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유퀴즈] 매일 등굣길 아이들에게 빵을 무료로 나눠주는 사장님.JPG
45,662 916
2021.10.21 15:31
45,662 916

lZDoA.jpg

CFuZt.jpg

JPHqv.jpg

Itaza.jpg

BFzuf.jpg

DuduB.jpg

PtMci.jpg

XlNOF.jpg

NBqIl.jpg

tGoKD.jpg

KfhPp.jpg

LSdZz.jpg

agwtB.jpg

VPozi.jpg

ilYLf.jpg

DPMYr.jpg

FgUkp.jpg

QgZex.jpg

SvtCH.jpg

JfiIY.jpg

nQxnc.jpg

AksOH.jpg

wBBBs.jpg

YZdxL.jpg

ryUWC.jpg

FuLIQ.jpg

hfumK.jpg

nfRZX.jpg

dpcQG.jpg

lfOWs.jpg

NkEzw.jpg

sQmWu.jpg

aNinX.jpg

bLEdP.jpg

reCkS.jpg

mACbR.jpg

QYOCL.jpg

EuyEy.jpg

RGoAN.jpg

YzaAg.jpg

WkgwX.jpg

uWiEl.jpg

zjSAe.jpg

tjCMc.jpg

DGwoI.jpg

OoLCa.jpg

esPfd.jpg

BXnXT.jpg

FgBZx.jpg

gDpng.jpg

Vzlmp.jpg

SKyuW.jpg

HQJhI.jpg

ggUCy.jpg

mTdGZ.jpg

qAoGl.jpg

IfrNQ.jpg

rdeGw.jpg

SavGo.jpg

dIxcj.jpg

ZjdgU.jpg

XaXho.jpg

VaXix.jpg

idqRc.jpg

eGZuh.jpg

iHQCE.jpg

IBKwb.jpg

jTTzY.jpg

PefGO.jpg

IMWsa.jpg

YlpFw.jpg

EMCmz.jpg

zdUoH.jpg

qnasO.jpg

uaWPb.jpg

CUFCd.jpg

qqwtu.jpg

GRRBy.jpg

qBOIz.jpg

RyXwG.jpg

vobwJ.jpg

hEvfW.jpg

FzqdY.jpg

ukAwG.jpg

LVgFD.jpg

rZDDp.jpg

geAsI.jpg

kDhOz.jpg

mvuuV.jpg

hVCyR.jpg

OGcev.jpg

giVWh.jpg

cjvun.jpg

FADRm.jpg

Ucnxu.jpg

NLfzX.jpg

dESeT.jpg

sFaTp.jpg

fFSBw.jpg

cgazt.jpg

gxnpA.jpg

nZvcS.jpg

KiJZI.jpg

sBdAr.jpg

BouNw.jpg

cBZuE.jpg

Zviha.jpg

DEMjy.jpg

YapDv.jpg

cUtnZ.jpg

uqzvR.jpg

ZCzEK.jpg

fYmcH.jpg

HgXuf.jpg

zDrGe.jpg

zvWea.jpg

rvVSo.jpg

gDCaX.jpg

nNpFY.jpg

IZkBB.jpg

PsTBe.jpg

UOmfE.jpg

YOLxV.jpg

SDEIK.jpg

gUMfY.jpg

LOXIp.jpg

QIeql.jpg

WMsCd.jpg

QMGSV.jpg

MverK.jpg

fbQsE.jpg

ittEm.jpg

CPntg.jpg

BabJX.jpg

KDlVv.jpg

aiWvw.jpg

ZMROV.jpg

ySQqO.jpg

bgvpy.jpg

cbEko.jpg

fxIeY.jpg

vffLQ.jpg

KGgup.jpg

xzzgF.jpg

wLwNt.jpg

htztK.jpg

IWuZL.jpg

DwVon.jpg

