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신혼부부 가산점 받아서 아파트 입주하려고 친구랑 위장결혼을 했는데요...jpgif
99,430 743
2021.11.28 16:29
99,430 743

img.gif


자신만의 온전한 공간, 집을 갖는 것이 꿈인

경찰특공대 전술요원 윤새봄






(심약자 주의 / 약놀람 주의)



img.gif

img.gif

새봄은 훈련 도중 사람을 물어뜯는 이상 증세를 보이는 교육생에게 긁혀 상처가 남






img.gif
img.gif


감염 우려가 있어 새봄은 격리 시설에서 정밀 검사를 받게 됨





img.gif
dizhp.jpg

한편 살인사건 현장을 조사하던 강력계 형사 정이현

가해자가 피해자를 입으로 물어뜯어 살해한 정황을 포착함






img.gif

검사 결과 몸에 아무런 이상이 없는 새봄


감염병 사태의 담당자인 한태석 중령과 경찰 공무원 특별 공급 아파트를 놓고 딜을 함






img.gif

한태석과의 딜을 통해 아파트 입주에 필요한 근무 평점은 최고로 받았지만, 그래도 점수가 모자람


그때 새봄의 눈 앞에 보이는 건






img.gif

img.gif


고등학교 동창이자 1n년지기 친구인 이현


잠깐만 쟤 고딩때 나한테 사귀자고 했었지...?






img.gif
img.gif

신혼부부 가산점까지 받으면 신축 아파트 입주 쌉가능

냅다 청혼 갈김






img.gif
img.gif

그렇게 쿨하게 혼인신고 도장 찍고 

신축 아파트 세양숲 르시엘 임대층에 입주한 이현과 새봄






img.gif


임대층은 위로 못 올라오게 비상문 벽돌로 막아놓고,






img.gif


임대층은 헬스장 이용도 못하게 은근히 차별하고,






img.gif
어딘가 이상한 이웃 입주민들도 있지만,






img.gif

어쨌든 그렇게 바라던 자신만의 공간, 집이 있어 행복한 새봄





gytRx.jpg
kkzJF.jpg

그러던 어느 날, 사람을 물어뜯는 신종 감염병 '광인병'이 

아파트 내에서 발병하게 됨






img.gif
HnEkm.jpg
cvrop.jpg
img.gif

광인병 발병 원인 약물이 아파트 헬스장에서 판매되었고, 

더 이상의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아파트 전체를 코호트 격리하게 됨






?scode=mtistory2&fname=https%3A%2F%2Fblo

싫든 좋든 일주일간 봉쇄된 아파트에서 격리 생활을 해야하는 입주민들






GUtCB.jpg

는 생각보다 쉽지 않음


최초 감염자가 101동에서 나왔고, 임대층도 제일 많으니까 다른 동 주민들이 밖에 나오지 말라고 막아버림






img.gif


하지만 윤새봄은 참지 않아

도시락 받으러 가야됨






img.gif
도시락 까먹으면서 보내는 평화로운 시간도 잠시,





img.gif

가둬놓은 광인병 감염 의심자가 사라짐


감염 의심자를 찾아다니던 새봄과 이현의 눈 앞에 나타난건,






szZHM.jpg

img.gif
img.gif

이런 미친






uyvDD.jpg

101동을 제외하고 순식간에 끝장나버린 아파트






qAYSg.jpg
배척받던 101동이 최후의 보루가 됨

상황 파악 안 된 주민들은 왜 밖에 나가면 안되냐고 난리

그 와중에 식량도 확보해야하는 상황






uksan.jpg

아파트 내에 도는 감염병은 좀비가 아닌 '광인병'


증상이 사라지면 평범한 사람으로 돌아오기 때문에 감염자들은 감염 사실을 숨기려고 함






HAOJM.jpg

멀쩡한 척 하는 감염자들


즉, 내 앞에 있는 사람이 감염자인지 아닌지

언제 피에 대한 갈증을 느껴 돌변할지 알 수 없음






upnZh.jpg

게다가 피맛을 본 감염자들은 호시탐탐 101동에 침입할 기회를 노리는 중







img.gif
img.gif
img.gif
img.gif

새봄과 이현, 그리고 입주민들은 과연 봉쇄된 아파트에서 무사히 생존할 수 있을까?






