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36년 빙수 명가 밀탑, 현대백화점에서 모두 철수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80,627 372
2021.11.28 19:08
80,627 372

★밀탑이 아예 없어지는 게 아님★

★현백=밀탑 이미지였어서 놀란거임★

★이미 영업 종료한 현백 지점 많음

★모든 현백 지점 다 철수 끝난건진 나도 모름

  *댓글 정보로는 현백 전 지점 철수 끝난 것 같음

★원래도 현백 외에 지점 몇군데 있었음★

★심지어 해외 지점도 있음★

★이미 올해 4월 남양주 다산점 시작으로 가맹 사업 하는 중

현대百에 “이달중 14개 매장서 철수” 통보
경영권 두차례 매각되며 사업 경쟁력 약화

1985년에 문을 연 국내 고급 빙수 전문 브랜드 밀탑이 이달 현대백화점(069960) 14개 직영 매장을 전부 철수한다. 직영 중심에서 가맹 체제로 전환한다는 방침인데, 경영권이 두 차례 바뀌는 과정에서 본업 이외의 사업 영역을 확대하면서 부채가 급증했다.

23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최근 밀탑은 현대백화점 측에 “내부 사정으로 이달 중에 운영중인 모든 점포에서 자진 퇴점하겠다”고 밝혔다. 밀탑은 1985년 현대백화점 압구정점이 문을 열 때 첫 매장을 낸 뒤 14개를 현대백화점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등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대형 점포에 직영점으로 입점시켰다.

밀탑은 빙수를 팔아 2013년 연 매출이 100억원을 넘었고, 영업이익 4억6000만원을 냈다. 얼음을 곱게 갈아 만드는 눈꽃빙수의 원조격으로 한 여름에는 주말 대기번호표가 999번까지 찍힐 정도였다. 주방에서 팥을 직접 삶고 얼음이 씹히지 않도록 부드럽게 간 뒤 제철 딸기를 냉동해 갈아서 만든 시럽을 넣는다. 대표메뉴인 밀크빙수는 1만원이다.


밀탑의 대표 메뉴인 밀크빙수. / 밀탑 인스타그램 캡처

그러나 빙수가 대중화되면서 설빙 등 전문 프랜차이즈가 생겨나고, 아이스크림·커피 전문점이 자체 빙수를 고급화 하며 경쟁이 치열해지자 실적이 악화됐다. 지난해 매출은 82억원으로 전년 대비 32% 줄었고 영업이익은 5억4200만원 적자로 전환했다. 적자가 누적돼 결손금이 작년 기준 426000만원으로 불어나 자본잠식 상태다.

실적 부진은 경영권이 두 차례 바뀌는 과정에서 본업에 소홀해졌기 때문이라는 시각도 있다. 밀탑은 창업주인 김경이씨가 아들 라강윤씨와 함께 운영하다 2016년 옐로모바일 자회사 데일리금융그룹에 경영권을 넘겼다. 옐로모바일은 2014년 쿠차, 피키캐스트 등 스타트업과 지분을 교환하는 방식으로 초고속 인수합병(M&A)을 성사시켜 기업가치가 4조원에 달했으나 주식매매 대금을 지급하지 않거나 빌린 돈을 갚지 않아 현재는 수십건의 송사에 휘말려 있다.

데일리금융그룹은 2018년 밀탑 지분을 유조이그린홀딩스란 회사에 넘겼다. 이 회사는 경영 컨설팅업을 하는 회사라고만 알려져 있다. 최대주주가 바뀐 뒤 밀탑은 지난 8월 코스닥 상장사이자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터치 컨트롤러 칩을 만드는 멜파스(096640)의 최대주주 지분(6.51%)을 인수했다. 그러나 밀탑이 멜파스 주식을 담보로 인수자금을 빌린 케이린파트너스가 주가가 급락하자 반대매매에 나서며 보유 지분이 없어졌다. 밀탑이 보유 지분을 잃기 전 강정훈 대표를 멜파스 대표로 선임한 것과 관련해 현재 다른 주주와 경영권 분쟁 중이다.

