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김선호·솔트 애초 9월 계약 만료였는데…동반 지옥불
99,824 722
2021.10.19 19:53
99,824 722
김선호를 잡으려다가 ‘핵폭탄’을 제대로 맞은 것일까. 아니면 상황을 알면서도 수수방관하다가 같이 자멸한 것일까.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좀처럼 이해할 수 없는 대처법을 보여준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김선호와 솔트엔터테인먼트 간의 전속 계약은 애초 지난달(9월) 만료 예정이었다. 하지만 김선호가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연출 유제원 극본 신하은)에 출연하고 있어 매니지먼트 업무 종료 시작을 일부 연장했다는 게 업계 관계자 전언이다.

한 업계관계자는 동아닷컴에 “김선호와 솔트엔터테인먼트가 전속계약 만료 시점(9월)을 앞두고 지난여름 시즌부터 재계약 논의를 진행했다. 김선호가 전속계약이 만료된다는 소문이 이미 업계에 퍼져 몇몇 회사가 그와 접촉하려는 시도도 있었다. 다만, ‘갯마을 차차차’ 일정이 남아 재계약이나 이적 관련해서는 작품 종영 이후로 미룬 것으로 안다. 그런데 문제가 터졌다”고 귀띔했다.

실제로 김선호와 솔트엔터테인먼트는 2018년 9월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3년간 호흡을 맞췄다. 김선호는 체계적이고 비교적 안정적인 배우 매니지먼트를 얻었고, 여배우 위주던 솔트엔터테인먼트는 대세 남자 배우를 키워냈다. 양측은 서로 윈윈이었다. 그러나 이 관계도 결국 파국으로 치닫는다. ‘낙태 종용 의혹’에 휩싸인 배우 K로 김선호가 지목되면서다.
누리꾼 A 씨는 지난 17일 국내 포털사이트 산하 커뮤니티 게시판에 배우 K에 대한 글을 올렸다. 배우 K와 교제했던 사이라고 주장하는 A 씨는 배우 K로부터 낙태를 강요를 받았다고.

A 씨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해(2020년) 초부터 올해 중반(여름)까지 교제했다. A 씨는 건강 때문에 피임을 중단했을 때 배우 K 요구로 피임 없이 관계를 맺었고, 지난해 7월 임신 사실을 배우 K에게 알렸다고 주장했다. 배우 K는 억대 광고 손해배상금 등을 이유로 낙태를 회유하고 결혼 등을 약속했다고. 문제는 낙태 이후다. 태아가 사라지자, 배우 K 태도가 달라졌다는 것. 배우 K는 작품 핑계로 감정 기복을 보여주더니 지난 5월 말 갑자기 이별을 통보했다.

A 씨는 “TV에서는 너무 다르게 나오는 그 이미지에 정상적인 일상이 불가능하다. 어쩌면 여자로서 개인적인 내 이야기도 낱낱이 밝혀야 하는 모든 리스크를 감수하고 글을 올리기로 마음먹었다”고 폭로 이유를 밝혔다. A 씨는 “이별 후유증뿐만 아니라 혼인을 빙자해 소중한 아기를 지우게 하고 작품 할 때 예민하다는 이유로, 스타가 됐다는 이유로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했던 그의 인간 이하 행동으로 정신적, 신체적인 트라우마가 심한 상태다. 이렇게 글이라도 쓰지 않으면 앞으로의 내 인생에 있어 평생 그가 내게 준 아픔의 그늘 속에서 제대로 된 삶을 살 수 없을 것 같았다”고 썼다.

이런 A 씨 주장에 온라인에서는 증거를 요구했다. A 씨가 주장에는 이미 배우 K를 특정할 만한 내용이 모두 담겼기 때문. A 씨는 증거 요청에 “사진이 정말 많아 그건 어렵지 않다. 바로 올리지 않은 이유는 법적인 이유 때문”이라며 “사진까지 올릴지 고민 중이나 신중하게 생각할 것이다. 1년 넘게 죄책감과 고통 속에 시달렸다. 쉽게 결정했거나 욱해서 쓴 글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런 A 씨 폭로에 각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배우 K에 관한 글이 도배됐다. 배우 K가 누구인지 예상한 누리꾼 간 신경전이 펼쳐졌다. 배우 K를 실명을 언급한 유튜버도 등장했다.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 씨다. 이진호 씨는 18일 오후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을 배우 K가 김선호이며 그를 둘러싼 소문은 이미 업계에서 있었다고 주장했다. 그리고 이런 이진호 씨 라이브 방송 영상을 인용한 실명 언급 보도가 이어졌다.