이미지


근미래를 배경으로 계층사회 축소판인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생존기를 그린 뉴노멀 도심 스릴러



티빙 오리지널 해피니스

tvN 매주 금토 10시 40분 많관부!


댓글 74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4:21 1.1만
전체공지 공지 JTBC 드라마 '설강화' 관련 JTBC 법무팀의 법적 대응 안내문 공유 21.12.30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848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5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35 15.02.16 40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6274 스퀘어 월급 200~300만원 받는 사람이 살 수 있는 자동차 256 17:49 1.6만
176273 스퀘어 스압) 만남 회사에서 일하는 사람이 쓴 솔직 현실 (feat.남탕) 559 17:03 2.9만
176272 스퀘어 스위스, 성별 변경 간단해진다…"성전환 수술 없이 가능" 522 16:46 1.9만
176271 스퀘어 '택시 합승' 서울서 40년 만에 부활한다..요금도 '반값' 211 16:29 1.7만
176270 스퀘어 최근 난리난 택시업계 근황.jpg 365 16:08 4.7만
176269 스퀘어 에드워드권이 부산에 오픈한 파인다이닝 레스토랑ㄷㄷ.jpg 610 16:01 4.1만
176268 스퀘어 비번이 틀려도 도어락을 계속 누르는....ㄷㄷㄷ.jpg 359 15:56 4만
176267 스퀘어 비행기 탈 때 충청도 아저씨 승객 특징 .jpg 321 15:51 2.2만
176266 스퀘어 원룸 구할 때 은근히 생각 못하는 부분 879 15:41 4.4만
176265 스퀘어 명품 카피 너무 심한것 같은 국내 브랜드.jpg 297 15:39 4.6만
176264 스퀘어 오늘 하루동안 더쿠 주식방 200페이지 밀어버린 LG에너지솔루션 주가 현황 318 15:36 4.7만
176263 스퀘어 방금 배민 시켰는뎅.. 내가 잘못한건가?ㅠ 130 15:25 1.7만
176262 스퀘어 고소영 인스타스토리에 방탄소년단 뷔가 만든 가방 착샷 뜸. JPG 506 15:25 2.8만
176261 스퀘어 햄버거 브랜드별 인기메뉴 134 15:16 8282
176260 스퀘어 김학의 전 차관 성접대 무죄 뇌물까지 무죄 확정~!! 539 14:56 2만
176259 스퀘어 [속보] 헌재, 2016년 朴정부 '개성공단 폐쇄 조치' 합헌 결정 +추가)) 223 14:54 1.5만
176258 스퀘어 [속보] 김학의 전 차관 '뇌물수수' 파기환송심 무죄 216 14:50 7928
176257 스퀘어 [속보] '2235억원 횡령·배임' SK 최신원, 1심 징역 2년6개월 192 14:42 9494
176256 스퀘어 여덬들 공감... 생리 3단계.jpg 327 14:30 3.6만
176255 스퀘어 일본인이 분석한 “ㅋ”의 의미.jpg 480 14:02 3만
176254 스퀘어 이것만 안먹으면 췌장암 예방할 수 있다 661 14:01 5.1만
176253 스퀘어 지금 보니 더 띠용스러운 정창욱 과거 방송.jpg 385 13:53 4.6만
176252 스퀘어 (스포) 어제 공개된 스파이더맨 노웨이홈 대본 마지막 문구 395 13:07 3.6만
176251 스퀘어 폐업률 미친 보라카이 근황.jpg (데이터조심) 271 13:06 6.5만
176250 스퀘어 극과 극으로 갈리는 넷플 <지금 우리 학교는> 1화~12화 시청한 평론가 후기.jpg 326 12:51 4.5만
176249 스퀘어 60%의 미국인들이 오징어 게임을 더빙으로 봤다는 소식에 대한 반응.twt 288 12:46 5.3만
176248 스퀘어 라디오 생방에서 말실수하고 무릎꿇고 사과하는 갓세븐 뱀뱀.twt 177 12:33 3만
176247 스퀘어 네이트판) 성폭행 당한 걸 엄마가 남들에게 말하고 다녀요 483 12:24 4.9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