IOmJP.jpg

zrkRd.jpg

xAhoT.jpg

OkXLn.jpg

zJASe.jpg

yvsiB.jpg

qykWf.jpg

bnUaQ.jpg

HLzrZ.jpg

yVDMK.jpg

tswJj.jpg

RARyf.jpg

prayH.jpg

GFcMy.jpg

YpzXY.jpg

hjgEw.jpg

vjwHN.jpg

jQgbP.jpg

kgBuc.jpg

mEgGH.jpg

acZjQ.jpg

dhkwM.jpg

bMxwf.jpg

OlawW.jpg

BLTSF.jpg

UKVWJ.jpg

laMyC.jpg

vcoSc.jpg

tGFRv.jpg

ZwiaP.jpg

CNoVp.jpg

EWhHp.jpg

IzEjQ.jpg

uptXu.jpg

uawFe.jpg

aIGRw.jpg

XMrWq.jpg

BvuGB.jpg

egcmw.jpg

OCpPQ.jpg

pKysx.jpg

qNnoe.jpg

xsftD.jpg

iaydt.jpg

UIFpA.jpg

HSKGP.jpg

JVSVO.jpg

ticVJ.jpg

xlilT.jpg

URsHl.jpg

SNqkr.jpg

LFhla.jpg

hWIwf.jpg

aJCxy.jpg

mRWJC.jpg

dBAyc.jpg

uFKED.jpg

ILpiF.jpg

INDpG.jpg

dssVn.jpg

tTYPz.jpg

fTmRX.jpg

GFDCF.jpg

oKFJe.jpg

trmKt.jpg

hPSMQ.jpg

MDLyF.jpg

GFxBf.jpg






NlREN.jpg


"유재석 슈트빨이 쥑이데예" 빵식이 아재 우여곡절 상경기 [뉴스원샷]


“하이고, 마. 심장이 벌렁벌렁거려서 죽는 줄 알았어에. 서울까지 가는 데 화장실을 몇 번이나 간 줄 아십니꺼? 여섯 번이라예, 여섯 번. 서울은 차가 우째 그리 밀리는지. 40분이나 지각했어예. 촬영이예? 몰라예. 하나도 기억이 안 나예. 뭐라뭐라 한 것 같은데, 벌써 끝났다 하대예. 근데 유재석은 참말로 멋있더예.”

경남 남해에서 서울까지 자동차로 4시간 남짓 거리. 새벽 5시에 출발했다는 그는 오전 11 40분이 돼서야 강남의 한 카페에 들어섰다. 조명 들어오고 몇 마디 주고받다 1시간이 훌쩍 지났고, 그 길로 내려왔다. 이렇게 우왕좌왕하는 사이, 남해 ‘행복 베이커리’ 김쌍식(47) 대표의 우여곡절 상경기(上京記)는 끝이 났다.

20일 방영되는 tvN 프로그램 ‘유키즈 온 더 블럭’에는, 유재석을 만나고 싶어 13년 만의 서울 나들이를 감행한 남해의 빵집 아저씨가 출연한다. 유재석을 만나고 돌아온 뒤 그는 “소원을 이뤄 행복하다”고 말했다. 주위와 행복을 나눠 행복하고 소원 같은 사람을 만나 더 행복한, 행복 빵집 아저씨의 사연을 시작한다.


HgPsD.jpg

빵식이 아재


김쌍식씨는 빵 굽는 남자다. 2019 10월부터 남해초등학교 골목 어귀에서 작은 빵집을 하고 있다. 남해에서 김씨는 ‘빵식이 아재’로 통한다. 2020년 6월부터 등굣길 아이들에게 날마다 공짜 빵 70100개를 내놓고 있어서다. 전날 팔고 남은 빵이 아니다. 새벽마다 아이들에게 줄 빵을 새로 굽는다.

가난했던 어린 시절이 사무쳤을까. 빵집 앞에 내놓은 선반엔 ‘아침밥 굶지 말고! 하나씩 먹고 학교 가자. 배고프면 공부도 놀이도 힘들지요’라고 적혀 있다. 어렸을 적 그는 늘 배가 고팠다. 밥 못 먹고 학교 가는 날이 밥 먹고 가는 날보다 많았다. 김씨는 고등학교 2학년 때부터 제빵을 배웠다. 아마도 그때였을 게다. 빵 가게를 열면 학교 가는 아이들에게 빵을 나눠주겠다고 작정했던 게.