그리고 침묵으로 일관하던 솔트엔터테인먼트가 겨우 입을 열었다. 폭로 글이 올라온지 사흘 만이다. 솔트엔터테인먼트는 19일 오전 공식입장문을 통해 “빠른 입장을 전하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사실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길 간곡히 부탁한다.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전했다.

SNS(인스타그램) 활동을 왕성하게 하던 김선호는 어딘가에서 사태를 지켜보고 있는지 침묵 중이다. 폭로 글이 올라오고 논란으로 진화한지 3일 만에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겨우 ‘사실관계 파악 중’이라는 속터지는 말을 내놨다. 이들은 다른 듯 같은 행보다. 김선호와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어떤 입장을 내놓을까. 그리고 양쪽은 현재의 동행을 계속할지 앞으로가 주목된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382/0000939410
댓글 72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8만
전체공지 공지 JTBC 드라마 '설강화' 관련 JTBC 법무팀의 법적 대응 안내문 공유 21.12.30 1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849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5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35 15.02.16 40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6316 스퀘어 장애인단체 1인 시위로 4호선 하행선 운행 중단 224 08:11 6626
176315 스퀘어 [취재파일] "너네 나라로 꺼지라고…" 까칠했던 13살 리아가 울었다 520 03:42 3.2만
176314 스퀘어 한때 논란이었던 배민 개밥 리뷰 397 02:28 4.2만
176313 스퀘어 안녕 금쪽아, 금쪽이는 왜 404 01:54 5.6만
176312 스퀘어 단체 급식 토마토 스파게티 jpg 301 01:16 4.2만
176311 스퀘어 찐만두 군만두 물만두.jpg 308 01:08 1.9만
176310 스퀘어 노인에게 상습폭행 당하며 살고 있는 아기백구 660 00:47 4.8만
176309 스퀘어 요리프로그램에 자주 나오는데 집에 없는 것.jpg 454 00:33 4.6만
176308 스퀘어 JYP 신인 걸그룹 엔믹스(NMIXX) 드디어 데뷔 트레일러 떴어 (+데뷔 트레일러 포토 추가) 584 00:00 5.2만
176307 스퀘어 네이버페이 10원 301 00:00 2만
176306 스퀘어 [STATION] MARK 마크 〖Child〗 ➫ 2022.02.04 6PM KST 262 00:00 1.6만
176305 스퀘어 네이버페이 3원 + 24원 + 1원 추가 258 00:00 1.5만
176304 스퀘어 명예택배기사 경태희 아부지 과거 594 01.27 6.4만
176303 스퀘어 박지훈 인스타그램 업뎃 117 01.27 9221
176302 스퀘어 파트 하나가 노래 갑분싸만들었다고 유명한 노래 547 01.27 8만
176301 스퀘어 트위터에서 유아인 과거 발언 왜곡하며 조롱중 498 01.27 6.7만
176300 스퀘어 덕후 냄새가 물씬 풍기는 프랑스 고등학교 실습과제ㅋㅋㅋ (ft. 방탄 정국) 190 01.27 3.7만
176299 스퀘어 길고양이의 참혹한 죽음으로 주민들 공황상태 848 01.27 6.6만
176298 스퀘어 (분노주의) 12월, 얼어죽기 싫어서 스스로 경찰서에 찾아가 양부모를 신고한 10살 아이... 771 01.27 6.4만
176297 스퀘어 한국 전통 과자 중 유독 전세대가 좋아하는 과자 357 01.27 4.1만
176296 스퀘어 소개팅 첫날 대형 꽃다발 사와서 내미는 남자 좋다vs싫다 365 01.27 2.4만
176295 스퀘어 다들 <구세대언어 중독증> 조심해.. 1024 01.27 7.3만
176294 스퀘어 국세청 홈택스가 뚫렸다.. 821명 연말정산 개인정보 유출 518 01.27 5.1만
176293 스퀘어 이대로 처 망할 수 없다고 어그로 끌었던 걸그룹 오늘자 충격적인 안무...gif 780 01.27 8.7만
176292 스퀘어 아직도 박재범 팬카페의 그 분에게 고맙다.jpg 751 01.27 7.2만
176291 스퀘어 남의 할아버지 묘 파서 유골 택배로 보낸 사건 735 01.27 5.8만
176290 스퀘어 옛날에 가루약 이렇게 줌.jpg 711 01.27 7.9만
176289 스퀘어 [엠카] 갓더비트 - 'Step Back' 데뷔무대 음방 최초공개 + 직캠 추가 593 01.27 3.3만
176288 스퀘어 애기 키우다 준호집 갈뻔한 한가인 443 01.27 9.2만