 케이틀린 제너 입장 492 14:21 4.6만
176404 스퀘어 생리를 안해서 임테기를 사용했을 때의 남친반응 617 14:18 6.2만
176403 스퀘어 '소개팅 나갈 때 장애인인거 밝혀야한다 vs 밝히지않아도된다'에 대한 장애인들의 생각 305 13:52 3.1만
176402 스퀘어 롤렉스 최대 카페에서 프리지아 롤렉스 정품이라는 이야기나왔는데 퍼왔다가 쳐맞은 원덬이 억울해서 다시 올리는글 423 13:12 6만
176401 스퀘어 BTS, 조용한 설 연휴 보낸다…3월 콘서트까지 휴가 이어질 듯 665 12:36 2.7만
176400 스퀘어 한국명품감정원이 감정한 프리지아 소장 명품 결과 809 12:20 7.2만
176399 스퀘어 프리지아, 소장품 전수 검증 이미지 첨부 1239 12:14 7.1만
176398 스퀘어 [단독] "모든 것을, 짝퉁으로 몰아갔다"…프리지아, 소장품 전수 검증 687 12:13 4.7만
176397 스퀘어 한국은 계좌이체 수수료가 너무 싸서 좋다는 독일인 에밀리.jpg 178 11:44 2.9만
176396 스퀘어 교사들은 지금 '담임 기피' 시대..교권침해 탓 621 11:19 2.9만
176395 스퀘어 프로미스나인, 어떻게 대세가 됐나…하이브 걸그룹 척도될 듯 666 11:10 4.4만
176394 스퀘어 글씨연습 필사 글씨 연습장 만들기 1595 10:48 4.5만
176393 스퀘어 최근 쌀 근황 275 09:56 4.4만
176392 스퀘어 (네이트판) 배우자의 가스라이팅으로 오빠가 극단적선택을 했습니다. 343 09:31 5만
176391 스퀘어 디즈니가 선택한 강다니엘, '배우'로서 갈 길은 구만리 948 08:49 5.1만
176390 스퀘어 아이의 개명요구, 다 해줘야 할까요? 679 04:48 6.3만
176389 스퀘어 조영남 “윤여정, ‘월드 베스트 내조상’ 받아야” 486 03:23 3.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