그는 지금 월세에 산다. 11평(약 36㎡) 남짓한 가게도, 가게 4층의 살림집도 월세다. 그런데도 부지런히 빵을 구워 나눠준다. 그가 빵 봉사에 나서는 단체는 12곳. 여기저기 나눠주는 빵이 1년에 2000만 원어치가 넘는다. 그의 몸무게는 54㎏이고, 결혼하지 않았다.

중앙일보는 6월 30일 그의 선행을 보도했다. 화제는 됐지만, 요즘 말로 ‘돈쭐’을 당하진 않았다. 마침 남해에 장맛비가 쏟아졌고, 코로나 확산세가 이어졌다. 남해를 찾는 발길이 뚝 끊겼다. 외지에서 주문이 들어오긴 했다. 하나 그는 모두 거절했다. 혹여 빵이 상할까 싶어서였다..



의인이 된다는 것


JIFmr.jpg

첫 보도 이후, 방송국에서 출연 요청이 쇄도했다. 10건은 확실히 넘고, 20건은 안 되는 것 같다. 그러나 그는 라디오 프로그램 전화 인터뷰 한 건과 남해까지 찾아온 방송 프로그램 한 건만 빼고 출연을 거절했다. 그는 낯선 곳을 잘 가지 못 한다. 오래전부터 앓던 공황장애 때문이다. 가슴이 주체할 수 없이 뛰어, 처음엔 심장에 이상이 있는 줄 알았단다. 13년 전 마지막으로 서울에 올라갔던 이유가 심장 전문의를 만나기 위해서였다. 심장에 문제가 없다는 건 그때 알았지만, 공황장애가 있다는 걸 안 건 그로부터 몇 년 뒤다. 요즘도 정기적으로 병원에 다니며 약을 타 먹는다.

“난 달라진 게 없거든예? 근데 동네 사람들은 아니라예. ‘출세했더니 달라졌네’ 해싸며 자꾸 딴죽을 겁니더. 이것저것 달라기도 하고, 옛날엔 안 그랬는데 변했다 하기도 하고... 진짜 내가 변했을까예? 속상해예. 신문에 괜히 나왔나 봐예.”

두 달쯤 전 늦은 저녁 그가 신세 한탄을 늘어놨다. 통화를 끝내고, 그가 무척 외롭구나 생각했다. 오죽했으면 멀리 있는 기자에게 하소연했을까. 물론 해줄 수 있는 건 없었다.



행복 여행


그가 거절한 방송 프로그램 중엔 ‘유키즈 온 더 블럭’도 있었다. 김씨는 그게 제일 아쉬웠다. 유재석을 정말 좋아해서였다. 담당 작가가 코로나 사태 이후 지방 촬영을 못 하고 있다고 했다. 인연이 안 되나 보다 했었는데, 9월 다시 작가로부터 전화가 왔다. “유재석씨가 사장님 상 받은 기사를 읽으셨대요. 꼭 보고 싶어 하십니다.”

‘뭐라꼬? 그 유재석이 나를 보고 싶어한다꼬?’ 그날 이후, 김씨는 잠을 제대로 못 이뤘다. 며칠을 고민하다 13년 만의 상경을 작정했다. 남해에 사는 지인이 기꺼이 동행해주겠다고 했다. 병원을 찾아가 “약을 두 개 먹어도 되느냐” 묻기도 했다. 의사가 시키는 대로 하나만 먹고 출발했지만, 긴장감은 떨칠 수 없었다. 서울 가는 길, 여섯 번이나 휴게소에 들렀다.

“유재석이요? 연예인은 연예인이데예. 저처럼 말랐는데, ‘슈트빨’이 쥑이데예. 얼굴도 주먹만 하고예. 정신이 하나도 없어서 ‘사진 찍자’ 얘기도 못 했다 아닙니꺼. 방송국에서 사진 안 찍어줬으면 사진 한장 없을 뻔 했심더. 그래도 사고 없이 마친 게 어딥니꺼.”