밀탑은 올해부터 가맹 사업을 확대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직영 사업은 본사가 제품 품질은 물론 고객 서비스를 엄격하게 관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주로 핵심 상권에 있어 임대료가 높고 인테리어 비용 등 투자 비용이 많이 들어간다. 직영점 철수와 관련해 회사 입장을 듣고자 밀탑 본사에 연락을 취했으나 응답하지 않았다.

댓글 37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8만
전체공지 공지 JTBC 드라마 '설강화' 관련 JTBC 법무팀의 법적 대응 안내문 공유 21.12.30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84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5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35 15.02.16 40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6316 스퀘어 장애인단체 1인 시위로 4호선 하행선 운행 중단 207 08:11 6185
176315 스퀘어 [취재파일] "너네 나라로 꺼지라고…" 까칠했던 13살 리아가 울었다 512 03:42 3.2만
176314 스퀘어 한때 논란이었던 배민 개밥 리뷰 393 02:28 4.1만
176313 스퀘어 안녕 금쪽아, 금쪽이는 왜 402 01:54 5.6만
176312 스퀘어 단체 급식 토마토 스파게티 jpg 299 01:16 4.2만
176311 스퀘어 찐만두 군만두 물만두.jpg 302 01:08 1.9만
176310 스퀘어 노인에게 상습폭행 당하며 살고 있는 아기백구 659 00:47 4.8만
176309 스퀘어 요리프로그램에 자주 나오는데 집에 없는 것.jpg 449 00:33 4.6만
176308 스퀘어 JYP 신인 걸그룹 엔믹스(NMIXX) 드디어 데뷔 트레일러 떴어 (+데뷔 트레일러 포토 추가) 584 00:00 5.2만
176307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 301 00:00 2만
176306 스퀘어 [STATION] MARK 마크 〖Child〗 ➫ 2022.02.04 6PM KST 261 00:00 1.6만
176305 스퀘어 네이버페이 3원 + 24원 + 1원 추가 258 00:00 1.5만
176304 스퀘어 명예택배기사 경태희 아부지 과거 591 01.27 6.4만
176303 스퀘어 박지훈 인스타그램 업뎃 116 01.27 9105
176302 스퀘어 파트 하나가 노래 갑분싸만들었다고 유명한 노래 546 01.27 7.9만
176301 스퀘어 트위터에서 유아인 과거 발언 왜곡하며 조롱중 494 01.27 6.7만
176300 스퀘어 덕후 냄새가 물씬 풍기는 프랑스 고등학교 실습과제ㅋㅋㅋ (ft. 방탄 정국) 190 01.27 3.7만
176299 스퀘어 길고양이의 참혹한 죽음으로 주민들 공황상태 847 01.27 6.6만
176298 스퀘어 (분노주의) 12월, 얼어죽기 싫어서 스스로 경찰서에 찾아가 양부모를 신고한 10살 아이... 770 01.27 6.4만
176297 스퀘어 한국 전통 과자 중 유독 전세대가 좋아하는 과자 357 01.27 4.1만
176296 스퀘어 소개팅 첫날 대형 꽃다발 사와서 내미는 남자 좋다vs싫다 364 01.27 2.4만
176295 스퀘어 다들 <구세대언어 중독증> 조심해.. 1023 01.27 7.3만
176294 스퀘어 국세청 홈택스가 뚫렸다.. 821명 연말정산 개인정보 유출 518 01.27 5.1만
176293 스퀘어 이대로 처 망할 수 없다고 어그로 끌었던 걸그룹 오늘자 충격적인 안무...gif 779 01.27 8.7만
176292 스퀘어 아직도 박재범 팬카페의 그 분에게 고맙다.jpg 751 01.27 7.2만
176291 스퀘어 남의 할아버지 묘 파서 유골 택배로 보낸 사건 735 01.27 5.8만
176290 스퀘어 옛날에 가루약 이렇게 줌.jpg 711 01.27 7.9만
176289 스퀘어 [엠카] 갓더비트 - 'Step Back' 데뷔무대 음방 최초공개 + 직캠 추가 593 01.27 3.3만
176288 스퀘어 애기 키우다 준호집 갈뻔한 한가인 443 01.27 9.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