핸드폰 너머 그의 목소리는 한껏 들떠 있었다. 세상 모두가 불행을 말하는 시절, 행복한 남자의 행복한 여행을 전할 수 있어 행복하다. 아침마다 아이들이 행복한 표정으로 빵을 받아갈 때 그는 제일 행복하다고 했다. 행복은 의외로 가까이 있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5/0003142790?sid=103

댓글 9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8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81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08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7 15.02.16 3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0946 스퀘어 YGX 예리 국가대표 확정 + 국대 선발전 우승 🎉🎉🎉🎉🎉 124 19:52 1만
170945 스퀘어 비닐봉지에 '노예'라고 써서 배달보낸 배민 가게 447 19:49 2.5만
170944 스퀘어 늘어나는 10대 에이즈…“치료제론 한계, 예방 중요하다” 320 19:29 1.4만
170943 스퀘어 뮤지컬에 꼭 있는 표현 351 18:45 3만
170942 스퀘어 평생 임신 출산 안하면 발병률 올라가는 암(수녀, 비구니들이 잘걸리는 암): 유방암, 난소암 565 18:06 4만
170941 스퀘어 비쌀수록 돈값하는 의류 갑.jpg 138 17:48 1.7만
170940 스퀘어 김사니 감독 대행 외면한 차상현 감독, 경기 전 악수 거부 364 17:15 2.8만
170939 스퀘어 지금 올라오면 네이트판 올라가고도 남을 영조->사도 막장 학대 기록 621 16:49 3.6만
170938 스퀘어 자기 얼굴크기 알아보는법.jpg 496 16:29 4.5만
170937 스퀘어 실시간 대면팬싸중인 강다니엘 275 16:29 2.8만
170936 스퀘어 70대 할머니 무릎 꿇린 미용실 점주 "입 열개라도 할 말 없어" 563 16:25 3.9만
170935 스퀘어 [단독] 신예은, '유미의 세포들2' 다은役 캐스팅…싱크로율 100% 활약 510 15:54 5만
170934 스퀘어 도움이 필요하면 바로 달려나가는 방탄 정국 모먼트들 230 15:28 1.1만
170933 스퀘어 자궁경부암, 백신으로 예방 가능한 유일한 암이다. 435 15:24 3.2만
170932 스퀘어 [지옥] 천사의 예언은 틀린 적이 없다 (스포ㅇ) 292 14:25 4.2만
170931 스퀘어 임신했을 때 관계해도 될까? JPG 731 13:56 6.2만
170930 스퀘어 오은영 선생님 상담소에서 나온 내향형 체크리스트 1082 13:03 6.5만
170929 스퀘어 최재천 "대한민국에서 애 낳으면 바보…IQ 두자리 안되니 낳는 거겠죠?" 523 12:51 3.6만
170928 스퀘어 세종 통근버스 폐지..'발등의 불' 공무원 "월40만원 전세버스 빌려" 576 12:22 3.7만
170927 스퀘어 요즘 카페 근황.jpg 745 11:50 8.4만
170926 스퀘어 하다하다 입맛마저 갓벽한 김연아.jpg 644 11:19 5.9만
170925 스퀘어 현재 LA 퍼시픽파크와 소파이 스타디움 (feat.방탄) 265 10:55 3.1만
170924 스퀘어 태연이 다니는 샵에서 연예인들이 아침마다 마신다는 것.jpg 595 10:20 8.2만
170923 스퀘어 여자로 태어나 가장 수치스러운 순간.jpg 1586 09:43 9.7만
170922 스퀘어 20대가 내는 종부세가 2억 원?..."제가 2% 부자인가요?" 1141 09:29 4.3만
170921 스퀘어 어제 뉴이스트 콘서트 현장 팬들 응원 분위기(노함성속 오직 클래퍼 소리) 140 08:57 1.2만
170920 스퀘어 [속보] 전두환 발인, 부인 이순자 "고통받은 분들께 남편 대신 사죄" 404 08:35 5만
170919 스퀘어 전단지 넣었다고..70대 할머니 무릎 꿇린 미용실 사장 [튜브뉴스] 1053 08:14 5.2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